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enemode
10,000+ Views

MR.holmes Bakehouse [미스터 홈즈 베이크 하우스]

요즘 SNS 하시다보면 한 번쯤은 저 LED 사진을 보신 적 있으리라 생각해요!
특히 여자분들!>a<
바로 "MR.holmes Bakehouse[미스터 홈즈 베이크 하우스]"인데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1호점이 있고 우리 나라 가로수길에 2호점을 냈다고 하네요! (대박)
이제 곧 LA에 3호점을 낼 계획이라는 이 베이크 하우스는 '감성은 빠르게 재료는 느리게'라는 컨셉으로 건강한 빵과 음료를 제공하는 베이커리 카페입니다.
브리오쉬 도넛, 페스츄리, 쿠키 등등 정말 다양한 브레드 디저트들을 만나보실 수 있어요!
하나같이 이쁘기도 하고 내부 인테리어나 쇼케이스가 고급져서 구경하는 재미가 솔솔하답니다~!
이 베이커리에서 단연 가장 인기 메뉴는 위 사진에서 보실 수 있는 두 메뉴에요!
바로 '크러핀''브리오쉬 크림 도넛'
크러핀은 매일 오후 1시 30분 이후에 판매되고 1인당 두 개씩 한정 판매되요!
브리오쉬 크림 도넛은 오전 10시, 오후 3시, 오후 6시 총 세 번에 걸쳐 나오고 1인당 6개 한정으로 판매된다고 하니 원하시는 분들은 시간대를 잘 유념하시고 가시면 될 거 같아요!
(특히 크러핀은 빠르게 동난다고 하니 서둘러 가셔야할 거에요!)
아직 가보시지 못한 디저트를 사랑하는 분들은 어서 방문하셔서 빵 한 입 해보세요!

+아 물론 후기 카드 써주시는 건 잊지않는걸로!^^

irenemode
77 Likes
84 Shares
10 Comments
Suggested
Recent
@TheRose 너무 이뻐요 ㅠㅜ 저도 아직 크러핀은 못먹어봤는데 궁금해요 ㅠㅜ
오우 대장도 여기 간건가욤
어머머머 저 크러핀은 어쩜 저렇게 자태가 곱나요? 8ㅅ8
인스타그램에서 많이 본 것 같아요! :)
샌프란에서 새벽부터 줄서서 먹었던 기억이 나네요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잠깐 대전...
서울가는길에 간만에 대전에 잠깐 들렀습니다... 숙소는 항상가는 롯데시티... 명절 연휴 전인데 손님들 엄청 많더라구요... 이번엔 숙소옆 고깃집을 가볼까 했는데 딱 그집만 문을 닫았더라구요. 그래서 다시 항상 가던 bhc로... 이제 우린 한잔할꺼에요 ㅋ 조이마루 bhc 가기전에 항상 지나치는 라쿠엔 스시... 여긴 언젠가 가서 먹어야지 먹어야지 했는데 그게 쉽지가 않더라구요. 예약을 하고 가야 식사를 할수 있다고 해서요. 부산에서 대전까지 언제 도착할지 도중에 길이 막힐지 어쩔지 알수가 없어서 예약을 하기가 그렇더라구요. 오마카세 1인 7만원짜리가 어떻게 나올지 진짜 궁금하긴 하더라구요. 근데 와입이 검색을 하더니 스시 테잌아웃이 된다는걸 알게 됐습니다. 그것도 치킨을 뜯으면서 검색을 해서 말이죠 ㅋㅋㅋ. 치킨에 노가리에 감자에 치즈스틱까지 먹었지만 우린 할수 있다는 자세로 스시 14피스짜리 3개를 주문했습니다. 아마 이날 라쿠엔의 스시는 저희가 다 처리했을겁니다. 머 모양은 그럭저럭이죠. 근데 맛은 괜찮았습니다. 다음에도 테잌아웃해서 먹고싶네요 ㅎ 숙소에서 또 판 벌였습니다 ㅋ 아, 츄르릅... 아, 과음하는데요 ㅡ.,ㅡ 자, 이제 열심히 서울로... 오창휴게소에서 아점으로 우동 먹다가 발견한 나이키... 아니 나이스^^ 혹시 나폴레온이랑 캡틴큐를 아시나요? 부모님집엔 재밌는 술잔이 참 많네요 ㅋ 이건 작년 연말에 왔을때 내주신 잔 ㅋ
치즈팩토리카페 ; 건대
건대에 수많은 카페가 있잖아요 약속이 있을 때 마다 새로운 곳을 탐방하기 위해 부단히 검색을 하게되요 또 여기가 건대입구라 카페 분위기가 참 중요하더라구요 스터디카페느낌이 난다면 역시 조용해야하니까 방문하기가 꺼려지거든요 그럼 역시 디저트카페 위주로 검색하면 먹으면서 수다떨 수도 있어요 치즈팩토리카페로 그렇게 발견한 카페에요 내부도 물론 있지만 작은 테라스 자리도 있어서 넘나 춥지만 않다면 밖에 앉을 수도 있어요 여기는 후미진 뒷골목에 있어서 테라스에 앉아도 지나는 행인과 눈이 마주쳐서 민망한 상황을 면할 수도 있구요 치즈팩토리카페의 음료는 솔직히 그냥 그랬어요 아님... 제가 맛있는 음료를 못찾아서 그럴 수도 있지만 개인적으론 그랬네요 보통 케잌과 어울리는 음료를 주문하기때문에 베이직한 음료를 주문해서 그냥 그럴 수도 있지만요 얼그레이쉬폰은 무난한 커피나 차와 마시기 좋았어요 생각보다 얼그레이향이 진한 맛이에요 레드벨벳도 그냥 예뻐서 시킨 메뉴에요 근데 생각해보니까 치즈팩토리카페는 이름에 치즈가 들어가는데 한번도 제대로 된 치즈케잌을 먹은 적이 없네요 친구들 만나면 수다떨기 바빠서 빨리 주문한 탓도 있겠지만- 여튼 건대 카페 도장깨기는 계속해야겠어요 치즈팩토리카페 ; 건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