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la
5,000+ Views

Brad Hall의 재치 넘치는 Air Jordan 1 리뷰

“My name is Brad Hall” 브래드 홀(Brad Hall)의 영상은 언제나 차분하고 또박또박한 어조의 한 마디로 시작한다. 그의 스니커 리뷰는 매회 신선하고 재치 넘치는 아이디어를 통해 우리에게 재미를 선사했다. 근래 들어 조금 주춤해진 것도 사실이지만, 이번 풋 락커(Foot Locker)를 통해 공개된 ‘에어 조던1 피나클(Air Jordan 1 Pinnacle)’ 영상은 그의 역량이 아직 다하지 않았음을 보여준다. 마치 가구용품점을 연상케 하듯, 그의 몸과 집안 전체를 비닐로 감싼 모습에서 놀라움을 금할 수 없다. 연출된 장면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스니커 마니아라면 꽤 공감되는 부분이 아닌가. 영상 후반부 사력을 다해 신발을 신는 장면과 착용 후 발을 살짝 안쪽으로 돌려주는 모습은 입가에 미소를 돌게 한다. 세상에서 가장 ‘힙’한 스니커 리뷰를 직접 확인해보자.
Comment
Suggested
Recent
ㅎㅎㅎㅎ 재밌는 방법으로 후기를 남기네요 ㅎ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나홀로 50일 여행중 기록한 사진과 영상
안녕하세요. 사진과 영상 작가 쿄입니다. 정말 오랜만에 빙글에 글을 포스트 하네요.... 여행하는 도중 빙글에 글을 쓰고 싶었지만 쉴틈없는 일정과 인터넷/작업 환경에 어려움이 많았습니다. 오늘은 제가 6달동안 준비해온 개인 여행 프로젝트 50Days.Me.Alone 를 시작한지 절반이 지났답니다. 그리고 아직 전 여행중입니다. 이 여행 프로젝트가 중반까지 무사하게 오게되어서 너무 기쁘네요. 그리고 제 여행 프로젝트에 관심가져주시고 지켜봐주시는 분들에게도 너무 감사 드립니다. 그래서 오늘 그동안 여행하면서 담은 사진과 영상을 짧게?? 공개합니다 ㅎㅎ 그럼 시작할께요~ ㅎㅎ 일단 여행하면서 담은 영상들을 짧게 예고편식으로 만들어보았습니다. 작은 렙탑으로 편집/보정작업에 어려움이 많아 작품성은... 없는 그냥 짜집기 영상 예고편 이랍니다. ㅎㅎ 제가 하고 있는 이 여행은 단순한 배낭 여행이라기 보다는 50일동안 미국의 네셔널 파크/국립공원 위주로 찾아다니며 자연의 모습을 보고 느끼고 배우고 하면서 그 풍경과 느껴지는 감정을 사진과 영상으로 기록하고 쉐어하려는 목적에서 시작된 여행 프로젝트입니다. 처음으로 혼자 떠나는 장기 여행이라 출반전에 준비기간만 6달이 걸린 프로젝트이기도 하죠~ㅎㅎ 여행을 시작하고 하루하루 저의 여행 프로젝트를 응원해주시고 지켜봐주시는 분들또한 생기게 되면서 처음에는 혼자라고 생각했던 여행이 이제는 누군가와 같이하고 있는 듯한 여행이 되버린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이번 여행 프로젝트의 50일 일정중 절반 이상을 무사하게 여행해 왔습니다. 앞으로 남은 절반이 더 기대되는 여행인거 같습니다. 그리고 여행을 시작하고 지금까지 정말 많은 분들이 제 여행을 지켜봐주시고 있기에 한국 시간으로 이번주 일요일 아침 10시에 작은 생방송을 준비중이에요~ ㅎㅎ 50일의 여행을 시작한 지 절반이 지난 지금 제가 그동안 자연 속에서 기록한 사진들과 이야기를 여러분들과 함께 나누려 합니다. 또 제 여행을 지켜봐 주신 분들이 궁금해 하시는 모든 부분을 답변해드리는 Q&A 시간도 있으니 기대해주세요. 보는 방법은 50DMA 페이스북 페이지를 방송 날 방문해주세요. WWW.FACEBOOK.COM/50DMA 감사합니다... 저 혼자 떠나는 개인 여행 프로젝트를 많은 사람과 나누고 소통하고 싶어서 여행 준비 기간 동안 개인 웹페이지를 만들었답니다. 부끄럽지만~ 많이 찾아와 주셔서 응원의 메세지/ 데일리 기록/영상/사진 등등 남겨주시고 봐주세요 ㅎㅎ 공식 홈페이지 www.50DMA.com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 www.facebook.com/50DMA 인스타그램 @50DMA @Kyohnam
컨버스 x J.W. 앤더슨 ‘런스타 하이크’ 재발매, W컨셉 단독 화보
+ 국내 발매처 정보 W컨셉이 컨버스(CONVERSE) x J.W. 앤더슨(J.W. Anderson) ‘런스타 하이크’의 온라인 재발매를 예고하며 단독 화보를 공개했다. 올 초 출시된 ‘런스타 하이크’는 하이킹 부츠에서 영감을 받은 독보적인 디자인으로 품절 대란을 일으킨 모델이다. 배색의 미드솔과 과감한 지그재그 러기드 아웃솔에 러버힐 랩, 스타 포인트 등의 디테일을 더해 당당하고 에너지 넘치는 자태를 자랑한다. 이번 화보는 ‘런스타 하이크’의 재발매를 위해 촬영한 단독 패션 콘텐츠로, W컨셉의 아이덴티티가 가득 묻어나는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스타일링과 ‘런스타 하이크’가 완벽히 어우러져 새롭고 유니크한 비주얼을 완성해냈다. ‘런스타 하이크’는 화이트, 블랙 두 가지 컬러로 한정 재발매되며, 오랜 시간 기다려온 만큼 그 뜨거운 인기를 다시 한번 재 점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발매일은 오는 12월 9일. 온라인에서는 W컨셉 웹사이트(wconcept.co.kr)와 모바앨 앱 그리고 컨버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converse.co.kr)에서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다. 더불어 국내 오프라인 스토어는 컨버스 명동, 코엑스, 두타, 롯데본점 1층 컨버스 팝업 스토어, 10 꼬르소 꼬모 청담, 카시나 한남, 케이스스터디, 비이커 한남에서 발매된다. 상세 주소는 아래에서 확인해보길. 컨버스 명동 서울 중구 명동8길 16-1 컨버스 코엑스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 513 G109호 컨버스 두타 서울 중구 장충단로 275 컨버스 롯데본점 1층 팝업 스토어 서울 중구 남대문로 81 10 꼬르소 꼬모 청담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416 카시나 한남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266 케이스스터디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60길 21 비이커 한남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241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에프터이펙트 공부할때 도움되는 사이트 3곳
영상편집에서 편집보다는 효과쪽에 특화되어 있는 에프터이펙트는 영상을 다루는 분들에게 큰 관심을 가지게 되는 프로그램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공부를 하실려는 분들이 있으실텐데요. 많은 강좌들의 정보가 나오지만 대표적인 3곳을 오늘은 소개해볼까 합니다. 이곳들은 에프터이펙트를 만든 회사부터 플러그인을 제작하는 곳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차근 차근 만나보실까요. | Adobe 사이트 기초강좌 먼저 어도비 에프터이펙트 사이트에 들어가시게 되면 우측 상단에 학습 및 지원이라는 카테고리가 있습니다. 그곳에는 위의 화면처럼 기초적인 강좌를 하고 있는데요. 이곳에서 먼저 공부를 하시면 기본적인 것에 대해서 알 수 있습니다. 가장 열심히 봐야하는 것은 키프레임 추가 및 조정부분으로 모션그래픽을 공부하시는 분들이라면 이해도를 높일 수 있습니다. | Videocopilot 이곳은 에프터이펙트를 공부하시는 분들이라면 가장 많이 들리는 사이트일 것입니다. 앤드류형님이라는 분이 강좌를 하는 곳으로 플러그인과 다양한 영상소스를 판매하는 곳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방송제작에서도 쓰일만큼 유명한 곳으로 강좌들도 수준이 상당히 높습니다. 타이틀제작부터 영상합성, CG 등 지금까지 나온 튜토리얼이 많이 있기 때문에 다 보는 것만으로도 상당한 시간이 소요되는 곳입니다. 유튜브채널도 운영하고 있으니 구독을 해두셨다가 새롭게 올라오는 강좌를 만나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Videocopilot에서 내놓은 대표적인 플러그인과 영상소스하면 Optical Flare, Shockwave, Evolution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 Red Giant 사이트 트랩코드(Trapcode) 플러그인이라고 하면 공부하시는 분들이라면 아실텐데요. 그것을 만든 회사이트인 곳이 Red Giant라는 곳입니다. 사이트를 방문하시게 되면 상단에 보시면 튜토리얼을 만나보실 수 있고 이곳에서 만든 플러그인을 활용한 것과 함께 다양한 영상효과를 적용하는 강좌를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이곳에서 만든 플러그인도 정말 좋지만 강좌 또한 수준이 상당히 높기 때문에 위에 순서대로 오신다면 에프터이펙트를 공부함에 있어서 큰 도움이 될거라 생각합니다. 근데 오늘 소개를 드린 곳들이 전부 외국사이트이기 때문에 영상강좌를 보시게 되면 전부 영어로 하는 점은 있습니다. 그래도 영상으로 하는 것을 보면서 하기 때문에 천천히 따라하신다면 이해하는데는 문제가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저도 지금도 이곳에서 공부를 하고 있어서 앞으로도 에프터이펙트에 대한 이야기를 써보도록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