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unkymc00
10,000+ Views

가장 슬픈 사랑과 가장 무서운 병

"인간 세상에서 가장 슬픈 사랑이 뭔지 아십니까?" "뭐?" 제레인트는 엄숙하게 말했다. "짝사랑이지요." 윽. 터져나오려는 웃음을 가누기가 어려웠다. 그러나 제레인트는 여전히 진지하게 말했다. "그럼, 인간들 사이에서 가장 무서운 병이 뭔지 아십니까?" "난, 난…" "상사병이올시다." 도저히 못참겠다. 난 맹렬하게 입을 틀어막으며 몸을 돌렸다. 내가 몸을 부들부들 떨면서 눈물을 찔끔거리는 동안에도 제레인트는 계속 웃지도 않은 채 말했다. "왜 그런 줄 아십니까? 짝사랑과 상사병은 상대를 변화시키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슬프고 아프지요. 참 글러먹은 문제입니다. 짝사랑을 하면 그냥 그 사랑을 소중히 여기면 될 문제인데 말입니다. 상대에게 아무런 영향도 주지 못하기 때문에 꼭 그것 때문에 슬퍼하고 아파해야 된단 말입니다. 상대도 날 봐주었으면, 날 생각해주었으면, 날 사랑해주 었으면 하고 바라게 되고, 그 바람이 이루어지지 않으니까 고장이 나버리지요. 고약하다면 고약한 것이고, 동정하려고 들면 정말 동정받을 일 이라고 생각되는군요." -드래곤라자(이영도) 중-
2 Comments
Suggested
Recent
글로만 배우고 있네요ㅠ
로맨스 소설 읽다보면 항상 느끼죠 간접경험..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