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Distracted
500+ Views

I'm Disgusted & Speechless. I hope someone identifies her!

The evil smile on her face and the innocence of the baby looking up into the barrel of that gun make me want to cry! I hope they find this chick!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That is messed up to a scary degree
@buddyesd exactly my thought!!! Very sad!
and to think there ate people who want kids but can't have them and then there are dumbasses like this
@InPlainSight Yeah its that freaky smile on her face that gets me! Psycho!!!!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좋은 직원을 채용할 수 있는 최고의 면접 질문 13
만약 당신이 최고의 직원을 뽑고 싶다면 면접시 던질 질문만큼 중요한 건 없다. 각계각층의 임원이 면접 때 자주 하는, 가장 효과적인 질문은 무엇일까? 아래는 다양한 회사의 임원들이 지원자를 면접 할 때 자주 하는 13가지 질문과 그들이 기대하는 대답이다. 취업을 준비하고 있다면 꼭 참고하길 바란다. 만약 취직해서 1년 후 큰 성과를 이루게 되고 우리가 함께 축하하는 자리에 있다고 생각해 보세요. 당신은 지난 1년 동안 무엇을 성취했을 것 같나요? (랜디 가루티 / 쉐이크 쉑 회장) "면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지원자가 면접관에게 오히려 궁금한 것이 많으냐다. 그걸 보면 면접 오기 전 회사와 면접관에 대해 얼마나 조사를 했는지 알 수 있다. 진심으로 이 일을 원하는지도 아닌지도 알 수 있다.” "위와 같은 질문을 했을 때 지원자는 지난해 한 일을 단순히 나열해서는 안 된다. 회사의 미래를 장기적인 관점으로 보고 전략을 세워 추진했는지를 보여주어야 한다.” 살면서 가장 만족스러웠던 때는 언제인가요? (딕 크로스 / 크로스 파트너쉽 회장) “솔직히 지원자 대부분이 어느 정도 업무 능력과 자질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한다. 거기에다 긍정적인 태도를 가진 직원이라면 더 잘 적응하고 좋은 성과도 낼 것이다.” "보통 이 질문을 하면 다른 주제로도 질문이 이어질 수 있다. 지원자가 회사랑 잘 맞을지와 좋은 결과를 가져올 수 있는 사람인지도 알 수 있다." 회사에 고용되어 원하던 월급받으며 일을 하고 있는 상황이다. 그런데 다른 회사가 접근한다면, 그들이 어떤 메리트를 제시할 때 이직을 고려해 볼 것 같은가? (일리야 포진 / 시플렉스 설립자) "과연 지원자가 이 질문에 낚일까? 하지만 몇몇 대답을 듣고 놀란 적이 있다. 이 질문을 하면, 지원자가 돈과 업무 환경 중 어느 쪽에 관심이 있는지 알게 된다” 롤 모델은 누구이며 이유는 무엇인가? (클라라 쉬이 / 히얼세이 소셜 회장) "이 질문은 지원자가 현재까지의 성장과 발전을 어떤 식으로 생각하는지 알 수 있다. 더불어 지원자의 성공과 포부도 짐작해 볼 수 있다." 하기 싫은 일이 있다면 무엇인가? (아트 파파스 / 불혼 회장) "흔히 어떤 업무를 담당하는 사람은 관련된 업무는 다 좋아한다고 착각한다. 막상 일을 맡기면 그렇지 않다" "이 질문은 지원자가 대답하기 꺼리는 편이다. 그래서 끈질기게 유도해야만 지원자의 답변을 들을 수 있다. 한 예로, 세일즈업무 지원자가 새로운 사람 만나는 것을 두려워한다고 대답을 했었다. 미리 알게 되어 정말 다행이었다.” 현재까지의 경력중 가장 의미 있었던 프로젝트나 업적에 대해 말해 보시오. (데보라 스위니 / 마이코퍼레이션 사장) “이 질문은 지원자의 업무 스타일, 다른 사람과 함께 일하는 방식을 알려준다” "게다가 다른 질문도 자연스레 할 수 있다. 예를 들면, 이 업적을 이룰 때 어떤 직위에 있었나? 성장에 어떤 영향을 미쳤나? 팀 전체에는 어떤 영향을 미쳤는가? 등등" ‘지원하는 회사 업무를 실제로 어떻게 하는건지’ 과정을 설명해 보세요. (에릭리퍼트 / 르버나딘 총주방장) "특정 질문을 선호하지 않는다. 지원자를 잘 알기 위해 딱딱한 면접보다는 편안한 대화를 하려고 한다” " 회사는 동기부여를 스스로 하고 절제력도 있고 긍정적인 자세를 가지고 있으며 열정적인 지원자를 찾는다. 그래서 지원자가 음식에서 서비스까지 만들어 가는 과정을 쉽고 명확하게 설명할 수 있는지를 질문한다. 그런 후에 제 직감을 따른다. 마지막 단계는 지원자의 눈을 본다. 왜냐하면, 눈은 절대로 속일 수 없기 때문이다.” 만약 초능력이 생긴다면 무엇을 하겠는가? 혹은 동물이 태어난다면 어떤 동물이 되고 싶은가? (라이언홈즈 / 홈 스위트 회장) “예전 현재 비서를 면접할 때 가장 좋아하는 동물이 무엇이냐고 물었다. 그녀는 오리라고 대답했다. 오리는 겉으론 조용히 물 위에 떠 있는것 처럼 보이지만, 물속에선 바쁘게 발버둥 치면서 헤엄을 친다. 그러면서 앞으로 나아간다. 이것은 비서 업무를 정확히 표현하는 놀라운 대답이었다. 그래서 그녀를 고용했고 지금까지 함께 일하고 있다.” 지난 몇 년 동안 왜 몇 번의 이직을 한 건가요? (샤마 카바니 / 마케팅 젠 그룹 설립자) "이 질문으로 지원자의 과거 경력을 어느 정도 알 수 있다. 이직했을 때 사유는 무엇인지. 이직할 때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어떤 점인지” "지원자가 얼마나 회사에 충실 할지와 사고 과정도 예상할 수 있다. 즉 상사가 자신을 억누른다고 생각하는지 쉽게 질리는 성향인지 알 수 있다.” "회사를 옮기는 것이 나쁜 것은 아니다. 단, 이직의 사유는 중요하다." 회사는 결과물을 만들기까지 비용대비 큰효과를 볼 수 있는 것에 집중한다. 당신이 최근에 한 프로젝트 중 적은 비용을 들여 효율적으로 성취한 일은 무엇인가요? (에드워드 위머 / 로드ID 사장) “우리는 이 질문에 많은 경험담을 이야기할 수 있는 인재를 찾고 있다. 우리 회사는 지난 13년 동안 딱 한 번 가격 인상을 했다. 그것은 지속적으로 비용을 절감했기 때문에 가능한 일은 아니었다. 늘 좀 더 효율적으로 일하려고 모든 팀원이 여러 가지 방법을 찾고 시도했다.” 그래서 OO씨, 당신 얘기 좀 해보시죠? (리차드 푸네스 / 핀 파트너스 경영 임원) "이 질문을 받으면 대부분 무방비 상태로 있다가 당황한다. 사실 이 질문엔 정답은 없다. 하지만 대답은 가능하다.” "우리는 이 질문을 함으로 지원자의 성격, 상상력, 창의력을 엿볼 수 있다. 정답이 없으니 부담 없이 흘러가는 대화를 지켜본다. 사실 이 질문은 '이야기'를 잘 표현하느냐 시험하는 거다. 요즘은 회사의 물건이든 자기 자신이든 브랜드로 만들어 파는 시대다. 이 질문을 통해 이야기를 전달할 수 있는지와 브랜드 가치를 만들어 낼 수 있는지 파악할 수 있다.” " 이 질문을 했을 때 지원자가 면접관을 어떻게 쳐다보는지도 중요하다. 만약 지원자가 방어적이거나 아예 대답을 안 하면 질문을 직설적으로만 받아들인다는 뜻이다. 회사는 여러 가지 상황과 질문에 넓게 생각하고 받아들일 수 있는 사람을 필요로 한다.” 저한테 하실 질문 있으신가요? (스콧 돌시 / 이그잭타겟 회장) "주로 면접 초반부에 이 질문을 던진다. 그러면 지원자가 얼마나 즉각적으로 대처하는지 또 면접 준비를 얼마큼 했는지 알 수 있다.” "때론 지원자의 대답보다 지원자가 하는 질문으로 그 사람을 더 알 수 있다." 일이 예상대로 진행되지 않았던 경험에 대해 이야기해 보세요. 예를 들면, 기대했던 승진이 안 되었거나 추진하던 프로젝트가 잘 안되었을 경우 어떻게 하는가. (토니 노프 / 스포트라이트 티겟 매니지먼트 회장) "이 질문은 간단하면서도 많은 것을 알려주는 면접방식이다. 질문에 대한 대답은 주로 3가지로 볼 수 있다. 첫 번째 책임 전가, 두 번째 자기 비난, 세 번째 성장의 기회로 나누어진다.” "회사는 직원이 맡은 바 임무 이상을 해내길 원한다. 그러기 위해서 올바른 태도와 효율적 접근 방식을 지닌 팀 플레이어를 선호한다. 만약 지원자가 예전 직장 상사나 동료에 대해 비난 혹은 책임을 전가한다면 그 지원자는 이곳에서도 잘할 수 없다는 뜻이다.”
Women Are Clingy, Men Are Romantic
Why is it that when a man performs a wild, extravagant, borderline-stalker gesture, and he's SO ROMANTIC. A woman attempts to sweep a man off of his feet, and we're called crazy. Or clingy. Or obsessive. Why is it more socially acceptable for a man to overly express his emotional side but women need to play it cool when it comes to romance? Writes you letters everyday. Think of the Notebook. We're told to think that's super romantic of the guy, but if a girl did it she'd be seen as obsessed!! Throws rocks at your window. I used to fantasize about that when I was younger, hoping my crush would ride his bike over and say he loves me from the street below. But think about a girl doing that...she's probably stalking you. Shows up outside your classroom door to walk you to your next class. A guy standing outside your office or classroom door is sweet, touching, cute, but a girl might be a little obsessed with you, right? Trying to change your mind about dating them. Girls chasing after their crush telling them 'I'll treat your right!,' ' Just give me one shot,' or anything Heath Ledger said in 10 Things I Hate About You just sounds goofy to think about! Do anything annoyingly musical. Put on a performance in front of the whole school, hold up a boom box outside of your window, whatever it is, guys can do it and girls should sort of...not... Use pick up lines. Guys may get a huge eye roll for using them, but have you ever heard a girl throw out a pick up line at someone at the bar? Probably not. Ladies: Do you ever feel like you can't make any big romantic gestures? What's a romantic thing you've done? Ladies and Gentlemen: Would you be turned on or off by a girl doing a bigger romantic gesture that's usually just considered a guy thing? Personally, I'm all for everyone showing love in as many ways as they can! I'm not super into big romantic things for me personally, but I say guys and gals should be able to do whatever they want!
무료 사진 이미지 사이트 5곳[저작권 걱정없어요]
블로그에 포스팅을 하게 되면서 다양한 무료사진이 필요 했습니다. 많은 사이트들이 있는데 제가 써본 결과 가장 유요한 사이트 5개만 간추려 정리해 보았네요. 저작권 걱정없이 고퀄리티 사진 이용하세요. 1위. 픽사베이 https://pixabay.com/ 무려 930,000만장이 넘는 무료사진 사이트로 키워드 검색했을때 가장 많은 사진들을 보유하고 있어요.블로그 사이즈에 맞게 크기별로 다운로드가 가능해 제가 가장 애용하는 사이트 입니다. 2위. 프리 큐레이션 http://www.freeqration.com 250,000 이상의 사진을 보유한 고퀄리티 무료 이미지 사이트입니다. 역시 저작권 걱정없이 쓸 수 있습니다.다운로드 크기도 정할 수 있어 편리하네요. 3위. 언플래쉬 https://unsplash.com/ 퀄리티가 뛰어난 사진들만 있는 고퀄 이미지 무료 사이트입니다. 고급스런 사진이 필요할 때 가장 이용하는 사이트 입니다. 4위. 스탁스냅 https://stocksnap.io 픽사베이보다 사진 수가 적으나 여기 역시 고퀄리티 사진이 필요할 때 이용하는 무료 사진 사이트 입니다. 5위.픽점보 https://picjumbo.com 고화질의 사진이 많은 곳으로 전문 포토 그래퍼가 직접 찍은 사진들이 많습니다. 2편은 저작권 걱정없는 무료 폰트 포스팅을 해보겠습니다. 요런건 좋아요와 클립 부탁합니다. 무료폰트 추천 http://blog.naver.com/odalga/220992494621 https://www.vingle.net/posts/2072372
Beyonce's Luxurious Houses !!!
I want to stay at Beyonce's place...just for one day.. lol.. As two of the most influential artists of our time, Beyonce and Jay Z have amassed wealth unimaginable for most people. After renting homes around LA for years – they rented some incredible places! – they finally settled down with the purchase of a massive home in Bel Air, CA in August 2017, shortly after snagging an East Hamptons pad. Needless to say, Beyonce’s House is one for the record books! (1) Beyonce House in Bel Air, CA In July 2017, word got out that a power couple was interested in a brand new development in Bel Air. Media outlets began reporting that Beyoncé and Jay Z made an astronomical offer on the hillside mansion at the end of a secluded street in Bel Air. The Los Angeles Times Hot Property section confirmed this news on August 18th of 2017. Beyoncé and Jay-Z’s $88 million offer was accepted and the purchase was official. (2) Beyonce House in East Hampton, NY Just one month after their massive $88 million purchase in Bel Air, Beyoncé and Jay Z have dropped another $25,925,000 on an East Hampton, waterfront home. Yes, you hear that correctly. $25.925 MILLION DOLLARS! (3) Beyonce House in New Orleans, LA This home carries a unique story. Constructed in 1925, this building was a church at that time. Later on, this Presbyterian Church was converted into a studio for ballet dance. Now a well-known structure, you will often hear it referred to as Garden District Palace. (4) Beyonce House in Malibu (Former Rental) After the birth of their twins in June 2017, Beyoncé and Jay Z rented this massive Malibu estate for a reported $400,000/month. HAHA.....$400,000 a month.. yeah.... haha..
4
4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