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addaronnie
10,000+ Views

2016 유니클로 컬레버레이션 프리뷰(호림아트센터)

1월6일 그리고 7일 2틀간 신사동 호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유니클로 컬레버레이션 프리뷰 전시가 있었습니다. 2틀간의 기간중 첫째날에는 여러 셀럽들이 다녀갔고, 이벤트가 있었으며, 유명 인사들과의 컬레버레이션 진행으로 spa 브랜드라는 이미지를 조금 탈피하고자한 노력이 보이는 전시였습니다. 그리고 개인적인 느낌에는 3명과 협업중에서 가장 인상깊고 괜찮다고 생각했던 협업은 바로 카린 로이펠트 X 유니클로 입니다.
UNIQLO와 CARINE ROITFELD의 두번째 콜라보레이션
이번 컬렉션에서는 “열심히 일하는 여성을 위한 우아하고 여성스러운 스타일”을 선보입니다. 소재 및 디자인 디테일에 심혈을 기울여 “기능성”과 “여성성”을 완성했습니다. 스타일을 조금 바꾸는 것으로 오피스 룩과 데일리 룩이 가능하여 간편하며 더욱 멋스럽습니다 간편하게 믹스 매치하여 오피스룩이나 데일리 룩으로도 멋스럽게 연출 가능합니다.
이번 컬레버레이션에서 가장 마음에 들었던 공간이고 옷들입니다. 그나마 유니클로 옷처럼 안보이고 카린 로이펠트 고유의 스타일들을 가져다 놓은듯한 느낌을 많이 받았습니다. 가죽 느낌의 텍스쳐 코트와 퍼 스타디움 자켓 그리고 져지까지 소재 자체의 높은 퀄리티로 개성이 뚜렷한걸 볼 수 있었습니다. 퍼를 보자마자 퍼를 좋아하시던 @atclaire님이 떠오르더군여 ㅎ
유니클로 X 카린 로이펠트 제품은 1월 22일에 명동중앙점,강남점,롯데월드몰점,압구정점 총 4군데에만 판매가 이루어진다고 합니다.
이네스 드 라 프레상쥬 X 유니클로
이네스는 사파리,스포츠,유니폼 3가지의 주제를 한공간에 표현해놨는데 서로 상반되는 주제이지만 빛과 소재 그리고 재질감으로 조화롭게 보이게 하기 위한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각 주제 마다 명확하게 정체성도 표현이 되어서 사파리룩과 테니스장에서 운동을해도 세련되게 보여질 수 있는 스포티한 룩,아이비룩에서 영감을 받은거 같은 유니폼 스타일의 룩들도 볼 수 있었습니다.
유니클로는 소재에 집중을 많이하는 spa브랜드이며 그 강점을 토대로 협업을 한게 눈에 확연히 드러난게 보였습니다. 시어커서의 간격을 더 좁게 만들고 어떤 소재건 스트레치하게 해서 활동성을 높이기 위한 소재들이 많았습니다.
유니클로와 르메르가 추구하는 것은,
엄선된 소재로 만들어져 시간이 흘러도 영원한 우아함을 선사하는 일상 생활에 꼭 필요한 아이템들을 선보이는 것. 이번 컬렉션은 정제되었으면서도 어느 상황에서나 착용할 수 있을 만큼 일상의 세련됨을 전하는 제품들로 구성되었으며, 이것이 바로 개성을 통한 스타일을 강조하는 유니클로의 ‘라이프웨어’ 컨셉입니다.
유니클로 X 르메르의 협업에서 가장 돋보이는건 바로 울 소재라고 생각합니다. 어린 양의 털에서 얻은 램스울부터 산양에게서 얻는 캐시미어까지 이번 협업에서 가장 소재의 고급화로 돋보이는 전시였습니다. 그리고 디테일중에서는 주머니의 위치가 가슴 부위에서 늑골쪽으로 내리면서 약간의 재미도 준것들이 보이더군요. 그럼 저는 이만 가디건이나 하나 사러 가야겠네요~~ ^^
참고 출처 : 유니클로
4 Comments
Suggested
Recent
@yoojaunni 초청 받은 사람만 가는거였어요 ㅎ
전시하는줄도 몰랏었네요. 아쉽다..
@atclaire 르메르는 이달 말에 특별 웹사이트를 통해서 자세한 정보들이 공개된다고 그러네요. 그떄되면 저도 르메르의 고급 소재 니트 좀 사야겠어요 ㅎㅎ
카린 로이펠트 8 취적이에요 !!! 가야지 롯월몰.. 이네스도 후리후리하면서 좋은것 같아요 분위기가 넘 좋음 *ㅁ* 르메르도 역시 b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향수 덕후들 여기여기 모여라.
빙글러 열허분 중에 향수 덕후 있으신가여? 제가 요즘 향수에 관심이 많이 생겨서 새로운 향수도 살겸,, 추천도 받고 싶은데 말이져,, 흠흠,, 향수가 꽤 비싸니까 신중하게 사야해서 어떤 향이 인기가 많은지 좀 알고 싶더라고여. 일단 제가 몇가지 가지고 싶은 걸 추려본 것! + 써본 것 이 이외에도 써보고 좋았던 향수 추천 좀.... 해주십셔 제발 먼저 가지고 싶은 향수,, 먼저 요즘 그,, 멋이 철철 흐르는 모양새에 이끌려 딥디크를 한 번 사보고 싶더라고요,, 딥디크 플레르드뽀 딥디크 도손 + 제가 써봤던 향수! 러쉬 Flower's Barrow 이 제품은은 러쉬 향수 제품인데요.. 옛날에는 한국에서도 팔았던 것 같은데 이제는 런던에서만 팝니다...! 2년 전 런던에 가서 향에 반해서 샀다가, 이 향을 못잊어서 다시 런던에 가서 한 병 더 사왔다는 이야기... 혼자 여행할 때 계속 뿌리고 다녔던 향이라서 그런지 이 향수를 바르면 여행할 때 생각이 나여.. (아련...) 향수의 장점은 향기를 통해 과거 기억이 더 강렬하게 난다는 것.. 이 향수는 달지 않고 좀 딥한데 농후한 들꽃향기가 납니다.(향기 묘사는 언제나 어려워,,,) 런던 가시는 분이 있다면 시향해보시길.. 더 쟁여두고 싶네여,, 랑방 에끌라 드 아르페쥬 이고는 약간 스테디 향이져? 랑방에서 가장 유명하기도 하고 많이들 쓰고,, 그만큼 향도 좋고요. 랑방 에끌라 드 아르페쥬를 잠깐 써봤었는데, 왜 많이들 쓰는지 알겠더라고요. 무난하면서 차분하고,,, 그렇게 가볍지 않은 향 같았어요! 무난한데도 뿌리면 오 좋다~ 라는 말이 나오는 그런 향.. 달달한 꽃향 그런데 달달한 향 싫어하시면 비추입니다! + 좋았던 향수 추천 ㄱ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