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ono
50,000+ Views

15살에 샤넬의 모델로 발탁되었던 모델

온드리아 하딘
1996년생
175cm, 55kg
15살의 어린나이에 칼 라거펠트가 직접 발탁하여 샤넬 캠패인을 통해 처음 등장한 모델
루이비통,셀린느,샤넬 등 대형 패션쇼를 누비며 활약하고 있는 톱모델
런웨이에서의 그녀
뚜렷한 이목구비
요건 소녀느낌 넘치네요
정말 매력있게 생겼죠?
평상시에는 이렇게
다리가 어쩜 저래..?
편한듯 스타일리쉬한 패션
위에서 본 샤넬백을 여기에도 들고계시군요
크롭을 즐겨입는듯....? 참 성숙하게 생겼네예
도도하면서 우아한 고양이 같은 그녀, 온드리아 하딘이었습니다!
8 Comments
Suggested
Recent
샤넬느낌이다. .진짜. .
말라서 이쁘다 ㅋㅋㅋ
멋져요 ! 혹시 타 커뮤니티도 하시는것 있나요? 같은 내용에 사진도 거의 똑같이 올라온 글이 있어서 궁금해서요 :)
말랐네요...
너므 말랏다 ㅠㅡㅜ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그거아세요? '라젠카'로 들썩이고 있는 가요계
1997년도에 방영한 국산 TVA 애니메이션 라젠카가 20년만에 검색어에 올랐습니다. 복면가왕 3라운드에서 국카스텐의 보컬 하현우씨(로 추정되는 음악대장)가 영혼기병 라젠카의 OST인 <Lazenca, Save Us>를 불러서 화제가 되었던 것인데요. 상대가수를 11배 이상의 압도적인 득표수로 누른 하현우(로 추정되는 음악대장). 이날 가장 화제가 되었던 <Lazenca, Save Us>가 어땠는지 한번 들어보죠 [복면가왕] 우리동네 음악대장 - Lazenca, Save Us 폭발적인 노래를 선보인 음악대장의 라젠카무대는 결국 새로운 가왕으로 등극했을 뿐만 아니라 방송 직후에도 엄청난 화제를 불러일으키고있습니다. 특히 이 영혼기병 라젠카의 OST인 <Lazenca, Save Us>는 고 신해철씨가 불렀던 노래입니다. 신해철씨의 노래를 부르고도 비교당하지 않고 찬사를 받는 실력파 가수. 국카스텐의 보컬 하현우! 이처럼 실력으로 승부하는 뮤지션이다보니 '아이돌'에 대한 부정적인 시선을 갖고 있는 것 같습니다. 하현우가 재조명받자, 하현우의 과거 '아이돌 발언'도 다시 화제가 되고 있는데요 아이돌 가수들에게 직격으로 날린 솔직한 발언. 아이돌을 가수로 인정하지 않는다는 파격적인 과거 발언은 시원하다는 반응도 있고, 너무했다는 반응도 있고 여러가지 반응이 엇갈리고 있는 중인 것 같네요 일단은 실력이 워낙 출중하기에, 83표의 압도적인 차이를 보이며 같이 무대에 올랐던 아이돌(2PM출신 준케이)을 누른 것을 보며 '언행일치 갑 뮤지션'으로 인정하는 분위기인 것 같습니다. 활약이 기대되는 국카스텐의 하현우씨가 앞으로도 어떤 화제를 만들어낼지 궁금하네요
원령공주 속 신비의 숲 야쿠시마
지브리의 덕심으로 애니 속 여행지를 소개하고 있는 모노트래블러입니다. 원래는 마녀배달부 키키편을 써보려고 했는데, 시간이 좀 걸릴 것 같아요! 그래서, 오늘은 원령공주에서 나오는 숲을 소개시켜드릴게요. 예전에 신문에서 본 기억을 더듬어 지명을 알아냈는데, 실제로 일본에 존재한 숲을 배경으로 썼더라구요. 가고시마에서 가까운 야쿠시마라는 곳의 원시림이라고 합니다. 애니를 혹시 보지 못하셨던 분이 있으실까봐 짧은 OST 영상 보고 가실께요~ 자 이제 코다마가 사는 그 숲으로 떠나볼까요? 야쿠시마는 비가 많이 오는 섬으로 유명하다고 하네요. 그래서 이끼가 여기저기에. 원숭이와 많은 사슴들이 살고 있는 곳입니다. 생태적으로도 잘 보존되었다고 하네요. 여기서 수령이 2500년이나 되는 고목은 발견된 지 50년밖에 되지 않았다는. 철저히 외부와는 단절된 곳이었던 것 같습니다. 트래킹 코스로도 유명한 관광지라네요. 저 이끼 위로 달려가는 주인공이 연상됩니다. 깊은 숲속 어딘가에서 코다마가 튀어나올 것 같지 않나요? (덕후감성) 옆으로 넘겨서 몽환적인 모습도 확인해보세요! 숲을 영상으로 보는것도 좋을 것 같아서, 다큐멘터리 하나를 찾아왔습니다. EBS에서 방영분입니다 :) 2500년된 삼나무가 인상적이네요! 언제 한번 기회가 되면 꼭 찾아가고 싶어요! 사진 출처 : 구글 이미지검색(저작권 Free) 및 야쿠시마 관광사이트
97년생 소녀 모델이 가장 듣기 좋아하는 말?
170cm의 모델치곤 아담한 키, 살짝 까무잡잡한 피부에 쌍꺼풀 없는 눈. 인형같은 얼굴은 아니지만, 그래서 자꾸 생각나고 눈길이 가는 이 사람. 모델 이호정을 아시나요? 보그, 엘르같은 유명 잡지에 실린 것은 물론 빅뱅 ‘우리 사랑하지 말아요’, 지코 ’너는 나 나는 너‘ 같은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팬들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기도 했죠. 최근에는 드라마 불야성에 손마리 역을 맡아 연기자로 변신하기도 했는데요. 스물한살이라는 나이가 믿기 어려울 정도로 탄탄한 커리어를 쌓아가고 있는 그녀가 가장 듣기 좋아하는 말은 뭘까요? "예쁘다?" "날씬하다?" "부럽다?" 푸마는2016년부터 여성들의 자존감 고취를 위해 전세계 각국의 여성 롤모델들과 함께 #DO YOU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개성 넘치는 톰보이 이미지로 현재 가장 핫한 모델에 등극한 영국의 카라 델라바인도 이 캠페인에 참여해 여성의 자신감과 행복에 대해 이야기 했는데요. 한국에서는 이효정이 앰버서더로 발탁돼 진솔한 이야기를 들려줬습니다. "너답다? 나답다! 라는 말이 제일 좋아요!" "남들에게 없는 나만의 것이 있을 때 두려워 할 게 없죠. 사람들에게 없는 가장 강력한 에너지는 가장 나다울 때 표현되거든요. 힘들고 지칠 땐, 혼자만의 시간을 가져보세요. 그리고 자기 자신에게 집중해보세요. 그러면 당신안의 힘을 발견하게 될 거예요." 남들이 어떻게 생각할까 눈치보며 남들이 하는대로 대세만 따르기보단, 스스로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내가 원하는 것에 집중하라는 그녀의 이야기. 일상에서 가장 실천하기 쉬운 방법은 역시 내 개성을 반영한 패션이죠. 스트리트 패션계와 블로거들 사이에서 이미 옷 잘입기로 소문난 이호정은 퓨마 화보에서 특유의 스포티한 패션을 선보였습니다. 박시한 후드티를 원피스처럼 입고, 푸마의 스니커즈 '플랫폼'을 신어주면 21살 이호정의 싱그러우면서도 건강한 개성이 느껴지는 룩이 완성됩니다. 함께 매치한 퓨마의 플랫폼은 빈티지한 느낌의 스웨이이드(위)와 세련된 바스켓(아래)두 가지 버전으로 출시됐어요. 소재의 차이만으로도 전혀 다른 개성이 느껴지는게 신기하지 않나요? 발이 편하면서도 다리의 실루엣을 예쁘게 만들어주는 통굽 디자인으로 무조건 편한 것만 찾는 활동적인 사람도, 힐 없이는 못사는 사람도 자신의 스타일에 맞게 코디할 수 있어요. 스웨이드 버전은 블랙, 화이트, 그레이 총 세가지 컬러로 출시됐는데요. 어떤 색상에도 잘 어우러지는 모노톤이라 "오늘은 뭔 신을까?" 복잡하게 고민할 필요없이 신기만 하면 2% 부족했던 코디를 깔끔하게 완성시켜줘요 "오늘은 뭘 입을까?" 앞으로는 옷 한벌을 고를 때도 남이 좋아하는 옷, 유행하는 패션보다 내가 입고 싶은 것이 뭔지부터 고민해보세요. 이호정의 이야기처럼 내 안의 가장 강력한 힘을 찾게될 지도 몰라요. 이호정과 푸마가 함께하는 #DO YOU 캠페인은 앞으로도 계속 됩니다. 이호정의 더 많은 이야기, 그녀가 가장 사랑하는 스니커즈 플랫폼의 가격과 발매일 등 구체적인 정보는 더 알아보기를 눌러 확인할 수 있어요. >> PLATFORM 가격 정보 알아보기 >> PLATFORM (SUEDE) 사러가기 >> PLATFORM (BASKET_Black) 사러가기 >> PLATFORM (BASKET_White) 사러가기
헐리우드 바비인형 「엠버 허드」
안녕하세요 오늘 소개 해 드릴 미인은~ 미국 할리우드에서도 이쁘기로 소문이 자자한 엠버 허드! 조니 뎁의 부인으로 유명하기도 하죠 엠버 허드는 꽤 많은 영화에 나옴에도 불구하고 배우로써 인지도는 좀 낮아서 안타까워요....ㅠ 그러나 그녀의 미모는 쩐다는 사실!! 조니뎁과는 영화에서 만나 결혼하게 됐는데 조니 뎁이 엠버의 마음을 얻기 위해 엄청 공 들였다고 해요. "그녀가 방 안에 들어오는 순간 공기가 달라졌다"나 뭐라나 하하 결혼에 대해 회의적인 편이라 여겨졌던 조니뎁이 결혼하자고 졸랐을 정도죠. 조니 뎁은 예전 14년가 정식 결혼을 아니지만 자식을 휘하에 두고 있던 유명 모델과도 결혼은 하지 않았던 그..인데 어떤 어마어마한 매력이 있었을지... 엠버 허드는 바비인형이라는 말답게 쭉빵한 몸매와 인형 같은 미모는 유명하지만. 막상 본인은 그런 걸로만 판단 받기는 싫어한다고 합니다. 삶에 대한 관점이 독특하고 주체적인 것 같은 그녀의 인터뷰를 많이 볼 수 있는데요. 특정한 틀 안에 자기를 가둬놓고 평가하는건 달갑지 않다고 하네요(양성애자라는 사실은 비밀 아닌 비밀). 세련됐지만 할리우드 고전미도 보이는 것 같아서 아주 좋은 것 같아요~덜 가벼운 느낌이 들죵 스칼렛 요한슨과도 좀 닮은 것 같은데? 어떤가요?? ㅠ역시 유명한 두 미녀들다운..미모랄까 비교적 네츄럴한 엠버 허드의 모습입니다. 이쁘고 청순하고 좋으네요 ㅠ ㅡ요건 좀 꾸민 모습들 클로즈업 ㅠ 업스탈이 너무 잘 어울려요. 사실 뒷턱 없고 광대 있는거 싫어하는 우리나라 방송용 연옌 얼굴에 익숙해져 있는 분들은 별로 안 좋아 할 수도 있을 미인이지만..제가 보기엔 자연스럽고 세련되고 넘나 이쁜... ㅠ ~^^ 그럼 마무리는 그녀의 셀카로 총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