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alsgud13
10,000+ Views

그..그렇긴하네

난 외롭다...하..18..외로워
15 Comments
Suggested
Recent
그럼뭐해 여자가 싫다는데
한여자만 바라본다고?어디서 개소리야
한여자만 안보는거 같은데 학교에서 예쁜애가 이슬이 밖에없는거 아님?
따른여자 나왓다 하면 좋다고 핡핡거리더만
진구 미래에 이슬이랑 결혼해요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도라에몽 아빠 에피소드 레전드.jpg
아빠가 밤늦게 들어왔는데 술떡이 됨 술 취해서 난동 피우는 아빠 그 덕에 깬 도라에몽과 진구 진구 : 왜 이렇게 시끄러워요~ 엄마 : 어머 깨웠구나. 여보 제발 정신 차려요~ 애들이 보고 있잖아요! 술 버릇이 심해지는 아빠 엄마 : 이제 나도 몰라요!  엄마 : 너희도 다시 올라가서 자. 빨리! 도라에몽: 무슨 일이라도 있으셨나? 진구 : 응... 아빠 일어나 봐요. 이런 데서 주무시면 안 돼요! 아빠 : 에잉 시끄러워! 애 주제에 어른한테 뭐라고 하는 거야~ 도라에몽 : 이제 어쩌지? 진구 : 아 그래! 어리다고 뭐라고 하셨으니 더 큰 어른을 부르자! 아빠의 엄마. 할머니를 보면 아무 말도 못 하실 거 아냐! (노진구의 할머니는 진구가 유치원에 다닐 무렵, 노환으로 돌아가셨다.) 도라에몽 : 그렇네! 아빠를 (타임머신으로) 옮기자 과거로 아빠 배달 완료! 진구: 할머니를 불러오자! 진구: 근데 뭐라고 말씀드리지..? 진구 : 할머니... 저 그게요... 할머니 : 진구냐? 날 보러 또 와줬구나 진구 : ...! 기억하고 계셨군요 할머니 : 우리 손주를 어떻게 잊을꼬 진구 : 할머니!!!! 도라에몽 : 진구야~ 진구 : 아, 맞다! 진구 : 부탁드릴 게 있어서 왔어요. 실은, 아빠도 같이 왔어요. 할머니 : 뭐? 네 아빠도 같이 왔다고? 진구 : 엄청 취하셔서 난리도 아니에요! 진구 : 봐요~! 할머니가 마구 혼내주세요! 할머니 : 석구야~ 어서 일어나거라 아빠 : 너 누구야!  아빠 : 난 이 집에 가장 이란 말이.. 어? 아빠 : ? 아빠 : 어머니 어째서.. 할머니 : 조금 야단을 쳐야겠다 싶어서 할머니 : 잘 지내는거 같구나 아빠: 그럼요! 할머니 : 우리 아들 잘하고 있니? 아빠 : 당연하죠~! 난 한 가정에 가장이라고요! 할머니 : 그렇구나~ 하지만... 할머니 : 뭐든지 다 혼자서 하려고 하면 안 된다~ 아빠 : 엄마!!!!!! 할머니 : 아이고 우리 아들. 무슨 일이 있길래 이렇게 울음이 터지셨나 아빠 : 부장님이요...! 엄청 못된 부장님인데 날 매일 못살게 굴어요! 할머니 :  그랬어? 힘들었겠구나 진구: 아빠?! 도라에몽: 조금만 있게 해드리자 도라에몽 : 어른은 좀 불쌍한 거 같아 진구 : 그건 왜? 도라에몽 : 그야, 자기 보다 더 높은 사람이 없잖아. 그래서 많이 의지하고 어리광 부릴 사람이 아무도 없어 진구 : 음~ 그런 식으로 생각할 수도 있겠네 도라에몽 : 아빠도 분명 힘들고 괴로운 일이 있을 거야. 그래도 매일 힘을 내시는 거지 진구: 응 이제 돌아가야 할 시간   울다 지쳐 잠든 아빠 다시 현재로 돌아온 후. 다음날 아침 아빠: 고마워요. 어제는 미안했어요. 취해버린 바람에... 엄마: 괜찮아요~ 아빠 : 오랜만에 어머니 꿈을 꿨어요 옛 생각이 나더군요... 아빠: 그럼 갔다 올게요! 다시 돌아온 아빠 아이들은 공감 못하는데, 어른들이 보고 울었다는 에피소드.
한국 사는 외국인들이 만든 짤 모음
한국인들이 자기 봤을때 저 생각하는 거 많이 겪은듯ㅋㅋㅋㅋㅋㅋㅋ 아 외국인은 다 영어쓰잖아~~ 홍대입구역 RGRG 왜...... 왜 안 열어요.....? (설명 : 2, 4번째 일요일에 홈플 쉬는걸 몰랐던 외국인) 자매품 이마트 꼬마들이 당신을 봤을 때 : ㅇ0ㅇ 외국인이다! 아줌마가 덤으로 먹을걸 주셨다 (행복) 내 머리에 떠오른 말 : 아 그래서요 이게 뭐가 어떻게 된 거야면 제가 ㅇㄴ마ㅣㅓㅜㅏㅓ운 블라블랄ㄹ라 한국어로 내가 하는 말 : 내,,, 네,,, 상사가 5시 이후에 남으랬을 때 내 반응 도비 만국공통ㅋㅋㅋㅋㅋㅋ 내 친구가 나보다 한 살 많을 때 ㅋㅋㅋㅋㅋㅋㅋ 한국 나이위계 빡센거 말하는 듯ㅋㅋㅋㅋㅋㅋ 내 나이 / 코리안 나이 (두살 더 먹어벌임ㅠ) 어딜 가나..... 그의 얼굴이 보여요...... 안녕 // (찌릿) 하세요 // (빵긋) 다이소에서 샀어? // 응 얼마야? // 3000원 강남에서의 나 // 홍대에서의 나 뭘 먹어야할지 모르겠을 때 = 피자스쿨 홈플러스 아줌마가 맛보기 음식 다 만드셨을 때 서울에서 쓰레기통을 찾아 모험을 떠나는 내 모습 재래식 화장실 다녀와서 다리가 저린 내 모습 한국어 수업 첫날 이후 내 모습 (위풍당당) 안녕하세요 // 캄사합니다 // 사랑해 // 김치주세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ㅊㅊ grumpyaliens 인스타, 텀블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