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Hows
1,000+ Views

2016 해맞이 명소 7곳! 소원을 말해봐~

새해에 처음으로 떠오르는 태양의 붉은 기운을 받으며, 마음도 다잡고 한 해의 소망도 빌어보는 ‘해맞이’ 계획은 세우셨나요? 굳이 교통대란을 겪으며 동해안으로 떠날 필요 없어요~ 쉐어하우스가 소개해 드리는 해맞이 명소들 중에서 가까운 곳으로 떠나세요 ^.^
(사진제공: 광진구청)

1. 서울에서 가장 먼저 해가 뜨는 곳! ‘아차산’

아차산은 지하철역 5호선 광나루역 1번 출구에서 약 15분 정도만 오르면 도착할 수 있어 교통이 편리할 뿐만 아니라 산세가 완만하고 등산로가 잘 정비되어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새해 첫 일출을 감상할 수 있는 해맞이 명소입니다.
2000년 1월 1일, 광진구가 서울시에서는 처음으로 시작한 ‘아차산 해맞이 축제’는 새해를 출하하는 문화공연 외에도 새해 소원지 쓰기, 떡국 나눔 행사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함께 운영하고 있어, 매년 4만 명 이상의 시민들이 모여드는 서울시의 대표적인 해맞이 행사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2016년 1월 1일에는 등산로를 따라 한해의 시작을 밝히는 250개의 ‘청사초롱’이 새벽녘 인파를 비추며, 지난해의 나쁜 기운을 몰아내고 길운을 불러들인다는 ‘희망의 북’울리기, 윷으로 올해 운수를 점처보는 ‘윷 점보기’ 등 다양한 행사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아차산 정상까지는 약 40분 정도가 소요된다고 하네요. 아침 일찍 아차산에 올라 가족과 함께 새해맞이 해보는 것도 좋겠죠?
☞일출시각 : 오전 7시 47분 예정
☞문의전화 : Tel. 02-450-7575
(사진제공: 서울시청)

2. 좀 더 편한 일출 감상, ‘하늘공원’

하늘공원 또한 매년 1월 1일에 ‘하늘공원해맞이행사’가 진행됩니다. 높은 산에 오르기 귀찮으신 분들이라면 공원에서도 멋진 일출을 볼 수 있는 ‘하늘공원’을 추천합니다.
하늘공원
올해 하늘공원에서는 성인4인조팝페라공연, 대북공연, 소원리본달기 등의 신나는 부대행사가 펼쳐진다고 하네요.
☞일출시각 : 오전 7시 47분 예정
☞문의전화 : Tel. 02-3153-8355
(사진제공: 김포시청)

3. 바다 일출 못지 않은 강 일출, ‘김포 한강’

멋진 한강 일출로 새해를 시작하는 건 어떠세요?
한강을 서울 상류 쪽으로 길게 바라볼 수 있는 김포시 한강에서 새해를 맞이하는 것도 제격! 강에 비치는 일출은 거의 동해 일출 풍경과 같은 장관이에요~
☞일출 시각 : 오전 7시 50분 예정

서울 외 지역

(사진제공: 울주군청)

1. 우리나라에서 가장 빨리 해를 볼 수 있다?! ‘울산 간절곶’

우리나라에서 가장 빨리 해가 뜨는 곳은 ‘독도’인데 무슨 말이냐고요? 섬까지 가기 너무 힘들잖아요~ 섬 뺴고, 내륙에서 가장 빨리 뜨는 곳이 바로 ‘울산 간절곶’입니다.
매년 10만 명 이상이 해맞이 행사에 참여하고 있고, 해맞이 행사 관광객들을 위해 다양한 공연과 부대체험행사 등으로 전야제부터, 소망풍선 날리기 등 해맞이 퍼포먼스를 진행하여 뜻깊은 새해를 맞이하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울산 간절곶에 해가 떠야 한반도에 새벽이 온다’는 말이 있을 정도니까 한 번쯤은 갈만하겠죠?
☞일출시각 : 오전 7시 32분 예정
☞문의전화 : Tel. 052-229-7633
(사진제공: 양양군청)

2. 해오름의 고장 ‘강원도 양양’

동해안 최고의 해오름! 강원도 양양은 이른바 ‘해돋는 마을’이라 불린다고 합니다.
특히 낙산 해변이 명소인데요, 오랜 옛날부터 “해돋는 모습은 낙산사 앞바다가 으뜸이다”라고 칭송했다고 할 정도라네요.
일 년 내내 해돋이를 구경하려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을 만큼 ‘낙산일출’은 강원도를 대표하는 것 중에 하나라고 하니 참고하세요.
☞일출시각 : 오전 7시 40분 예정
(사진제공: 임실군청)

3. 운치 있는 분위기를 원한다면! ‘전라북도 임실 국사봉’

국사봉에서 보이는 아름다운 옥정호의 장관이 감탄 그 자체입니다.
수묵화 같은 배경에 태양이 떠오른다니 운치하면 단연 ‘이 곳’이라고 하네요. 그림같이 떠오르는 태양으로 새해를 맞이하고 싶다면 임실 국사봉을 참고하세요.
☞일출시간 : 오전 7시 40분 예정
(사진제공: 당진시청)

4. 해넘이와 해맞이가 함께하는 일출 명소 ‘충청남도 당진 왜목마을’

충청남도 당진은 동해의 일출처럼 화려하진 않지만 소박하고 서정적인 일출로 유명하며, 당진 왜목마을 해넘이·해맞이 행사는 매년 10만명이 다녀가는 우리나라의 3대 해돋이라고 합니다.
2016년에는 31일 오후부터 해넘이 감상과 관광객 노래자랑, 가수 초청공연 등의 해넘이 행사를 시작으로 자정에는 새해를 맞이하는 카운트다운에 이어 소원성취 달집태우기가 진행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어서 새해가 밝아오면 일출 감상, 떡국 나눔 행사 등으로 해돋이 행사는 마무리 된다고 합니다. 제야부터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보다 많은 추억거리를 원하신다면 당진 왜목마을을 기억하세요.
☞일출시간 : 오전 7시 47분 예정
☞일몰시간 : 오후 5시 27분 예정(15.12.31)
☞문의전화 : Tel. 041-350-3591~3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가오가 육체를 지배한 레슬러
그의 정체는 바로 AEW소속의 오렌지 캐시디 흉폭하고 잔인한 기술로 유명했던 레슬러임 그의 과거를 말해주는 오렌지 캐시디의 AEW 영입당시 리플들 AEW는 하드코어한 곳이라 알고있었지만 그래도 이건 너무 심하잖아 난 이 계약을 지지할 수 없어 그의 킥은 너무 위험해 다른 선수들이 그의 킥에 다리가 부러지지 않길 바라 댓글이 말해주는 그의 경기력 그럼 이제 그의 극악무도한 경기 영상을 확인하자 불곰같은 챱으로 상대방의 가슴을 찢어버리는 오렌지 캐시디 상대방이 정신을 차리지 못할 정도로 무자비하게 쏟아지는 킥 남다른 등장으로 자신의 우월함을 드러내는 오렌지 캐시디 그저 쉬고 있을 뿐인데도 넘쳐 흐르는 그의 가오 그의 전광석화같은 킥에 눈이 멀어버린 레슬러 (왼쪽 주의) 저정도의 펀치로는 그를 절대 쓰러트릴 수 없다. 일어날때도 느껴지는 가오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그의 이스케입 친구를 구하러 등장한 오렌지 캐시디 스테이지 장악력이 어마무시하다 단 한번의 점프로 악의 무리를 해치우는 오렌지 캐시디 3단 로프 점프로 적들을 무찌르는 오렌지 캐시디 굉장히 아파보이지만 절대 주머니에서 손을 빼지 않는다 오렌지 캐시디 덕분에 목숨을 구한 친구들. 아름다운 포옹으로 마무리 되는 경기 (격정적인 줌아웃이 포인트) 형. 존나 멋있어. 진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