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murie
10,000+ Views

연애, 결혼에 대해서. .

고민 좀 들어주세요 저는 29이고요 현재 7년째 조그마한 식당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남부럽지않게 돈을 벌고 모았는데 그 동안의 과정이 너무 힘들었네요 일단 연애하기가 너무 힘듭니다 제 일과가 이틀에 한번 새벽1시에 정육도매시장가서 장을 보고 3시에 귀가 잠에 들어 아침7시에는 야채와 각종 식료품을 구입하러 남대문에서 가락시장 다녀오고 9시에서 10시에 가게가서 오픈준비 12시부터 점심장사하여 4시에서 5시 잠시 쉬고 6시부터 다시 저녁장사를합니다. 가게 끝나면 10시고요 주말에는 시장만 안간다 뿐이지 10시마감은 같습니다. 일은 한달에 두 세번 그것도 일요일에만 쉬고있고요. . 연애를 해도 오래 못가고 시간자체가 없다보니 이러다 결혼은 할 수 있을런지 싶습니다. 알바나 직원을 쓰라고들 하시지만 강남한복판에서 가격경쟁하며 월세내고 관리비내고 세금내고 카드수수료 내면 솔직히 지금있는 가족분들도 챙겨주기 벅찹니다. . 하아. . 그래도 남자는 돈을 벌어야 능력있는건데 이런 남자 이해해주고 만날 수 있는 여자는 정녕 없는건가요? 빙글러님들중에 저와같은 자영업자 계신다면 어떻게 연애하고 결혼하셨는지 여쭙고싶습니다!! 혹은 여성분들은 이런 남자를 이해하고 사귈 수 있을런지요 부디 실날같은 희망이라도 안겨주십시오!! 새해에는 모두 건강하시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4murie
10 Likes
4 Shares
24 Comments
Suggested
Recent
일단 마인드 부터가 여자분 만나기 힘들 것 같아요. 정말 바쁜 일상 와중에.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서로 의지하며 알콩달콩 살아가고 싶은게 아니라. 뭔가 단지 장남이고 대를 이어 제사상을 차릴 여자가 필요해서 찾으려는 듯한 뉘앙스에요. 솔직히 님을 좋아한다고 해도. 알콩달콩할 시간도 없이 일하기 바쁜 사람과 결혼생활을 하며 살아갈 결심을 하기는 굉장히 힘든 일일거라 생각되는데. 님의 그런 마인드로 과연 어떤 여자분이 버텨나갈 수 있을지 모르갰네요. 막말로 마음 안보고 돈만 보고 결혼한다고 해도 님 그만한 돈 안겨주기 사실상 힘들잖아요. 잔인한 말씀 드리지만. 결혼을 그런 목적으로 하는 건 아니라고 봐요. 평생 사랑하고 아껴줄 자신 없으시다면. 애꿎은 여자인생 막지 마시고. 일찌감치 사업에 전념하시는게 나을 듯 합니다.
장남이라 결혼을 해야한다라는 말은 가족들에겐 좋을지 모르겠으나 그 결혼을 하게될 여자에겐 전혀 기쁜일이 아니겠죠. 누군가와 사랑에 빠져 시간이 부족한게 고민인게 아닌 시간이 없어 결혼못할게 고민인 남자랑 만날 여자는 그리 많지는 않을거라 생각해봅니다. 남자는 돈을 벌어야 능력있는거라던데 난 빠듯하다 이런 날 이해해줄 여자가 있을까? 라고하셨는데 여자는 돈을 아무리 갖다줘도 껍데기뿐인 몸뚱이라면 필요없어해요. 물론 그 여자의 마음이란게 사랑이 아닌 물질이라면 상관없어하겠지만요. 돈을 많이 벌어 내게 한아름 안겨준다한들 그게 무슨 소용이겠어요. 혼자 밥먹고 혼자 티비보고 혼자 쇼핑하고 주말엔 같이 산책도 한번 못할텐데요. 지금은 연애를 시작한다한들 상대 여자에게 외로움만 안겨주실것같네요. 자신의 시간을 찾다보면 주위에 인연은 생겨요. 이런 날 이해할 사람이 있긴할까요? 라고만 생각치마시고 누군가가 이해할수있는 범위로 자신을 넓혀보세요. 자신을 위해서도 여유로운 시간을 조금 가져보세요.
결혼은 돈만 보고 하는게 아니에요. 저는 평생 저와 대화를 하면서 살수 있는 사람이 결혼할 배우자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남편이 사실 이직준비하면서 저에게 프로포즈 했는데..그때 잠시 백수였지만, 저는 믿음이 있었기에 감동에 엄청 울었고 바로 오케이 했지요. 지금 결혼 3년차, 우리 남편 누구보다 성실하고 누구보다 자상해요. 아침저녁 늘 함께 먹고 식탁대화도 많이 합니다. 돈이요?없다가도 있을수 있고, 있다가도 없어지는게 돈이에요. 물론돈만 보고 결혼하는 여자들도 간혹 있긴 합디다. 근데 좋은 여자 만나시고 싶으시면, 님 마인드부터..다시 가지시고 님부터 좋은 사람이 되어야 좋은여자가 인연이 되는 겁니다.
상대방을 외롭게 만드는 연애라면 시작하지 않는게 좋지요... 아직 일이 더 좋으시다면 지금 상황에서 연애는 어렵지 않을까요
굉장히 바쁘게 살고 계시네요. 지금 계신 분들도 챙겨주기 벅차다고 하시지만 연애를 하고싶으신 거잖아요. 그렇다면 주말만이라도 시간을 만드는게 어떠신가요? 직장 다니시는 여자분 만나면 평일은 서로 바쁘다해도, 주말엔 만나서 데이트도하면서 시간을 보내야하니까요. 지금보면 본인은 조금도 손해보지 않으면서 상황을 이해해 줄 수있는 여자가 생기기만을 바라고있는것같아요. 저같으면, 글쎄요. 적어도 이런 남자와 결혼해서 행복하겠다는 생각이 들진 않을 것 같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한국성심리 연애코칭 아카데미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 안내 (연애도 이성관계도 제대로 배울 수 있습니다. ) □1주차 : ‘지피지기 백전백승!’ (知彼知己 百戰百勝) (타인과 관계를 맺는 법) □2주차 : 여자에게 자신감 갖기 □3주차 : ‘나’에게 맞는 여자 찾기 □4주차 : 이상적인 배우자 찾기 ●1주차 : 여자에 대해서 반드시 알아야할 것​​ ‘知彼知己 百戰百勝’(지피지기 백전백승)이라는 말처럼, 여자에게 자신감을 가지려면 무엇보다 가장먼저 여자를 알아야합니다. 연애는 물론, 결혼생활에도 자신감을 가질 수 있을 만큼 알아야하는데요,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에서는 심리학을 전공한 최고의 성(性)심리전문가들이 여자에 대해서 무엇을 얼마나 알아야하는지 가이드합니다. ●2주차 : 여자를 만나기에 앞서​​ 연애나 결혼을 하려면 박사 등의 전문가가 아닌, 사업가가 아닌, 의사가 아닌, 검사나 판사, 혹은, 변호사가 아닌 ‘순수한 나’로 여자와 만날 수 있어야합니다. 키나 외모 등에 자신감이 없어도 ‘순수한 나’로 여자와 만날 수 있어야하는데요,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에서는 심리학을 전공한 최고의 성(性)심리전문가들이 ‘순수한 나’로 여자와 만날 수 있는 방법을 가이드합니다. ●3주차 : 미래의 ‘내 짝’ 알아보기​​ 여자마다 외모, 몸매, 성격 등등 각자 매우 다양한 나름의 특징을 갖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미래에 ‘내 짝’이 될 여자는 어떤 특징들을 갖고 있을까요?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에서는 심리학을 전공한 최고의 성(性)심리전문가들이 어떤 특징을 갖고 있는 여자가 미래에 ‘내 짝’이 될 가능성이 높은지 알 수 있는 방법을 가이드합니다. ●4주차 : 연애상대, 결혼상대 구분하기​​ 연애상대와 결혼상대를 구분하지 못하면 성질이 몹시 사나운 여자나 낭비가 심한 여자, 혹은, 바람피울 가능이 높은 여자처럼, 결혼하면 안 될 여자와 결혼하게 될 수도 있습니다. 이렇게 되면 수많은 사람들처럼 결혼을 후회하기 매우 쉬운데요,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에서는 심리학을 전공한 최고의 성(性)심리전문가들이 ‘연애상대와 결혼상대를 구분하는 방법을 가이드합니다.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 *교육방법: 온라인 수업 *교육기간: 주 1회, 4주 *교육비: 개별문의 *신청문의: 02-6012-1992 한국성심리 홈페이지 https://cafe.naver.com/mysweetheart1 ※ 한국성심리의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는 '소수정예제(5명)'로 운영됩니다.
모솔이라서 살빼고 외모 꾸며야 할거 같음
30살 된 모솔인데 이제 진짜 외모 꾸며야할거같음 좀 불편한 얘기일수도 있는데 나랑 외모 비슷해도 애인 있고 결혼한 사람들은 그래도 사회에서 정상인 취급 받는데 나처럼 별로 안꾸미는데 모솔이면 다들 속으로 그럴줄알았다 라고 생각하는거 느껴짐 나이까지 3자 다니까 더 심해지는듯...... 누군가를 억지로 사귀고 싶진 않은데 모솔이라서 더 깔끔하고 사회적으로 모나지 않은 외모 되어야할거같다는 압박감 느껴짐 동일인물로 보면 약간 이런 느낌 "저 모솔이에요" "저 모솔이에요" "3x 년 평생 애인 사귀어본 적 없어요" "3x 년 평생 애인 사귀어본 적 없어요" "애인요? 없어요. 그냥 없어요." "애인요? 없어요. 그냥 없어요." 희생된 구교환씨 ㅈㅅ 근데 걍 완전 꾸며서 개잘 되는거 아니더라도 좀 멀끔하게 해다니면서 저런 대사 하는거랑 휘뚜루마뚜루 해다니면서 저런 대사 하는거 느낌 다르단걸 표현하고 싶었음 +퍼온글이고 모쏠치기❌❌❌ 모쏠이라고 사람 눈치주고 편견 갖는 사람들이 완전 이상한거임 실제로 본인이 모쏠인거 아무 생각 없다가도 모쏠인거 말하면 이상하게 보는 사람들 이야기 원덬 친구들한테서 심심치 않게 들음. 아직도 모쏠에 대해 🐶소리해대는 저런 인간들이 존재해서 본문쓰니가 압박감까지 느끼는구나하고 글이 좀 이해되는 부분이 있고...가장 중요한건 사진이 웃겨서 퍼온거 더쿠펌 아니 이 글은 예시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뭔소린진 알겠는데 사진때문에 글 개웃겨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