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NEWS
500+ Views

노인이기 전에 죄인

독일의 90대 노인이 법정에 서게 됐습니다. 이를 계기로, 수십 년에 걸친 독일과 일본의 서로 다른 태도가 다시 한 번 비교 선상에 올랐습니다.

<인기 카드뉴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