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lmondance
100,000+ Views

미국을 발칵 뒤집은 비욘세와 브루노마스의 슈퍼볼 라이브!

(*아이폰유저분들은 두번째 비디오로 편하게 감상하세요!) 안녕하세요! 살몬댄스 입니다. 오늘 소개 드릴 라이브 영상은 따끈따근한 슈퍼볼 하프타임 쇼 공연이예요! 미국에서 한 해중 가장 많이 보는 티비 프로그램이기도 한 슈퍼볼의 하프타임 쇼에는 시대에 최고로 뽑히는 팝스타들의 공연으로 큰 화제를 모으죠! 올해 슈퍼볼 공연은 콜드플레이와 비욘세 그리고 브루노 마스가 꾸몄습니다! 근데 파워풀한 브루노 마스와 비욘세의 합동공연으로 콜드플레이는 사알짝 묻힌..또르르.. 그치만 이 둘의 공연이 시선을 집중시킨 이유는 단순히 공연의 스케일 때문만은 아니예요. 이번 공연에서 비욘세의 의상과 깜짝 공개하고 라이브로 부른 신곡 "Formation"의 가사사회의 배경(context) 때문에 논란과 화재가 집중되고 있어요. 뉴욕타임즈와 The Atlantic 에서도 기사로 다루며 핫이슈가 됫죠.

Black History Month 그리고 신곡 "Formation"

이번 달은 미국의 Black History Month 입니다! 미국 역사 내의 인종차별을 다시 생각하면서 현재 미국 내의 인종차별을 돌아보는 그런 의미인데 딱 타이밍에 맞춰 "Formation"을 공개했죠. (마침 신곡 "Formation"에 대한 소개 글을 쓰려고 했는데 @visla 님께서 이미 소개 해주셨더라구요!) 위 사진의 슈퍼볼 공연 의상! 어떻게보면 쎈 누나들의 포스있는 무대입장 정도로 볼 수 있지만 일각에선 블랙팬더 (Black Panther)를 연상시키는 의상이 아니냐며 수근수근..!

Black Panther Party

1966년부터 82년까지 활동했던 Black Panther 단체의 의상이예요. 이들은 그 당시 인종을 중심으로 차별 대우와 처벌을하고 과잉진압과 학대하는 미국 경찰들에 대해 반대하는 단체였다고해요. 인권보장과 인종간의 평등을 위해 만들어진 단체지만 항쟁 과정에서 경찰과 단체간의 폭력과 살인, 총격전 등 그 당시 큰 사회 파장을 일으켜 많은 미국인들이 지금도 기억하는 블랙팬더. 최근에도 완벽한 조사가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에서 흑인을 무차별적으로 폭행한 경찰 등 아직도 사회적으로 완벽히 해결된 문제가 아닌 이런 민감한 부분을 구지 미국 각 곳의 큰 축제인 슈퍼볼에서 공연을 통해 다뤘어야 했나..라는 의견과 Pop의 힘을 빌려 사회적 문제를 다루고 꼬집는 비욘세의 영리함에 호감을 표하는 입장들이 많네요.

비욘세의 신곡 "Formation"과 슈퍼볼 라이브 영상.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Formation" 뮤직비디오에 담겨있는 메세지는 @visla 님의 소개글에서 자세히 읽으실 수 있어요!

흔히 볼 수 없던 신박한 음악 라이브 영상을 보고싶으시면 살몬댄스 L!VE 컬렉션을 팔로우해주세요!:)

35 Comments
Suggested
Recent
@girlgirl09 ㅋㅋ대단하죠정말! 영상에서 비욘세가 춤추다가 살짝 삐끗해서 넘어질뻔 했던것도 알아채셨나요? 완전 자연스럽게 처리하고 마저 춤추는 부분에서 정말 넋놓고 봣어요 ㅋㅋㅋ엄지척!👍🏻
영상 진짜 쩝니다
3분35초쯤에 넘어질거 같았는데 바로 자세잡는거 봐 ㅋㅋㅋ 피지컬이 그냥
잘봤습니다ㅎㅎ
브루노 마스는 정식데뷔때도 춤추고 싶어했죠ㅋㅋ 개인 콘서트때도 잠재된 끼보여주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오늘 공개된 김정현 서예지 문자.txt
서예지 : 김딱딱씨. 스킨십 다 빼시고요. 김정현 : 그럼요. 서예지 : 오늘은 왜 어떻게 했는지 말안해? 김정현 : 오늘 여자 스태프에게 인사도 안했고요. 다른 사람한테 완전 딱딱. 김정현 : 장(준호) 감독한테 다시 한 번 로맨스 안된다고 못 박았어요. 서예지 : ㅋㅋ 알았어. 행동 딱딱하게 잘 하고. 김정현 : 9부 대본 나왔는데 전면적으로 수정해야할 것 같아서요. 서예지 : 수정 잘 하고. 김정현 : 너만 만질 수 있어 내 손은. 서예지 : 딱딱하게 해 뭐든. 잘 바꾸고. 스킨쉽 노노 김정현 : 그럼요. 김딱딱! 서예지 : 행동 잘하고 있어? 김정현 : 당연하죠. 티저 조감독 여자애가 하는데 딱딱하게. 김정현 : 여자들이랑 눈도 안 마주쳤고요. 서예지 : 로맨스 없게 스킨십 없게 잘 바꿔서 가기. 김정현 : 서주현 찍는 타임이라 남자들끼리 이야기 중이고요. 김정현 : 방금 장(준호) 감독에게 멜로 로맨스 싹 지워달라고 했어. 논리정연하게. 서예지 : (스태프들에게) 인사는 어떻게 했는데? 김정현 : (현장 동영상을 찍어 보내며) 인사 자체를 안했어요. 서예지 : 자기는 (스태프들에게) 인사 안하는 게 맞고 서예지 : 걔들(스태프)이 먼저 하면 딱딱하게 하면 되는거고 서예지는 수시로 영상 및 음성을 요구했다. 김정현은 몰래 동영상 버튼을 눌렀다. 카메라 렌즈를 바닥으로 돌려 현장을 찍었다. 그리고 전송했다. 서예지 : 지금 기분 나쁘거든. 지금 상황 찍어 보내봐 김정현 : (현장 동영상 전송) 서예지 : 나한테 영상 보낸 건 촬영장 아니더만? 김정현 : 촬영장 안이에요. 스튜디오 안이었어. 김정현 : 나는 계속 대본 보고 있어요. 딴짓 안하구요 서예지 : 로맨스 없게 잘 수정하고. 서예지 : 나로 인해 자긴 행복하지. 날 그러니 더 행복하게 만들어. 또 다른 날에도 마찬가지. 김정현 : 대본 볼 거에요. 서예지 : 네. 잘 고치고. 스킨십 로맨스 노노. 김정현 : 그럼여. "최호철 작가는 방송 중반 맹장이 터졌고, 장염을 앓았어요. 핏주머니를 찬 채로 작업실에서 일했습니다. 다들 목숨 걸었다고요." (현장 관계자 2) 예전 제작발표회 때 태도논란 있던 그 배우 맞습니다. 시키는 인간이나 시킨다고 하는 인간이나.. 서현씨와 제작진들만 안타깝군요
장국영 18주기, 홍콩서 추모 콘서트 랜선 중계
매년 만우절만 되면 추억을 되살리는 홍콩 배우 고(故) 장국영(장궈룽)의 사망 18주기를 맞아 추모 콘서트가 전 세계 팬들에게 랜선으로 중계된다. 4월 1일, 홍콩 빅토리아 하버 소재의 하버 시티 오션 터미널 데크에서는 미명해간 톱스타 장국영을 추모하는 영화/음악 콘서트 'In Loving Memory of Leslie Cheung Online Concert 2021 - 想你 張國榮'가 개최 전 세계 영화팬들의 가슴을 설레게 한다. 홍콩관광청에 따르면, 이번 콘서트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세계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공연기획사 HiEggo가 장국영 18주기를 맞아 팬들에게 긍정적인 에너지를 전달하고자 한 것이라고. 행사에는 장국영과 듀엣 곡을 발표한 바 있는 허관걸을 비롯 전천후 홍콩스타 막문위와 장지림, 가수 리커친, 아카펠라 그룹인 메트로 보컬 그룹이 참석한다. 또한 홍콩침례대학교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이들 셀럽의 연주를 맡아 무대 위에 오른다. 이번 행사는 홍콩관광청과 쇼핑몰 하버 시티 등이 공동으로 지원하며 유튜브 스트리밍에서 받은 모든 슈퍼챗은 홍콩의 소외된 이웃에게 푸드 형식으로 나눔이 이어지고 비영리 단체, Food Angel에도 기부한다. 한편, 행사는 4월 1일 오후 8시 반부터 9시 반까지(한국 시간) HiEggo 유튜브와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중계된다. /힐링큐레이터 시크푸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