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ontgivea
100,000+ Views

한국의 '할리퀸'을 찾는다면, 누가 가장 어울릴까?

(지난 결과는 아래쪽에 있어요!)
미국의 한 영화 사이트에서 이런 설문을 했다고 합니다. 2016년 가장 활약이 기대되는 히어로 캐릭터는? 많은 수의 사람들이 투표에 참여했는데, 그 중 3위가 바로 할리퀸이었다고 하는군요! 할리퀸은 독특한 메이크업과 분위기로 국내에서도 많은 팬을 모았죠. 아직 영화는 개봉하지 않았지만 그래도 한번 물어봅니다!

한국에서 할리퀸을 뽑는다면! 어느 배우가 가장 어울리나요? 댓글에 응답 부탁드려요!

1. 김옥빈

이미 김옥빈은 박쥐에서 강렬한 에너지와 광기를 선보인바 있었죠. 정말 정신이 나간것 같았던 태주를 보고 있자면, 정말로 정신이 나간 캐릭터인 할리퀸도 잘 할수 있지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거기에 이미 '시체가 돌아왔다'에서 알록달록 머리도 한 번 해보셨으니.. 분장도 어울릴지도..

2. 천우희

할리퀸은 촉망 받던 정신과 의사에서 조커에 의해 미치광이 범죄자로 재탄생하는 캐릭터죠. 의사로서의 이지적인 면과 광기에 휩쌓인 모습이 모두 표현 가능한 배우가 그녀의 자리에 어울릴것 같습니다. '손님'에서 광기와 평범함을 오가던 무당 캐릭터를 생각하면, 어쩐지 천우희도 그 자리에 잘 어울릴 것만 같습니다.

3. 이정현

생각해보니 그 배우가 있었습니다. 누가 과연 그녀 앞에서 광기와 에너지를 말하겠는가하는. 이미 데뷔작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죠, 바로 이정현이 세 번째 후보입니다. 특히나 최근작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에서 그녀가 생활형 광기를 보여준 것을 생각하면.. 할리퀸이라고 어렵겠나 싶기도 합니다..
지난 투표, 한국의 킹스맨 해리를 찾아라! 과연 누가 최다득표를 기록했을까요?
4. 조진웅: @Eugenics, @JinKim730
5. 하정우: @hardcandy
6. 류승룡: @flairami86, @ll1203ll
7. 유지태: @hunnyp
8. 이순재 선생님(...): @dkdiskal11, @tpdbssla11
10. 이정재: @zxzx1224qq, @yame1406
11. 대체 불가: @lcgo2010, @yerin455
12. 안성기: @derkas81
13. 한석규: @silvan00
14. 박성웅: @wndrl0958, @wndrl0958
15. 오정세: @mincheolh1
16. 최불암(?): @pangya3
17. 손현주: @qoclrl960, @ninakay417
18. 정재영: @PouheeKim
19. 정웅인: @smk6073
20. 김영민: @castle0865, @HakSong
21. 지진희: @castle0865
22. 김윤석: @castle0865
23. 조성하: @wargirl, @YeonaJang
24. 조민기: @wargirl
정말 역대급 후보 난립이었습니다.(좀 나간다하는 중견 배우들은 모두 호출된듯) 덕분에 전 정리하다 탈진 할뻔...
하지만 이 와중에도 딱 튀는 후보가 있죠? 바로 차승원입니다 ㅎ 전 2번을 예측했지만, 많은 분들이 차승원이 이 역에 적합하다고 생각했나봐요. 무수한 후보를 뚫고 1위가 되었네요 ^^

이번 투표도 재밌게 참여해주세요^0^/

72 Comments
Suggested
Recent
김옥빈이요!!
김옥빈
흠...여기선 김옥빈
김옥빈이 제일 어울리는것 같아요!!
김옥빈이 좀더 이미지가 비슷하지않나 싶어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전직 CIA 간부가 말하는 스파이 영화 속 진실과 거짓
설명하는 여자는 전직 CIA 위장 부서의 책임자를 역임한 바 있고 1979년, 주 이란 미국 대사관 인질 사건에서 간신히 피신했던 6명의 인질들을  이란에서 빼내오기 위한 비밀 구출 작전인 캐네디언 케이퍼 작전  (영화 아르고의 모티브이기도 함)을 수행한 CIA 요원의 아내이기도 함 본 시리즈 다양한 국가의 여권과 돈다발이 가득한 상자 -> 이런 거 없음 애초에 위조 신분증은 만들기도 어렵고 오래 걸리는데, 여권도 마찬가지임 CIA는 미리 만들어 놓은 걸 세계 곳곳의 은신처에 숨겨두지 않음 필요하다면 충분한 시간을 갖고 그때 그때 만들어서 씀 미션 임파서블 톰 크루즈가 순식간에 군인에서 신부로 옷을 갈아입는 장면 -> 빠르게 변장하는 방법은 실제로 많이 사용하고, 요원들에게도 훈련을 시킴 하지만 CIA는 성직자나 언론인 등으로 변장 하는 것을 금지하고 있음 만약, 정체가 탄로 났을 경우 뒷감당이 안되기 때문이라고 함 실리콘 가면 -> CIA에서도 이런 마스크를 사용하고 마스크를 만드는 기계도 있다고 함 인종, 피부색, 성별 다 바꿀 수 있음 다만, 탐 크루즈 처럼 코 넓이가 좁은데 코 넓이가  넓은 마스크를 쓴다거나 하는 것은 안된다고 함  요원의 얼굴에 딱 맞게 제작한다고 베이비 드라이버 옷을 훔쳐서 빠르게 갈아입어 위장하는 장면 -> CIA는 갈아입을 옷을 미리 챙겨두지, 훔쳐 입지 않는다고 함 007 카지노 로얄 관중 속에 숨어서 멍청하게 이어피스에 손 대고 무전 중 ->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가장 큰 실수 중 하나라고 함 한마디로 나 잡아가라 하는 거라고 CIA가 쓰는 통신 장비 중에는 만약 잘 안들릴 경우를 대비해  귀에 손을 대지 않도록, 이어피스에 연동된 목걸이로  음량을 조절 하는 장비를 개발했다고 함 스파이 가상 신분을 부여받는 장면 -> CIA도 실제로 저렇게 한다고 함 가상의 인물 신분증 등 지갑에 넣고 다닐 물건들을 비롯해  여러가지를 상자에 넣어서 줌 이런 상자를 포켓 리터 (Pocket Litter) 라고 부른다고 함 바스터즈 독일군으로 위장한 영국인 패시가 독일식이 아닌  유럽식으로 손가락 숫자를 세서 정체가 탄로나는 장면 -> 그 나라의 문화적 관습을 어기는 순간 끝나는 것임 요원은 그 후 벌어지는 결과는 뭐가 되든 어쩔 수 없이 받아들여야 한다고 함 킹스맨 온갖 스파이 용품들로 가득한 방 -> 독이 들어간 만년필은 실제로 있음 소형 몰래 카메라도 많이 사용함 요원이 잡혀서 고문의 위험이 있을 경우,  치사량의 독극물을 묻힌 만년필로 혀를 찔러 자살하는 경우도 있다고 함 슈퍼맨 클락의 안경 변장 -> 안경 하나 딸랑 쓴다고 신체적 특징이 바뀌는 건 아님 이런건 실패한 변장임 셜록홈즈 소파로 변장하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 가구 자체로 변장하는 경우는 없지만,  가구 안으로 들어가는 경우는 있었다고 함 냉전 시절 차 시트 속에 숨는 일이 많았다고 함 22 점프 스트릿 멕시코 억양을 어설프게 흉내내는 장면 -> CIA는 그 나라의 언어를 완벽하게 배워야 현장 요원이 될 수 있음 각 나라의 언어를 전문적으로 가르치는 사람들이 있다고 함 배트맨 : 다크 나이트 배트맨의 음성변조 -> 사실 이런 음성변조는 아무짝에도 쓸모가 없다고 함 CIA에서는 몇년간 단순 목소리 변조가 아니라  아예 음성 패턴을 바꾸는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나 실패했다고 함 다른 사람인 것 처럼 음성 패턴을 바꾼다는 건  임무를 수행하는 내내 한쪽 발을 쩔뚝이며 걷는 것과 마찬가지라고 함 여차하는 순간 원래 목소리가 나오기 때문에 절대 시도해서는 안된다고 함 레드 스패로우 남성을 유혹하는 여성 스파이를 양성소에서 교육 시키는 장면 -> 냉전 시기 러시아에서 실제 존재했다고 함 미국에서는 이런 건 없었다고 함 레드 스패로우에서 나오는 이런 학교는 전형적인 러시아 스타일이라고 함 변장술 이런건가.. 졸라 신기하네 오 다 허구라고 생각했는데 비슷한점이 더 많네 흥미로움 ㅇㅇ
8,024개의 포스트잇을 사용하여 만든 슈퍼히어로 벽화
크리에이티브 회사에 다니는 직원 Ben Brucker은 아무것도 없는 텅 빈 회사 벽이 너무 지겨웠다고 해요. 그래서 포스트잇 8,024장으로 슈퍼히어로 벽화를 만들 생각을 했다고 합니다.. 아이디어 짜는데 몇주정도 걸렸고 회사 대표님께서 $300 예산까지 주셨다고 하네요. 비포와 에프터를 같이 감상해보시죠!! 에프터 샷 부터 살짝 공개 해드릴게요 . 원래 텅텅 비어있던 사무실 벽... 크리에이티브 회사라고 이분이 말씀하시기 전까지 그냥 회사인줄 알았네요...; 이렇게 직접 어떻게 들어갈지 다 그렸데요. 도안도 있는데 나도 한번 만들어볼까나.?ㅋㅋ (사진 여러장 있어요 밀어서 보세요) 수치까지 재며 그리드를 만들고 자신이 그려낸 아이디어를 가지고 이렇게 하나씩 포스트잇을 붙이며 완성해 나갑니다. 요건 원더우먼! 옆에는 슈퍼맨이 있네요. 회사 전 직원들+ 직원 가족들까지 벽화를 만드는데 동참했다고 해요~ 어린 숙녀까지 총 출동됬네요. 팀원들 짱이네요 스파이더맨까지 출동! 대박. 메달려있네. 수많은 포스트잇들!! 색상별로~ 총 9000장 샀는데 안 쓴 포스트잇도 꽤 있다고. 팀원들의 도움을 통해 벽화 완성! 완성하는데 하루 정도 걸렸다고 하네요. 오전10시부터 오후 5:30까지 걸렸다고 해요. 완전 멋있는데요? 이제야 크리에이티브 에이전시 처럼 보이네요. 이분이 이 아이디어를 내신 주인공 Ben Brucker! 만드는 과정까지 짧게 영상으로도 기록했네요. 모든 *사진출처: http://imgur.com/a/3TxjM 바로 위에 있는 링크 타고 가면 저분이 만드는 과정 사진올리면서 하나씩 다 설명해요. 관심있으신 분들은 ㄱ 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