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oss21
10,000+ Views

아카데미의 남자들의 만남!! <미스컨덕트>

양들의 침묵으로
제 64회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안소니 홉킨스
여인의 향기로
제 65회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알 파치노
어마어마한 두사람이 만나
영화를 찍었습니다.
게다가
내부자들로 미친연기롤 선보이시더니
언제 또 할리우드에 가셨는지!!!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한국인 최초!
시상자로 올라선
이병헌까지!!
환상의 라인업을 가진 영화
<미스컨덕트>
잘생긴 조쉬 더하멜까지!!!
포스들이 ㄷㄷ
재벌기업을 상대로 한 소송의 제보자가 의문의 죽음을 당하자,
소송을 둘러싼 네 남자의 거래 뒤에 숨겨진 사건의 진실이 밝혀지는 범죄 스릴러!!
예고편을 보면 더 보고싶을껄요 ㅠㅠㅠㅠ
예고편에서도 보여지는
ㅎㄷㄷ한 연기력들!!!!
3월 30일
영화보고 기립박수 치러 가야겠다1!!!
Comment
Suggested
Recent
알파치노... 대부, 칼리토, 스카페이스,여인의 향기 내가 선망하는 남자다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국내에서 50만명이 본 영화, 셰이프 오브 워터 : 사랑의 모양
셰이프 오브 워터: 사랑의 모양 (The Shape Of Water, 2018) 우주 개발 경쟁이 한창인 1960년대, 미 항공우주 연구센터의 비밀 실험실에서 일하는 언어장애를 지닌 청소부 엘라이자(샐리 호킨스)의 곁에는 수다스럽지만 믿음직한 동료 젤다(옥타비아 스펜서)와 서로를 보살펴주는 가난한 이웃집 화가 자일스(리차드 젠킨스)가 있다. 어느 날 실험실에 온몸이 비늘로 덮인 괴생명체가 수조에 갇힌 채 들어오고, 엘라이자는 신비로운 그에게 이끌려 조금씩 다가가게 된다. 음악을 함께 들으며 서로 교감하는 모습을 목격한 호프스테틀러 박사(마이클 스털버그)는 그 생명체에게 지능 및 공감 능력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실험실의 보안책임자인 스트릭랜드(마이클 섀넌)는 그를 해부하여 우주 개발에 이용하려 한다. 이에 엘라이자는 그를 탈출시키기 위한 계획을 세우게 되는데… 호불호가 심 ! ! 하게 갈리는 영화지만 인생영화로 꼽는 사람도 많죠 *_* <판의 미로>의 감독인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님의 작품인데 저는 <판의 미로> 포스터에 속았던 경력이 있는지라 . . 긴장하고 봤지만 이번엔 정말 아름다운 동화 같은 이야기를 들려주셔서 여운이 참 오래 갔습니다 <3 OST와 눈부신 영상미의 조합도 너무 좋았고 배우 셀리 호킨스님의 눈빛 연기는 제 심장도 콩닥이게 했어요 - 불완전하고 비주류의 외톨이들이 서로에게만은 부족함없는 존재가 되는 게 뭉클하더라고요 T_T 호불호가 워낙 심하게 갈려서 추천은 선뜻 하지 못하지만 저는 정말 감명 깊게 본 영화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