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lcomm
50+ Views

청각에 좋은 습관 VS 나쁜 습관

청각에 좋은 습관 VS 나쁜 습관

청력이 퇴화되는 것은 시간이 흐르고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나타나는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하지만 나이가 든 이후에도 청력 손실이 많이 진행되지 않기 원한다면 청력을 보호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생활 습관을 지켜주는 것이 좋겠지요.
또한 요즘에는 과거에 비해 청력 손실이 발생하는 시기가 많이 앞당겨졌다고 하니 청력을 보호할 수 있는 습관들에 대해 더욱 관심을 가져야 할 때입니다. 청력에 문제가 생긴다면 청력 감소는 물론이거니와 어지럼증이나 이명 등의 증상을 동반할 수 있습니다.
자신의 청력에 문제가 있는지 자가진단을 하는 방법은 인터넷에서 자가 진단이 가능한 영상을 찾아보거나 이비인후과를 방문하는 것이 있습니다. 평소 큰 소음에 장시간 노출되거나 일시적인 경우라도 폭발적인 소리에 노출이 된다면 청력이 손상될 수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일상 생활 중에서는 85 데시벨 이상의 소음에 노출되지 말 것을 권고합니다.
또한 우리는 일상 생활을 하면서 TV나 라디오를 접하는 때가 많습니다.
간혹 자신도 모르게 큰 소리로 음향을 맞춰놓고 장시간 빠져들기도 하지요. 특히 여름철에는 더위 때문에
창문을 열어두게 될 경우 외부의 소음이 실내로 들어와 더욱 음향을 높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상황이 계속되면 청신경도 자극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TV나 라디오의 볼륨은 항상 줄이는 습관을 가져야 합니다.크고 자극적인 소리 예를 들어, 호루라기 소리에도 청신경은 자극 받을 수 있습니다. 이러한 자극적인 소리를 지속적으로 들으면 귀가 울리고 먹먹함, 이명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지요. 이러한 문제가 생겨 청각신경 세포가 손상되었을 때 자각증상이 없기 때문에 더욱 심각한 상황에 이를 수 있습니다.
청신경을 건강하게 관리하기 위해서는 가끔 귀 마사지를 해주는 것도 좋습니다. 귀를 마사지하는 방법은 다양한데요, 귓볼을 늘리거나 귀를 접는 방법, 귀를 당기거나 눌러서 혈액순환을 촉진시키는 방법 등이 있습니다. 귀 마사지는 평소 혼자서도 충분히 할 수 있는 쉬운 마사지이기 때문에 매일 매일 병행할 것을 추천합니다. 청각은 물론 귀와 연결된 신체 건강도 챙길 수 있는 방법입니다.
이어폰이나 헤드셋을 자주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젊은 세대들의 경우 이어폰이나 헤드셋을 많이 사용하는데요, 소리가 주위로 분산되지 않고 바로 귀에 전달되기 때문에 그만큼 청각 세포는 더 많은 자극을 받게 됩니다. 이에 청소년들의 소음성 난청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것이겠지요.
이렇듯 청력을 보호할 수 있는 습관을 잘 지켜준다면 나이가 들어도 귀 건강을 잘 챙길 수 있을 것입니다.
귀가 잘 들릴 때, 제대로 관리해줘야 나중에 더욱 편안한 삶을 즐길 수 있습니다.
Realcomm
0 Likes
1 Share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샤워순서 이머몸세를 해야하는 이유.jpg
양치를 제일 먼저 해야한다. 이유는 맨뒤에 열거 하겠음. 그다음 머리를 감는 이유. 첫번째는 샴푸는 다른 세정제품들보다 두피의 묵은 각질 피지,먼지등을 세정하는 역할을 하기때문에 강한 성분을 지닌경우가 많다. 또 샴푸를 순한 성분의 제품을 쓰더라도 트리트먼트, 린스등과 같은 성분이 얼굴이나 몸(목,등)듬에 남아 있을수 있으니 얼굴,바디 세정전에 머리를 감는게 좋다. 그리고 머리를 감을때는 고개를 숙이고 최대한 몸에 헤어세정제품이 튀지 않게 씻는것이 좋다. 특히 트리트먼트,린스는 나도 모르게 등과 목에 흘러내리는 경우가 많으니 조심 본격적인 바디세정 머리를 감은후에 몸에 남아 있을수 있는 샴푸의 세정 성분을 씻어내고 머리를 감으면서 1차적으로 물세척으로 피부 겉 피지성분이나 먼지들이 씻겨 내려갔기 때문에 본격적으로 바디워시 제품을 이용하여 바디를 씻어준다. 마지막 얼굴 얼굴을 마지막에 씻는 이유는 두가지가 있다. 첫번째는 바디워시와 비슷한 이유로 얼굴세정제는 샴푸,바디워시 제품들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성분들이 순하기때문에 샴푸나 트리트먼트 린스로 남아 있을지 모르는 잔여성분을 제거해주기 위해서 샴푸,바디워시 후가 좋다 하지만, 바디워시보다 늦게 세정하는 이유는 두번째는 얼굴 딥클렌징과정후 생기는 수분 손실을 최소한으로 막기위해서다 얼굴은 피부중에서 예민한 부위로 수분 손실도 빠르다. 해서, 클렌징후가 가장 피부가 건조한 상태이기 때문에 얼굴을 가장 마지막에 클렌징해서 빠르게 몸을 닦고 나가서 수분을 공급해줄수 있게 마지막에 하는것이 좋다. 마지막으로 양치를 제일 먼저하는 이유도 샤워를 끝낸후에 빠르게 수분크림,바디크림 등으로 얼굴과 몸에 빠르게 수분을 공급해주기 위해서 양치를 먼저 시행하는것이 좋은 이유다. 또, 양치세정 성분이 입 주변에 남아 트러블를 일으킬수 있으니 샴푸후,바디워시후에 하더라도 얼굴세안전에는 양치를 하는것을 권장한다. 사실 쿠크루삥뽕 편한대로 씻으면 되는데 원덬은 기사에서 봤을때 이순서가 가장 이상적이라고 봤음ㅇㅇ 출처 오 저도 이렇게 하는데!
현직 약사가 알려주는 영양제 - 4. 운동에 도움이 되는 영양제(3)
운동에 도움이 되는 영양제 그 3탄! 오늘은 활성산소와 간영양제에 대해 알아보려해요. 활성산소는 에너지를 만드는 과정에서 필수적으로 생기는 노폐물같은 느낌이라 보시면 됩니다. 그런데 운동을 하다보면 더 많은 에너지가 필요하겠죠?! 문제는 이 활성산소가 세포 내에서 다양한 손상을 일으킨다는 점입니다. 물론 세포 내에서도 활성산소를 제거하는 기전이 있지만 그 한계를 넘어가게 된다면? 그러면 이 반응성 높은 활성산소가 세포 여기저기를 공격하고 다녀요. 그래서 의학계에서는 이 활성산소가 노화를 일으키는 한가지 원인으로 생각하고 있어요. 그리고 고단백 식이를 할 경우 그 잉여 아미노산을 분해하는 과정에서 여러 질소 노폐물이 생긴다는 이야기는 전편에서 언급했었죠! 그래서 이번편은 그러한 손상에 도움이 되는 영양제를 알아보려해요! 한번 들어가볼까요? 지금까지는 항산화제에 대해 알아보았어요. 프랑스해안송 껍질 추출물은 태양에 의해 활성산소가 많이 생기는 지중해 기후에 특화되어있는 애들이라 항산화효과가 특히 더 효과가 좋다고해요. 이 외에도 항산화 효과를 가진 영양제는 많긴하지만 다 다루기는 힘드니... 주로 영양제에 들어가있는 성분으로 다루어보았어요. 다음으로는 간 회복 및 독성 제거에 관한 영양제에 대해 알아보아요. 베타인은 약국에서도 단회성으로 먹는 술약에 많이 들어가있기도해요. 보통 세트메뉴로 파는걸 본적이 있으실거에요. 그중 하나가 저 성분이 들어가있어요. 실리마린의 경우는 병원에서도 많이 처방을 해주긴해요. 우리 모두 건강하게 운동해보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