Jumpon
100,000+ Views

옷 잘 입는 남자의 10가지 습관

이 콘텐츠는 패션빈즈의 콘텐츠를 번역한 것임
1. 기본을 안다
스티브맥퀸부터 제임스 딘까지 모든 패피들은 모두 기본에 충실했다.
잘 맞는 흰색 티셔츠, 하늘색 옥스포드 셔츠, 회색 맨투맨, 네이비 코트, 어두운 데님 등등
2. 오프라인에서도 쇼핑한다
여러가지 브랜드들을 직접 보고 느낄 수 있고 배울수 있다. 여러가지 사이즈를 입어보며 자기에게 맞는 핏도 찾을 수 있지.
3. 과도한 계획을 짜지 않는다.
그날 그날 기분에 맞게 입는다. 과도한 계획은 실패로 이어지는 지름길.
4. 속옷에 신경쓴다
일년에 한번은 속옷도 좀 바꾸자.
5. 세탁법을 무시하지 않는다
몸에 잘 맞게 산 재킷은 10년은 입을 수 있다. 라벨에 붙어있는 세탁 방법을 준수하자. 돈이 썩어나는 게 아니면 한 번 잘 사서 오래 입는 게 좋다.
6. 최적화된 바지 길이를 안다
아무리 좋은 신발을 사봐라. 바지 길이가 모든걸 망칠 수 있다. 적절한 바짓단의 길이는 신발을 돋보이게 하고 키도 커보이게 한다.
7. 청바지를 빨지 않는다
이제 이정도는 상식이라고 할 정도
8. 맞춤복을 입는다
뭐 이건 사정따라 다르겠지만, 로망이랄까.
9. 로테이션의 중요성을 안다
수트 서네개, 구두 두세개를 조합하는 것을 추천한다.
10. 부츠컷 진을 입지 않는다
슬림 핏이나 스트레이트 아님 테이퍼드 핏으로 입어라. 부츠컷 유행이 돌아오긴 아직 멀었다
12 Comments
Suggested
Recent
저는 평생안빨자는 말이아니라.. 한번입고 빨진 말라는 말씀입니다용~
청바지는 워싱진도 안빠는게 좋아요 핏문제에요.. 안빠는 이유가 청바지는 돌돌말아서 냉동실에 넣었다가 빼시면 냄새 사라져요~
여자들은 부츠컷 통 작게(?)해서 귀여워보인다는 느낌으로 입는거 봤어요! ㅋㅋㅋ 근데 역시 남자는... 부츠컷... 도리도리..
아예 세탁을 안하는건 아니지만...저는 지금 입고있는 청바지...1년째인데ㅠㅠ땀안날때만 입고...음ㅠㅠ이러나 저러나 더러운사람 되는건가ㅜㅜ
저도 땀 많은데 청바진 여름에만 잘 신경써서 입다보면 세탁할일이 없더군요. 그리고 옷을 오래입기 좋은방법은 역시 종류가 많은게 좋은거같아요. 하나만 주구장창 입으면 그만큼 옷이 금방 너덜너덜 해지기 마련이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시그니처 라인의 재탄생, 푸마 'RS-X³ 큐브' 출시
새로운 스니커 스타일을 제안하다. 과거의 오리지널리티와 미래지향적인 무드가 조합된 푸마의 시그니처 라인 'RS-X³' 시리즈가 새롭게 돌아왔다. 레트로 퓨처리즘 컨셉의 'RS-X³ 큐브'는 세제곱을 의미하는 숫자 '3'을 제품명에 추가해 보다 업그레이드된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제품은 다채로운한 소재가 믹스된 어퍼에 블루와 레드, 블랙 등 입체적인 컬러 블록으로 키치한 무드를 가미한 점이 특징. 또한 사이드의 폼 스프라이트에는 합성 가죽이 레이어드 돼 더욱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완성했는가 하면, 설포에 'RS-X³'를 새겨 브랜딩을 강조했다. 더불어 푸마 RS 시스템으로 부드러우면서 안정적인 쿠션감을 제공해 장시간 착용해도 무리 없는 편안함까지. 벌키한 오버사이즈 실루엣으로 독특한 매력을 자아내는 이번 신작은 3가지의 컬러 선택지로 캐주얼한 데일리룩은 물론 올겨울 다양하게 활용하기 제격이다. 트렌디한 감각을 오롯이 투영한 새로운 스니커 스타일의 'RS-X³ 큐브'는 11월 9일 푸마 웹 스토어(kr.puma.com) 및 공식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이번 시즌을 기점으로 더욱 다양한 'RS-X³' 시리즈를 선보일 예정이니, 푸마의 앞으로의 행보에 주목해보자.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오늘 발매되는 컨버스 x 골프 르 플레르 새 협업 2종
빼빼로데이에 사랑받는 방법 컨버스(CONVERSE)가 지속적인 작업을 이어가고 있는 타일러, 더 크리에이터(TYLER, THE CREATOR)와 새 협업을 선보인다. 먼저, 90년대 실루엣 그리고 BMX 바이크와 트레일 하이킹에 대한 애정에서 영감을 받은 하이라이트 모델 '지아노(Gianno)'는 컨버스의 스포츠웨어 헤리티지와 골프왕 특유의 장난기 많은 성격이 미묘하게 혼합되었다. 비스코티, 브라이트콩 코드, 빈티지 화이트 총 3가지 컬러로 출시되며, 제품별로 독특한 컬러웨이와 하이 트랙션 러버 아웃솔, EVA 미드솔 그리고 신발 정면과 후면의 리플렉티브 디테일이 더해진 것이 특징이다. 이어, 지아노와 함께 출시되는 ‘척 70셔닐’은 캔버스에 강렬한 블라썸 핑크 색조 그리고 펠트에 엠보싱으로 포인트를 준 플라워 모티브 패치가 눈여겨볼 만 하다. 컨버스 x 골프 르 플레르 ‘지아노’와 ‘척 70셔닐’은 바로 오늘부터 컨버스 공식 온라인스토어(converse.co.kr)와 컨버스 명동점, 카시나 1997, 10 꼬르소 꼬모 청담, 비이커 한남점에서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각각 14만 9천원, 11만 5천원. 컨버스 명동 서울 중구 명동8길 16-1 카시나 1997  서울 강남구 언주로 164길 13 10 꼬르소 꼬모 청담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416 비이커 한남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241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