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wstar
100+ Views

中, 1인당 GDP 1만불 돌파한 지역은 "어디?"

베이징, 톈진, 상하이, 저장, 장쑤, 네이멍구, 광둥, 푸젠, 랴오닝, 산둥. 2015년 중국 내에서 1인당 GDP가 1만달러(1천213만원)를 넘어선 지역입니다.
중국 경제전문지 제일재경일보(第一财经日报)는 "지난해 중국 주요 도시 통계국과 지역 '양회(两会)'에서 발표된 경제 통계를 취합해 분석한 결과, 중국 내 1인당 GDP 1만달러 넘은 지역은 10곳으로 늘어났다"고 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산둥성은 최근 열린 산둥성 정부업무보고에서 "지난 '제12차 5개년 경제개발 계획'(2011~2015년) 기간 동안 산둥성의 GDP는 연평균 9.4% 증가해 6조3천억위안(1천153조원)까지 성장했으며 1인당 GDP는 6천달러(727만원)에서 1만달러까지 성장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중국의 주요 연해지역은 모두 1인당 GDP 1만달러를 넘어섰습니다.
중국에서는 지난 2008년 상하이가 처음으로 1인당 GDP 1만달러를 돌파했으며 2009년 베이징, 2010년 톈진이 잇따라 1만불을 돌파했습니다. 2012년에는 장쑤, 저장, 네이멍구가, 2014년에는 푸젠, 광둥, 랴오닝이 각각 1만불을 돌파했습니다. 이 중 베이징, 상하이, 톈진은 이미 1인당 GDP 2만달러(2천426만원)에 근접하고 있습니다.
출처: 온바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집콕하는 집사들의 귀여운 소통 방법
리지 씨는 바이러스 예방 캠페인에 참여하는 사람 중 한 명으로 집 밖으로 나가지 않은 지 꽤 오래되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지루함에 창밖을 내다보던 그녀는 맞은편 건물의 한 가정집에 하얀 고양이 한 마리가 어슬렁거리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그녀는 종이에 매직으로 커다랗게 글씨를 써 창가에 붙였습니다. '하얀 고양이의 이름이 무엇인가요?' 리지 씨는 별 기대하지 않고 붙인 쪽지였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답변이 도착했습니다. 같은 방식으로 말이죠! 맞은편 건물 창문에 쪽지가 붙어있었습니다. '데이비드 보위' 그런데 더욱 놀라운 것은 데이비드 보위의 아랫집에서도 답장이 날라온 것입니다. '제 이름은 아이스예요. 바닐라 아이스' 심지어 아랫집은 친절하게 고양이의 그림까지 상세하게 그려주었습니다. 리지 씨는 웃으며 그날 겪은 에피소드를 트위터에 공유했고, 이 귀여운 이야기는 엄청난 속도로 퍼지며 62만 회의 조회 수를 기록했습니다. 트위터 덕분에 데이비드 보위의 집사 이름은 크리스 씨로 밝혀졌으며, 리지 씨는 그녀와 트위터로 사진을 주고받으며 더욱 활발하게 소통하기 시작했습니다. 아쉽게도 아랫집에 사는 바닐라 아이스의 정체는 아직은 알려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집니다.  리지 씨의 이야기를 시작으로 사람들은 사회적 거리 두기 문화로 전 세계에서 소통되는 다양한 문화를 주고받기도 하였는데요. 스페인에서는 80세 할머니를 위해 아파트 주민들이 모두 창문을 열고 생일 축하 노래를 불러주기도 했으며, 이탈리아에서는 파티를 즐기지 못하는 주민들이 각자 발코니에 나와 음악을 크게 틀어놓고 서로를 향해 건배하거나 춤을 추기도 했습니다.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피어나는 귀여운 인류애에 미소가 절로 나오는 소식이었는데요. 우리나라에서도 서로를 배려하고 함께 즐기는 훈훈한 소식이 들려오기를 기대합니다!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중국마케팅 블로그 포스팅하면서 쿠팡 파트너스 수익 통해 투잡하자
중국마케팅 블로그 포스팅하면서 쿠팡 파트너스 수익 통해 투잡하자 라는 소식 으로 인친님에게 유용한 정보를 전하고자 합니다 요근래 중국마케팅 제안서 쓰다보니 샤오홍슈 관련 포스팅을 해야하다는데 문득 이런생각이 들었습니다. 포스팅하면서 나도 재미있고 이글을 보는 이들도 재미가 있으려면 중국마케팅에만 국하되어 있다는 생각 그래서 서두에 언급한 쿠팡 파트너스를 통한 수익을 얻는 방법을 포스팅합니다. 예전에 참고로 블로그를 통해 수익을 얻을수 있는 방법은 네이버 애드포스트와 티스토리에 구들애드센스을 연결 하여 돈을 벌수있는데 인친님들중에 잘모르시는분들은 하단의 링크를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네이버 애드포스트&티스트로 구글애드센스 연결] ->https://blog.naver.com/pkh0817/221468271188 쟈 이제 본격적으로 쿠팡 파트너스 가입 방법을 알려드릴 테니 집중해서 보시기를 바랍니다. [첫번째.쿠팡파트너스에 접속후 본인계정으로 접속한다.] 쿠팡파트너스 홈페이지에 가입을 해야하는데 당연히 쿠팡 id가 있어야 합니다. 하단의 쿠팡파트너스 버튼을 클릭하게 되면 https://partners.coupang.com/ 하단의 이미지가 나오게 되는데 회원가입을 클릭하면 된다고 합니다. 그러면 바로 기존에 가입되어 있는 아이디와 비번을 체크하고 접속합니다. [두번째,쿠팡파트너스에 사업자 유형+보유한 블로그링크+블로그성격+설명주제 설정!] [세번째,쿠팡파트너스에서 제일중요한 추천인 코드번호 기입] -》전 쿠팡파트너스 글을 참고하였던 추천인 코드를 입력하였습니다. 하지만, 인친님들과 이웃분들은 제 추천인 코드를 입력 해주시면 너무나 감사하겠습니다. <<<박대리 추천인 코드>>> -> [AF8594854] [필수참고] *****코드번호가 중요한 이유는 추천인을 작성하지 않을경우 3%수익이 지급되고 추천인이 있을 경우 1% 추가 누적되어 4% 지급된다고 하네요.****** [네번째,결재자 정보를 기입합니다.] [다섯번째, 제계정 쿠팡파트너스 ID와 링크 만들라는 화면이 나옵니다.] [여섯번째,링크생성 카테고리에서 상품링크 를 클릭후, 내가원하는 상품을 선택하고 클릭!] ->제가 듣기로는 제품판매에 따른 수익이 발생 하다고 하여 잘팔릴수 있는 제품을 생각해보았지요 시즌이 코로나이니 손세정제,마스크관련제품이라든지….. [일곱번째,블로그용 태그 클릭후 HTML을 복사를 클릭!] [여덟번째,내가 운영하는 블로그의 관리에서 레이아웃 위잿설정에서 ‘위잿직접설정’을 클릭!] ->깔끔한게 좋으니 전 170*240으로 변경하였습니다. [쿠팡파트너스 참고 TIP] 1). 쿠팡파트너스 는내가 원하는 상품만 골라서 위잿을 등록 할수 있다고 합니다. 나중에 수익이 커지면 3%,4% 차이가 크다고 하네요 세번째 부분이라고 이야기하면서 추천인 코드 반드시 기입요망합니다. 2).HTML 블로그용태그가 어렵다고한다면 제가 보았을 때 가장 간단한 방법이 블로그포스팅하실때 단축URL을 복사해서 아래와 같이 글을 (게시글 작성 시,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을 기재하셔야 합니다 쿠팡파트너스 수익광고 가 반려되는 것을 막기 위해 서입니다.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3).간혹 반려되는 경우가 있는데 꼭 2)번째 항목에 기재하였던 문구를 꼭넣어주세요 이미지로 만들어서 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4).블로그 포스팅시에는 해당 물품관련 있거나 자신의 블로그 콘텐츠와 관련있는제품을 트랜드에 맞춰 작성하면 수익이 발생될것으로 예상되니 참고하시기를 바랍니다. 다음 주에는 더욱 유용한 정보로 여러분과 함께 하도록 하겠습니다. 다음주 한주도 인친님들 짜요!
미 '중국통계 믿을 수 없다'는 결론에…中 '너나 잘하세요'
미 정보기관 "중국이 발병건수, 사망자 적게 보고" "중국이 제시한 수치는 가짜" 미 정보기관 결론 中 외교부 대변인 "미국인 구하는데나 전력 다해라"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혼란을 겪고 있는 가운데 두 강대국인 미국과 중국이 티격태격 자존심 싸움을 벌이면서 감정의 골을 깊게 파고 있다. 이번에는 미국 정보기관이 중국이 코로나19 수치를 믿을 수 없다고 결론 냈다는 언론보도가 양측 싸움의 촉매제가 되었다. 미국 블룸버그통신은 미 정보당국이 중국이 코로나19 발병 건수와 사망자 수를 실제보다 적게 보고해 상황을 은폐한 것으로 결론내렸다고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통신은 3명의 당국자를 인용해 발병 건수와 사망자에 관해 중국이 공개적으로 발표한 내용은 불완전하고 고의적이고 중국이 제시한 수치는 가짜라고 결론 냈다고 보도했다. 데비 벅스 백악관 코로나19 대응 조정관도 전날 언론 브리핑에서 "의료계는 중국의 자료를 '실제 예상보다 더 작은 것'으로서 해석한다"고 말하는 등 중국 당국이 발표하는 코로나19 통계에 강한 불신을 드러냈다. 중국은 초기 대응실패와 잦은 통계방식 변경이 불신의 단초를 제공했지만 통계를 '마사지'했다는 서구의 시각에 대해서는 단호히 아니라는 입장이다. 이런 상황에서 미국 정보기관이 중국의 수치가 가짜라고 하자 발끈하지 않을 수 없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일 브리핑에서 "미국이 중국에 책임을 떠넘기려 한다"며 "중국은 은폐한 것이 없다"고 강조했다. 화춘잉 대변인은 이어 "계속 거짓말을 하면 더 많은 시간을 낭비하고 더 많은 생명을 앗아갈 것"이라면서 "미국은 코로나 19 방역에 집중하고 미국인의 생명을 구하는데 전력을 다하라"고 촉구했다. 중국의 관영언론인 글로벌타임즈도 미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21만명을 넘어서고 사망자 숫자도 중국보다 많아진 시점에서 이런 보도가 나온 것은 너무 의도가 명백하다고 지적했다. 양국은 코로나19의 기원 등을 놓고 이미 몇차례 총성 없는 전쟁을 벌인 바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코로나19를 '중국 바이러스'로 부르고, 마이크 폼에이오 국무장관은 '우한 바이러스'라고 명명해 중국측의 자존심에 생채기를 냈다. 중국 외교부 자오리젠 대변인은 코로나19의 기원을 연구하라는 시진핑 주석의 지침이 언론을 통해 대서특필되던 시기에 아무 근거없이 미군이 우한에 바이러스를 옮겨왔을 수 있다는 글을 트위터에 올렸다. 미중의 대립은 미국에 주재하는 중국 기자들을 외교사절단으로 간주하고, 이에 대한 보복으로 중국에 있는 미국 기자를 추방하는 사태로 이어지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