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yoogle
100+ Views

기내 근무중 승무원 사이에서 벌어지는 비밀 이야기!!

날렵한 몸매에 우아한 화장 그리고 잘 다려진 유니폼을 입고 기내 근무용 가방을 끌고 또각또각 공항내 터미널을 지나 자신들이 근무를 할 항공기로 향하는 그녀들의 모습을 보면 많은 남성들이 좌에서 우로 고개를 돌리며 쳐다보게 됩니다. 물론 옆에 부인이나 여자 친구와 동행을 한 남성분들은 애써 외면하는듯 하지만 가재미 눈이나 넙치 눈으로 슬쩍 곁눈질을 하거나 아예 눈동자가 보이지 않는 썬글래스를 착용을 하고 원없이 쳐다보는 경우가 많습니다.
늘씬하고 아리따운 여승무원이 지나가면 잠시 남성들은 사시가 되기도 합니다.(너무 옆눈으로 많이 쳐다보아서 말입니다.)
이렇듯 항공기 여승무원이 최고의 직업으로 많은 여성들의 선망의 대상이 되었던 시절이 있었습니다. 특히 한국이 해외 여행 자유화가 되지 않았던 시절엔 더욱 더 그랬습니다. 또한 한국을 대표하는 두 항공사는 여승무원을 채용을 할때는 지식이나 학문의 정도도 중요하지만 제일 먼저 보는 것이 외모일 정도로 과거에는 그런 외적인 면에 치중을 했었습니다.(물론 지금도 그런 면에 있어서는 변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기내에 근무를 하는 승무원 사이에서는 비행중에 여러가지 사연(?)이 만들어진다고 합니다. 그런 사연이 기내에 근무를 하는 여승무원의 입으로 자세하게 전해져 나름 관심을 끌고 있는데요, 아래에 전개가 되는 내용은 기내에 근무를 하는 승무원들을 대상으로 익명으로 조사를 한 내용으로 기내 근무중 그들이 경험을 한 바람직스럽지(?) 않은 내용을 중심으로 정리를 해보았습니다.
(물론 대다수의 승무원들이 다 그런다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미리 밝혀두고 시작을 합니다!!, 또한 아래의 화보는 본 내용과 관계가 없음을 밝혀둡니다!!)
기내 승무원들 사이엔 무슨 일이 있었기에??
자세한 내용은 우측 하단에 있는 이미지나 링크를 클릭 혹은 복사해
주소창에 붙히면 더 많은 내용을 보실수가 있습니다!!
출처 : 생생 미국이야기!!
Comment
Suggested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