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oves
10,000+ Views

박명수선빵, 조세호복수

박명수님이 인스타에 요래 남김
조세호님이 요래 복수를
4 Comments
Suggested
Recent
ㅋㅋㅋㅋㅋ
ㅋㅋ조세호무도나와서자기랑안맞다고하는게생각남ㅋㅋ
ㅋㅋ아는형ㅋ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이집트 : 고양일 너~허무 솨랑한 죄~~
고대 이집트는 수많은 신들을 숭배했다. 그중에서 다산과 풍요의 신으로 알려진 ‘바스테트’는 고양이의 모습을 한 신이었고 덕분에 이집트에서 고양이는 신성한 동물로 애정을 듬뿍 받을 수 있었다. 당시 이집트에서 고양이가 얼마나 대단한 짐승이었냐면 고양이를 키우는 가구는 국가로 부터 냥이 양육 지원금도 받았고, 파라오를 제외하고 고냠미를 죽이면 최대 사형에 처해졌다. 거기에 악한 존재를 무지르는 신성한 동물로까지 숭배되어 너도나도 고양이를 키우던 친묘 국가였다. (키우던 고양이가 죽은 가족들은 눈썹을 모두 밀어버리고 3개월 동안 애도기간을 가졌다고 함) 심지어 죽은 고양이를 미이라로 만들어 피라미드에 안장까지 했음. 1888년 이집트의 베니하산에서는 30만개 이상의 고양이 미라가 발견되기도 했다. (그 옆에는 쥐 미라도 놓여있었음. 미리 도시락 싸준거임) 이런 이집트의 애묘 문화는 기원전 525년에 발발한 페르시아-이집트 전쟁에서 이집트 군의 발목을 잡게 된다. 이집트의 철옹성이라고 불리던 펠루시움을 공략하고자 했던 페르시아 군대가 떠올린 묘안은 이집트 인들에게 너무나도 잔혹했다. 이게 뭔지 보이는가? 페르시아 기병들이 고양이를 자루에 담아서 이집트 군을 향해 마구 던져대는 장면이다. 심지어 페르시아 군대는 방패에 고양이를 묶어서 돌진하거나 투석기에도 고양이를 넣어 방벽 너머로 마구 던져댔다. 이집트 병사들은 페르시아 투석기가 던지는 고양이를 잡기 위해 대열을 이탈하고, 방패에 묶은 냥이를 차마 죽이지 못하고 페르시아 병사의 칼에 맞아 죽는걸 택했을 정도였다. 페르시아 이 사이코패스들.... 결국 모든 작전을 중단한 이집트는 펠루시움 전투에서 무려 5만명 이상의 병사를 잃었다. (페르시아는 사상자 7천명) 이렇게 고먐미를 이용해 전투에서 승리한 사이코패스 페르시아 십새들은 200년 동안 이집트를 통치할 수 있었다. 결국 고양이로 인해 두 국가의 운명이 결정된 셈이다. 우리는 이 이야기를 통해 고양이 지구정복썰을 우습게 여기면 안된다는 큰 교훈을 얻을 수 있다.
의외로 옷 잘입는 수지의 데일리룩
수지 얼굴보느라 옷을 못봤었는데 사복 센스 무엇?? 숮이 인스타에서 가져옴 색감 조합 대박 파스텔톤 따스한 색에 파란색 가디건 평범한 블라우스같은데 악세사리가 다함 평범한 포켓블라우스 + 시계 + 위에 악세사리 입었을 때 치만데 약간 서주아이스크림같긴 하지만 매치를 잘함 센스ㅜㅜ 이것도 ㅜㅜ 파란 블라우스 어디껀지 진심 궁금 거기에 그물백 흰색 후드 + 청자켓에 검은찢청 모자에 양말까지 완벽 잘안보이는데 자켓에다가 스퀘어 시계 가죽자켓? 안에 파란색 체크셔츠 체크자켓 롤업해서 안에 따스한 계열의 스웨터 요것도 자켓 롤업해서 연청바지랑 옷이 수지를 입었네 옷이 수지를 입음 모자 졸귀탱 ㅜㅜ 그냥 흰티에 청바지만 입었을 뿐인데 니트가디건이랑 잘안보이진 복조리처럼 생긴 가방 내기준 이거 수지 레전드 땡땡이 원피스에 청춘사진관이라니;;; 같은날 갈색 + 베이지 + 복고풍 안경에 반묶음 발목까지 오는 트렌치에 클러치 위아래 흰흰 + 검은 가디건 이거 센스 무엇???? 흰티에 라이더 + 회색츄리닝 + 갈색 목도리 꾸안꾸의 정석 이거는 색감이 너무 예쁨 가방까지 완-벽 머리묶은거 센스 대박 귀걸이로 포인트 출처 수지인스타그램 옷이 수지를 입은 감이 없지않아 있지만 ㅎ 꾸민듯 안꾸민듯 본새 흘러넘치는 수지의 데일리룩 따라입고싶당
64
4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