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petable
10,000+ Views

진정한 우정

친구는 그때 그때의 친구도 있을 수 있다.
그러나 정말 좋은 친구는 일생을 두고 사귀는 친구다.
우정의 비극은 이별이 아니다. 죽음도 아니다.
우정의 비극은 불신(不信)이다.
서로 믿지 못하는데서 비극은 온다.
´늙은 어머니가 계셔서 그렇겠지.´
포숙이 관중을 이해하였듯이 친구를 믿어야 한다.
믿지도 않고 속지도 않는 사람보다,
믿다가 속는 사람이 더 행복하다.
- 피천득 -
hopetable
10 Likes
10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믿지다가속아도 행복한사람이면 얼마나 큰사람인가요..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