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htksla119
50+ Views

오늘의운세 3월3일 목요일

3월3일(음력1월25일)
재물◎희망◎애정#교제△ 만사가 손조로우나 대인관계에 구설수가 따르기 쉬 운 날. 48년생 가까운 곳에 먹을 것이 있을 운. 60년생 가정일로 정신적인 고통이 따를 운. 72년생 갖는것보다 지키는 것이 더 어려운수도 있다. 84년생 면접이나 이 성의 일은 내일로 미루어라.
재물○희망◎애정△교제○ 열심히 구해야지 기회를 놓지기 쉽다. 49년생 적극 적인 자세로 임하지 않으면 대인관계에 구설수가 따를 운. 61년생 이동이나 변동 운은 나쁘니 함부로 움직이지 마라. 73년생 상하를 다둑거리는 지혜가 필요 한때. 85년생 사소한 시비는 피해야 할운.
재물#희망○애정◎교제○ 정신이 맑아야 만사가 순조로운데 정신이 흐려지는 운. 50년생 이해하고 양보해야 일이 풀릴 운. 62년생 사소한일은 모른채 넘기는 것 이 최선. 74년생 경험없는 일에 도전하면 실패할 운. 86년생 데이트에 즐거움은 있 지만 돈을 아껴써야 될 운.
토끼
재물○희망○애정△교제#사업이나 일보다 대인관계에 우선적으로 신경쓸 운. 51년생 말다틈은 피하라 큰 싸움으로 되기싶다. 63년생 충분한 대화가 필요한 운. 75년생 서두르다가 재물만 나가게 될 운. 87년생 얼굴만 보고 사귀지마라 마음이 더욱더 중요하다.
재물△희망○애정◎교제◎ 부부간에 새로운 사랑이 싹트고 새로운 친구를 사귀게 될운. 52년생 평소에 열심히 하지 않았다는 것을 알게 되는 날. 64년생 가정 에 경사가 있을 운. 76년생 동료따라 다니면 먹을 것 있다. 88년생 세상을 잘모르 면 손해보는 것은 당연지사.
재물◎희망◎애정△교제○ 부지런한 덕분으로 만사가 순조로운 하루이다. 53년생 가족을 생각하고 절약 할운. 65년생 들어오는 복을 지키는 것은 최선을 다하는 일 뿐. 77년생 무리한 투자보다 저축이 좋다. 89년생 상대의 마음을 헤아리지 못하 고 오해하기 쉬운 날.
재물○희망◎애정○교제# 만나는 사람마다 친절하게 대하지 않으면 구설수 있을 운. 54년생 술을 조심하고 건강을 생각할 때. 66년생 거래처마다 문안인사 하 고 챙겨야 할 때. 78년생 멀리 떠나면 금전적으로 손해볼 운. 90년생 언쟁이 예상 되면 무조건 피하는 것이 최선.
재물#희망○애정◎교제◎ 이성에 마음을 뺏기다 보면 실패하기 쉬운 운. 55년생 돈 없다고 한탄하지마라 내일이 있다. 67년생 상대를 너무 믿지말고 눈으로 직 접 확인하라. 79년생 주색을 멀리하라 실수하게된다. 91년생 친구에게 부탁하면 좋 은 이성을 만나게 된다.
원숭이
재물◎희망◎애정○교제△ 하는일 마다 이루어지나 지키는일에 최선을 다하라. 56년생 소신껏 밀고나가야 할 운. 68년생 정보를 수집하여야 돈과 연결되는 길이 보인다. 80년생 가족들의 건강을 우선 생각해야 될 운. 92년생 뜻밖의 재물이 생기 지만 한눈 팔다가 허사 되기 쉽다.
재물○희망◎애정#교제△ 서두르다가 실패하기 쉬우니 침착하게 행동할 운. 45년생 조용히 지내는 것도 복을 지키는 방법중 하나. 57년생 매사에 소신껏 처리 하되 가정에 신경쓸 운. 69년생 유혹에 조심할 것. 81년생 이성문제로 갈등을 하게 되니 푹 쉬는게 최고이다.
재물△희망○애정△교제◎ 상대방의 호의를 무시하다가 난관에 부딫칠 운. 46 년생 순간의 잘못 선택으로 실패하기 쉬운 운. 58년생 하고있는 일을 재정비 하지 않으면 손재있을 운. 70년생 주장을 조금만 꺽으면 이익있다. 82년생 친구따라 다 니면 즐거운일이 있을 운.
돼지
재물◎희망◎애정#교제△ 자신감에 넘치니 정상궤도에 오르게 될 운. 47년생 귓 밥만 만지고 있으면 먹을 것 있을 운. 59년생 하는일이 잘된다고 가정을 등한 시하면 불만의 소리 듣는다. 71년생 결심한일은 밀고 나가라. 83년생 먼저용서 하 면 오해가 풀리고 화해할 운.
청풍도사 청암 박 재 현
*카스에 더 많은 정보가 있고 운세도 매일 받아 보실 수가 있습니다. 놀러오세요^^
ehtksla119
0 Likes
1 Shares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Like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