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i680923
1,000+ Views

들풀 아빠 바람이 미루나무를 억센 힘으로 흔들때 몸을 낮추어 피해보지만 뒤따르던 애기 바람결에 춤을 추는 나는 들풀입니다 아침 운무를 좋아하고 한 낮 강한 햇빛에 감사하며 낮달과의 교류에 행복해 하는 나는 들풀입니다 이름 모를 무덤가 아담한 동산 비탈길 찾기 어려운 시냇가 어디에 있더라도 꿋꿋이 잘 크는 나는 들풀입니다 스님의 마른 기침소리 동자승의 맑은 눈빛 소소바람에 퍼지는 풍경소리를 사랑하는 나는 들풀입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