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neeckim
5,000+ Views

해저터널 속 검은 우주

검은 터널을 터벅터벅 걸었습니다. 엇갈린 시간과 공간을 넘어 닿을 수 있을까. 단 한번 너에게 이 노래를 들려줄 수 있다면. 가장 차가운 끝없이 광활한 이 터널. 가만히 잘 있다가 갑자기 화장실이 급하다고 방방거리던 우리 언니에게 이 해저터널이 얼마나 길었을까요...(언니 지못미...) 그날 고생깨나했던 우리 언니에게 이 노래를 바칩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참 잘하내요멋젓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평창 휘닉스파크 스키장 렌탈샵 에이스 추천
#휘닉스파크렌탈샵 #휘닉스파크리프트권할인 #평창휘닉스파크 #휘닉스파크렌탈샵후기 #휘닉스파크스키장 #스키장 스키장에 가시면 주로 뭘 하시나요? * 댓글 링크를 누르면 상세한 이용 후기 상세 안내와 셔틀버스 시간표 소개했어요. * * 휘닉스파크 렌탈샵 이용후기 리얼 영상 *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2022년 겨울 다운 여행지는 스키장이 아닐까 싶은데요. 아니면 눈이 내린 설경이 펼쳐진 등산? 빙벽타기? 스케이트, 눈썰매장 등 이전 같으면 얼음축제나 빙어축제가 인기가 최고였겠지요. 아참 빛축제도 겨울이 제격이죠. 오늘 날씨는 영상이네요. 포근한 날씨입니다. 봄이 저만큼 앞에 와있는 것 같습니다. 오늘도 산뜻한 발걸음으로 마음은 화창하게 보내세요. 오늘 소개하는 겨울 여행지는 핫한 곳으로 평창 휘닉스파크 스키장을 이용하기 위한 렌탈샵에서 스키장비나 스키의류를 렌탈하고 리프트권을 할인 받을 수 있어 안내합니다. 1. 평창 휘닉스파크 렌탈샵 에이스 전화번호: 0507-1361-4907 주소: 강원 평창군 봉평면 태기로 349 샵에이스 2022년 겨울 시즌에 새롭게 오픈한 렌탈샵으로 100% 신상 예쁜옷, 정비 잘하는 집으로 강추 스키강습, 보드강습, 일대일 강습은 전문강사에게 평창 휘닉스파크 리프트권 할인까지(시간별 요금) 휘닉스파크 셔틀버스 정류장에서 콜하면 차량 대기 #휘닉스파크렌탈샵 #휘닉스파크리프트권 #휘닉스파크리프트권할인 #평창휘닉스파크 #휘닉스파크스키강습 #평창휘닉스파크스키장 #휘닉스평창호텔 #휘닉스파크스키장 #평창휘닉스파크스키장 #휘닉스파크스키장 #휘닉스파크관광곤돌라 #휘닉스파크맛집 #휘닉스파크렌탈샵에이스 #휘닉스파크셔틀버스시간표 #휘닉스파크셔틀버스 #휘닉스파크렌탈샵추천 #휘닉스파크렌탈샵신상 #스키렌탈 #보드렌탈 #스키의류 #보드의류
하와이에 대해 은근히 많은 사람들이 모르는 거.jpg
하와이는 미국의 50번째 주이자 마지막 주로 이름 그대로 하와이 제도를 전부 차지하고 있는 곳임 카우아이 섬, 오아후 섬, 마우이 섬, 하와이 섬 4개의 주요 섬을 필두로 수백개의 섬이 있는데 하와이 섬이 가장 크고 유명한 탓에 사람들이 거의 다 하와이 섬에 호놀룰루가 있을거라 생각하지만 사실 오아후 섬에 호놀룰루가 있고 대부분의 인구가 오아후 섬에 산다 오아후 섬은 대충 이런 분위기. 대도시인 호놀룰루를 중심으로 와이키키 해변 등 주요 관광지가 밀집해있음 인구도 제일 많고 주도가 있는 중심지여서 보통 "본 섬"이라 하면 오아후 섬을 뜻함 키워드는 도심과 자연의 조화 하와이 섬은 하와이 주와 혼동을 피하기 위해 빅아일랜드라고 부름. 두번째로 큰 도시인 힐로가 위치하고 있으나 오아후 섬에 비하면 인구도 적고 그냥 조용한 시골 동네 너낌이지만 섬에 위치한 킬라우에아 화산과 그 주변 지역은 그야말로 절경 하와이 거대한 대자연이 우리를 반기는 거시애오... 키워드는 거대한 자연 그리고 4개의 메인 섬들 중 가장 작은 카우아이 섬, 해변이 예쁘고 바다가 잔잔해서 트래킹 명소로 꼽힘. 섬 서부에는 니하우라는 작은 섬이 하나 더 있는데 거긴 로빈슨 가문이 소유하고 있는 섬으로 원주민들의 문화와 자연을 보호하기 위해서 외부인 출입이 엄격하게 금지되어 포비든 아일랜드라는 별명이 있음 키워드는 예쁜 해변과 트래킹. 마우이 섬은 대충 이런거 생각하면 됨. 메인 섬들 중 가장 전통 문화가 잘 보존된 섬이라 관련 문화 시설도 많고 이를 컨셉트로 한 리조트도 많당. 오아후랑 가장 가까워서 보통 오아후랑 같이 찍고 옴 키워드는 전통 문화 마우이 섬 남서쪽에는 몰로키니 크레이터라고 불리는 초승달 모양의 섬이 있는데 원래는 제대로 된 섬이었지만 거의 다 침식되어 저 형태만 남았다고함. 요트타고 한번 둘러볼 수 있음 본 섬은 아니지만 오아후와 마우이 섬 사이에 인구가 적어 메인 섬 취급은 못받지만 크기가 제법 큰 두개의 섬이 존재하는데 오아후와 마우이 거의 정 중앙에 위치한 몰로카이 섬은 1000m가 넘는 절벽으로 유명함 거의 설악산이랑 비슷한 높이 그리고 마우이 섬 서쪽에 있는 라나이 섬은 잘 보존된 자연 경관으로 리조트가 위치하고 있음 근데 리조트 빼면 완전 깡촌 섬이라 리조트 말곤 할게 없어서 거의 휴양용 섬임 출처 : 해연갤
제주도 여행 마지막밤…
아휴 일주일이 진짜 쌩하고 가네요. 이제 내일이면 집으로 가네요 ㅋ 아침에 일어나서 보는 한라산 뷰… 오늘은 와입이 정한 코스로 갑니다. 먼저 사려니 숲길로 갑니다. 그리고 관음사 들렀다 동문시장 갑니다. 늦점은 구좌에 있는 벵디에서 해결했답니다. 이제 천천히 숙소로 돌아가려구요. 성산 스벅에 들러서 재활용컵 반납하고 다시 음료 주문 ㅋ. 이건 어디서 반납해야될까요… 해안도로 따라 느긋하게 드라이브 하며 오는데 숙소 근처 표선 해수욕장쯤 오니 어마어마하게 큰 달이 보이는겁니다. 알고보니 어제가 보름이었네요. 와입이 울프문이라고 하던데 새해 첫 보름달을 그렇게 부른데나 어쨌데나 ㅋ. 암튼 이거 일몰 사진 아니고 보름달 사진입니다^^ 폰이 눈을 따라가지 못하네요 ㅎ 해비치 야경… 숙소로 바로 들어가지않고 해변가에 주차를 하고 달구경 좀더 했습니다. 헤드라이트가 울프문을 비추고 있네요^^ 숙소에 들어와서 좀 쉬다가 와입이 음식들 다 처리해야 한다고 안주를 만들어 준답니다. 그래봤지 스팸넣은 너구리 ㅋ. 마지막 한라산 등반^^ 제가 보석귤을 첨 맛본게 10년전쯤 신라호텔에 묵었을때 룸에서 먹었던 아이였는데 그후 비슷한 보석귤을 몇번 먹었었는데 그맛이 안나더라구요. 이번에도 렌터카 빌릴때 보석귤을 주시던데 향부터가 별로더라구요 ㅋ. 근데 이번에 다시 만난 이 보석귤 진짜 맛있었어요^^ 마지막 밤이라 그런지 옛날 생각이 나네요. 10년전쯤인가 유홍준 교수님 책 읽고나서 셋이서 제주도 왔던 기억도 나네요. 그땐 초2는 없었지요. 마지막으로 제주도 왔었던 7년전에 아침 비행기 타고 공항에 내려 우진해장국 갔던 기억도 납니다. 7년전에 해비치 묵었을땐 겨울인데도 야외에서 수영도 하고 그랬었는데 이번엔 공사중이라 ㅡ..ㅡ 이젠 자야겠어요. TV에서 며칠전 갔던 곶자왈 이야기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