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byBook
3 years ago1,000+ Views
벌써, 알아내셨나요? 아니라면... 이제부터 열심히 알아내야 합니다. 시간이 얼마 없어요. 명심하세요. 너무 직접적으로도, 너무 우회적으로도 안됩니다. 은밀하게, 관심 없는 듯, 툭. 들키면 안됩니다. 정말 지나치듯, 그렇게 알아내야 합니다. 너무 감당 못할 것을 듣는다면, 조금 안다는 척~ 티 안나게 빨리 포기를 시키시고 너무 소소한 것을 듣게 된다면, 모른 척, 쓰윽~ 스쳐 지나가면 됩니다. 저는 몇번이나 실패했습니다. 오늘 다시 기회를 엿봅니다. 매년마다 치러야하는 엄마의 스무고개 시험. 정답을 어서 빨리 알고 싶습니다. 이따가, 또, 눈치보며 살짝쿵, 미끼를 던져봐야겠어요. "산타 할아버지는 올해 우리 아들에게 어떤 선물을 해주실라나~?" >BabyBook<
0 comments
Suggested
Recent
2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