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onym
1,000+ Views

질스튜어트 뉴욕 2016 S/S 룩북

안녕하세요~ 클로더원이에요!
요즘 길거리를 다니다 보면 옷 잘 입고 다니는 소위 패셔너블한 남성분들 참 많다고 느껴요.
그러고 보니 인터넷에서 말하기를, 패션이나 외모에 관심을 많이 갖는 남자들을 '여미족'으로 부릅니다.
그만큼 패션에 관심이 많은 남자들이 늘어났다는 이유이기도 한데요.
오늘은 뉴욕 컨템포러리 브랜드로 알려진 남성의류 브랜드인 질스튜어트 뉴욕 록 북을 가져왔습니다!
질스튜어트 뉴욕은 30~40대 남성들을 위한 브랜드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이번 록 북에서는 모던한 느낌을 더욱 부각시키는 흑백 화보 사진이 인상 깊게 다가왔어요. 그만큼 질스튜어트 뉴욕이 2016 S/S에 지향하는 트렌드를 보여줬다고 생각합니다.
심플한 원버튼 재킷과 9부 슬랙스로 구성된 슈트는 블랙 &화이트 코디를 통해 더욱더 센슈얼적인 느낌이 많이 드는 룩이에요.
스웨이드 소재 느낌의 블루종 재킷은 양쪽 가슴 사이드포켓으로 자칫 밋밋할 수 있는 재킷에 활력을 불어 넣었는데요.
캐주얼한 느낌의 디자인된 의류도 과하지도, 덜하지도 않은 심플함을 추구합니다. 작년에 이어 이번 S/S 시즌에서도 인기 있을 것 같은 밀라노 샌들.
캐주얼한 포켓 셔츠와 가벼운 니트 소재의 옷에 셔츠로 깔끔하게 받쳐 입은 룩까지!
동일한 컬러 매칭으로 지루함을 느낄 수 있지만, 각기 다른 소재의 디자인과 블랙이 주는 시크함이 전혀 지루하지 않은 룩을 연출했습니다.
슈트 스타일부터 세미 캐주얼한 스타일까지 기본에 충실하면서 과하지 않은 멋스러움이 묻어나는 질스튜어트 뉴욕!
'CLO THE ONE' SNS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1 Like
3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깔끔 굿!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옷차림으로 구분하는 건 존나 구식이야"
영블러드(yungblud) 라는 영국 가수를 소개합니다!!!!! 항상 시선강탈하는 핑!크! 양말과 진~~~한 스모키 화장을 하고 다녀서 펑크족 이미지로 각인되어있었는데 최근에는 치마도 자주 입고 다니시네여 크 역시 패션에는 성별이 없죠 ㅋㅋㅋㅋㅋㅋㅋ ㅇㅈㅇㅈ 공연중에도 빛나는 그의 각선미와 눈부신 핑크 양말!!!! 그의 패션을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그의 인스타에 찾아가 악플을 다니 세상 쿨한 글을 업로드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 칼맞고 싶냐고 물어봐 😊♥︎ 남들의 시선을 전혀 신경쓰지 않는 노빠꾸 영블러드! 멋진 것 같아요 ㅠㅠ 그렇다고 맨날 치마만 입고 다니는가?! 그렇지 않습니다ㅋㅋㅋㅋㅋㅋ 즈~언혀~!!!!! 펑크룩을 주로 입고 다니는 영블러드! 다양한 룩에 도전하지만 언제나 그의 발목은 핑크색으로 빛납니다 번쩍번쩍 💕 division is old fookin fashioned. 옷차림으로 구분하는 건 존나 구식이야. 혹시나 영블러드의 옷차림과 핑크핑크한 양말을 보고 그가 성소수자일 거라고 생각하시는 꽉!!!!!!!!!!!!!막힌 빙글러가 있을지 모르겠는데... (그거 편견인거 아시죠잉?) 위에 올렸던 영블러드의 인스타 글처럼 여자의 옷을 입고 여자를 흉내내고 싶어하는 남자가 아닌, 그냥 성별에 상관없이 내가 원하는! 입고싶은! 옷을 선택해서 입는 사람 중 한 명이라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아요 ^^* 마지막으로 제가 요즘 자주 듣는 영블러드의 Original me (ft. dan reynolds of imagine dragons) 올리고 저는 짜지겠습니다 ^^7 아디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