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식빵은 이용당한 샌드위치
날씨가 매우 선선해졌어요. 얼마전까지만해도 더웠던 거 같은데.. 이렇게 갑자기 가을이 오니 조만간 겨울도 성큼 다가올 것 같아요. 이 좋은 날씨에 피크닉 안가면 가을나들이어쩌구법에 걸리는 거, 아시죠? 암튼 있어요. 우리는 휴일에 나갈 피크닉을 대비해서 샌드위치를 만들기로 합니다! 사이좋게 반씩만 먹어도 배부른, 아보카도 계란 샌드위치! 아보카도에 칼집을 내주세요. 가운데에 큰 씨가 있는데, 씨를 기준으로 둥그렇게 칼집을 낸 다음 돌려주면 이렇게 이쁘게 아보카도가 오픈합니다! 씨가 굉장히 크죠? 이 씨는 칼로 박력있게 찍어서 살짝 비틀어주면 쉽게 빠집니다. 물론 숙성이 잘 됐을 경우에 해당됩니다. 후숙이 제대로 안됐다? 웰컴헬입니다. 물론 맛도 보장 못해요...흑흑 껍질을 제거한 아보카도를 얇게 썰어주세요! 아무렇게 썰어도 상관 없지만, 얇게 썰어서 똬 올려주면 보기에 이쁘니까.... :3 썰어둔 아보카도는 잠시 옆으로 치워둘께요. 레몬즙이 있다면 아보카도 색이 변하지 않게 레몬즙을 칙칙 뿌려놔주셔도 좋아요~! 다음은 말랑말랑한 삶은 계란. 으깨주세요! 다양한 방법으로 으깨주세요. 저는 주먹을 사용했습니다. 여기에 마요네즈를 넣고 버무려 주는데요! 많이 넣지 말고, 계란들끼리 뭉쳐질 정도만 넣어주시면 됩니다. 계란을 오래 삶아서 퍽퍽하다면 많이 넣어야 하겠죠? 저는 노른자가 살짝 덜익은 상태였어서 마요네즈를 조금만 넣어도 잘 뭉쳐졌어요. :) 참치도 기름을 쫘악 뺀 다음 뭉쳐질 정도의 마요네즈를 넣고 섞섞! 라이언 얼굴 위에 살포시 올려진 식빵. 식빵에 홀그레인 머스타드를 바른 다음 썰어둔 아보카도 반쪽을 올려주세요. 마요네즈에 버무려둔 참치를 몽땅 올려주세요! 참치를 다 올렸다면 계란도 올려주세요! 계란을 올리는 순간부터 아... 속재료가 좀 많은 거 같은데.... 생각이 들 수 있어요. 그래도 계속 넣어주세요. 계란으로 성을 쌓고 남은 아보카도 반쪽을 올린 다음 식빵으로 덮어주세요. 이 식빵에도 홀그레인 머스타드를 발라도 괜찮아요. 저는 바르지 않았어요! 랩으로 잘 감싸주세요. 랩핑 과정은 생략합니다. 랩 사이즈가 작아서 n번의 랩핑을 거쳐서 보여드리기 민망하거든요... 최대한 힘있고 짱짱하게 랩핑 해주세요. 세로로 썰어주면 먹지도 않았는데 벌써 맛있다. 고영희와 우유 한 잔과 샌드위치. :D 빵 대비 속재료가 빵빵해서 짜거나 부담스럽다 생각 하실 수도 있는데 전혀 그렇지 않았어요! 안에 들어가는 소스는 마요네즈 조금과 홀그레인머스타드 조금이고 메인 재료는 계란과 아보카도라서 부담스러워 할 재료가 하나도 없답니다. 탄수화물 함량도 적고 단백질과 아미노산 뿜뿜 샌드위치에요! https://youtu.be/4_l5yuw_31A 냉장고에 보관했다 드시게 된다면 아보카도 색이 검게 변할 수도 있어요. 맛은 변하지 않지만, 미관상 보기 좋으려면 레몬즙을 뿌려두는걸 권장합니다!
[펌] 왜 KKK단은 슈퍼맨 때문에 망했을까?
1900년대 초중반 미국을 공포에 떨게했던 인종차별 집단 쿠 클럭스 클랜 일명 K.K.K단 1924년 단체의 규모가 무려 450만명에 육박하게 된 KKK단의 모집방식 역시 사악 그 자체였다. 이 무시무시한 단체가들이 단원들을 모집하는 방법은 바로 기존의 회원이 새로운 회원을 가입시키면 회비 10달러에서 4달러를 추천수당으로 가져가는 방식이었다. KKK단은 세계 최악 최초의 다단계 조직이었다. 이들은 유색 인종들로 인해 백인들의 권리가 위협 받고있다는 일그러진 신념하에 각종 납치 폭행 살인 그리고 차마 말로 표현하기 힘든 못된 짓이란 못된 짓을 다하고 다니며 자신들을 미국의 화신이라 부르는 악의 무리였지만 미국의 수도 워싱턴에서 가두 행진할 만큼 규모가 커지게 되었고 백인중심주의 사회의 암묵적인 방치속에 성행하게 되었다. 그런데 이렇게 기세등등했던 KKK단을 아니꼽게 바라보던 사람이 있었으니 작가이자 기자이며 인권운동가인 스테트슨 케네디 였다. 1946년 당시 애틀란타에서 가장 큰 흑인 신문사인 피츠버그 커리어의 유일한 백인 필자였던 그는 사람들에게 이 미친 집단의 위험성을 알리기 위해 노력했지만 KKK단은 애틀란타의 정제계 사회 지도층들과 이미 오랜기간동안 긴밀하게 관계를 맺고 있었고 그들의 신비한 의식과 행동들로 생긴 비밀주의로 인해 일반인들도 공포에 떨고 있어 이렇다 할 성과를 거두진 못했다. 결국 케네디는 큰 결심을 하고 자기가 직접 KKK단에 가입하기로 결심했다. 한 술집에서 KKK단의 일원을 만난 케네디는 마침 프로모션 기간이라 8달러만 낸 채 그리 어렵지 않게 KKK 평단원으로 가입하게 되었고 매주 빠지지 않고 집회에 참여하여 그날에 보고 들은 모든 것을 기록했다. 열성적인 활동으로 2단계 직급인 클라발리에로 승급하기까지 하며 그들에 대한 정보를 모으던 케네디는 한 가지를 깨닫게 되었다. KKK단이 그저 총만 든 머저리 중2병 범죄집단이란 것을 회원들은 가입비 명목으로 10달러를 낸 이후 매월 1달러의 활동비를 통하여 신규회원을 모집하면 모집할수록 클라발리에- 클로칸 –클랙슬러 –클라로고 등등 마치 rpg게임 처럼 일종의 레벨업을 하게 되었고 지도부를 부르는 호칭 역시 가관이었다. 회장의 명칭은 임페리얼 위저드,주요간부는 드래곤, 간부들을 보좌하는 보좌직들은 타이탄 등등 지금봐도 중2병이 풀풀넘치는 괴상망칙한 네이밍 센스로 서로를 칭했고. 그들이 자랑스럽게 생각하는 의식 역시 횃불을 든채 십자가나 태우며 빙빙 도는 그냥 수련회나 다를바 없는 조악한 수준이었다. 하지만 이것을 대중들에게 설명할 방법이 없어 케네디는 고민에 빠졌다. 그러다 한가지 아이디어를 떠올리게 되는데 그것은 바로KKK단의 행동이 그저 어린애 장난같은 유치한것이라고 사람들이 생각하게 만들면 어떨까라는 것이었다. 그리고 그는 한 라디오 방송을 떠올리게 된다.. 바로 1940년에 시작해서 당시 미국 최고의 인기를 누리며 수백만명의 꼬마 청취자들을 거느린 라디오 드라마 ‘슈퍼맨의 모험’이었다. 마침 2차대전이 끝나 히틀러, 무솔리니, 히로히토 말고 새로운 악당들을 찾고 있었던 방송국 역시 쌍수들고 케네디를 제안을 받아들였고 케네디는 자신이 알게 된 모든 KKK단의 비밀들을 알려주게 됐다. 라디오 프로듀서는 그에게 받은 정보를 바탕으로 슈퍼맨이 KKK단을 물리치는 내용의 16편에 달하는 라디오 에피소드 ‘불타는 십자군’을 미 전역에 방송하게 됐다. 라디오 드라마 첫회가 순조롭게 방영됐지만 케네디는 초조한 마음으로 집회를 기다릴 수 밖에 없었다. 하지만 이후 KKK단의 집회에 참가한 케네디는 자신의 방법이 옳다는 것을 확실하게 느끼게 됐다. 집회의 회원들이 쪽 팔려 죽겠다고 호소하기 시작한 것이다. 자신들이 미국의 수호자가 아니라 오히려 슈퍼맨과 싸우는 악당으로 알려진 것 뿐만 아니라 KKK단의 악당을 때려잡는 것이 아이들이 제일 좋아하는 놀이가 되어버렸으니까 말이다. 모든 의식과 비밀 암호 그리고 집회장소등이 라디오를 통해 퍼지기 시작하자 다 큰 어른들이 모여서 애들 장난질이나 한다고 알려져 조롱거리로 전락하게 됐다. 결국 애틀란타시의 KKK단의 가입 신청률은 얼마가지 않아 제로로 떨어지게 되었고 KKK단의 사회적 시선 역시 중2병 환자들이란 인식으로 바뀌게 되어 높으신 분들도 손절하기 시작했다. 이 여파는 곧 전국으로 퍼져 결국 수백만 명의 단원을 자랑하던 KKK단은 곧 힘을 잃게 되어 빠르게 무너졌다. 바로 단 한명  스태튼스 케네디라는 ‘슈퍼맨’에게 말이다. [출처 : 개드립 오삼도리]
자신의 작품을 몸에 새긴 배우들
자신이 출연했던 소중한 작품을 몸에 새긴 헐리웃 스타들이 있습니다!!!! 조금 색다른 방법으로 작품을 기억하려는 그들의 멋진 타투, 한번 쳌디싸웃 해볼까요? ㅋㅋㅋㅋ 왕좌의 게임 대너리스 타르가르옌 왕좌의 게임 시리즈에 출연햇던 에밀리아 클라크는 용엄마라는 별명에 걸맞게 드래곤 세 마리를 타투로 새겼습니다! 엄마는 애기들을 절대 잊지 않을거야 따흑흑 왕좌의 게임 산사 스타크 마찬가지로 이 왕좌의 게임에 출연했던 소피 터너는 스타크 가문의 상징인 다이어 울프와 ‘무리는 살아남는다’를 자신의 왼쪽 팔뚝에 새겼죠! 그리고 왕좌의 게임 아이아 스타크로 나온 메이지 윌리엄스와 함께 ’07.08.09’라는 타투를 새겼어요~ 이 숫자의 의미는 두 사람이 캐스팅 된 날짜인 2009년 7월 8일을 상징한다고 해요! 어벤져스 원년멤버 로다주, 크리스 에반스, 헴스워스, 스칼렛, 레제미러너! 원년멤버인 5인방이 함께 어벤져스 문양을 몸에 새겼어요! 이 멋진 아이디어를 낸건 스칼렛이라고 합니다! 간지난다.. 뭔가 나도 하고싶다… 프리티 리틀 라이어스 현재 시즌 7까지 나온 미트 프리트 리틀 라이어스의 여배우들이 마지막 시즌을 마치고 함께 검지 손가락에 타투를 새겼죠. 저 알파벳의 의미는 바로 극중 배역의 이니셜이라고 하네요! 루머의 루머의 루머 프로듀서인 셀레나 고메즈와 출연 배우인 알리샤 부, 토미 도프먼이 함게 세미콜론 모양을 타투로 새겼어요 캐리비안의 해적 잭 스패로우 조니뎁의 대표 캐릭터라고 할 수 있는 잭 스패로우! 스패로우는 뜻하는 제비 그림과 물결치는 바다! 그리고 jack이라는 레터링을 팔뚝에 새겼어요. 세상에 넘나 찰떡 아닙니까?! 반지의 제왕 반지 원정대에 출연했던 배우 9명이 함께 새긴 ‘nine’ 타투! 원정대의 인원이 9명 이었다는 것에서 착안했다고 해요. 그렇지만 뭔가 낯선 모양이죠? 바로 작가 톨킨이 만든 요정의 언어 탱과르어로 ‘nine’을 쓴 거라고 하네요! 레모니 스니켓의 위험한 대결 올라프 백작 넷플릭스 드라마 레모니 스니켓의 위험한 대결에 출연한 닐 패트릭 해리슨이 발목에 새긴 문양! 그의 첫번째 타투라고 해요! 뭔가 타투 뽐뿌가 그득그득 차오르는 스타들의 타투! 저도 타투하기위해 영화 한 편 찍어야겠어요 ㅋㅋㅋㅋㅋㅋㅋ
2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