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irely4christ
100,000+ Views

남자 운동 자극 사진 모음

마블 영화 전 후
15 Comments
Suggested
Recent
운동자극 이기도 하지만 저쯤되면 스테로이드 자극이라고 보는게...
4번 걷어보고 싶..... 😈😶😶😎
멋지다~!!
나에게 여자가있다면 만들수잇는데;;
개쩐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전국의 아이들을 위해서라도 시즌2 나와야 할 방송
모두를 울렸던 유도 삼둥이 싱글맘으로 아이들을 열심히 키우던 어머니가 병으로 세상을 떠난후 조부모님과 같이 살고있지만 가정형편도, 이런저런 여건도 좋지않아 유도를 하는게 많이 힘들었던 아이들 그런 아이들을 위해 영재발굴단은 유도계의 레전드 선수중 한명인 안창림 선수를 초청해 노하우도 전수해주고 멘토를만나 힘을얻은 첫째 민성이는 소년체전 금메달 획득 후에 영재발굴단은 가정형편이 넉넉치못해 운동을 그만두는 일이 없도록 후원계좌를 열었고 방송을 본 전국의 시청자들이 감동하고 많이 후원을 해주었다고한다. 현재 민성이는 유도 유망주로 열심히 운동하고있다고함 어려운 수학문제들을 술술풀던 서진이는 풀리지않는 문제가나오자 힘들어하며 벽장안으로 숨어서 움 그런 서진이의 심리를 알고 보듬어주기위해 제작진들이 전문가를 찾아갔고 영재발굴단보면 영재들의 능력에만 초점을 맞춰서 내보내는 것이 아니라 영재들이 보이는 언행이나 심리에 관심을가지고 지켜보면서 돌파구를 찾아주었음 화학천재 희웅이 어른들도 어려워하는 화학문제를 척척푸는 원소매니아 희웅이 그러나 이렇게 화학문제에 관심도가 높아도 어린 나이라 혼자 공부할 수밖에 없어 부모님 앞에서만 화학얘기를 늘어놓았던 희웅이를 위해 영재발굴단에서는 서울대 화학교수님을 찾아가 강의도 듣게하고 희웅이가 앞으로도 화학에 흥미를 잃지않게 카이스트 학생들을 붙여줘서 공부를 가르쳐줌 지하철 영재 준혁이 지하철에 너무나 관심많던 준혁이 누군가는 "지하철을 다 외우고있는게 뭐라고?" "그거 알아서 뭐하냐?" 할수도 있겠지만 영발에선 그저 공부나 예술쪽 영재들만 다루지않음 지하철을 사랑하는 희웅이를 위해 제작진들은  대전 지하철 2호선을 준비하는 관할 부서를 찾아가 준혁이의 지하철 계획안을 보여줌 준혁이의 지하철 구상은 대전시에서 계획한 내용과 거의 일치했다며 준혁이의 천재성을 입증 다음은 많은 예술종사자들이 공감하고 가슴아파했던 그림영재 우림이 과거 미술계가 떠들썩할정도로 천재라 일컬여졌던 그림영재 우림이 그러나 우림이가 유명해지고난 5년후.. 영재발굴단에서 우림이를 찾아갔을 땐 우림이의 그림은 많이 달라져있었음 그 이유는 우림이는 상상력에서 나오는 자유로운 그림을 좋아했지만 사회에서는 그런 우림이의 그림을 인정해주지않았고 대학을가기위해 입시미술을 배울수밖에없던 우림인 입시미술과 맞지않아 그림에대한 흥미도,실력도 예전같지않았던 상황..... 여기서 더이상 우림이가 그림천재로 나올수없으니 촬영을 접을수도있겠지만 제작진들은 우림이의 트라우마를 치료해주기로 결정함 곽남신 교수님을 찾아가 우림이의 멘토가되어 트라우마도 깨주고 다시금 그림에대한 열정도 심어줌 그 외 출처 갓제덕까지 아름다운 프로그램이었습니다 부디 다시...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 오디션 일화.gif
현재 마블의 '스파이더맨'역을 맡고 있는 톰 홀랜드는 사실 어릴 때부터 스파이더맨의 팬이었음 그래서 스파이더맨 오디션 공지가 뜨자마자 지원을 함 그 과정 첫 번째로 자기소개 영상을 찍어 보내야 했는데 톰 홀랜드는 스파이더맨 오디션답게 백플립으로 시작해서 백플립으로 끝냈다고 함ㅋㅋ 평소 톰의 운동신경 그렇게 1차에 합격한 톰은 또다시 몇 차례 오디션을 봤는데 역시 마블... 대사 리딩을 해야 하는데 무슨 배역으로 오디션을 보는 건지도 알려주지 않음 심지어 크리스 에번스(캡틴 아메리카)와의 스크린 테스트 때는 아무것도 없는 곳에서 다짜고짜 액션 연기를 시켜버림 실제 스크린 테스트 영상 하지만 잘 해냄... 로다주(아이언맨)와의 스크린 테스트 때는 25분 전에야 로다주가 온다는 걸 알려줬다고 함ㅋㅋㅋ 그렇게 패닉이 된 상태로 오디션이 시작되었는데 아니나 다를까 로다주가 첫 대사부터 원래 대사와는 완전히 다른 대사로 바꿔 쳤다고 함ㅋㅋㅋ 다행히 즉흥연기에 강했던 톰은 애드리브로 받아쳤고 그렇게 둘이 5분 동안 즉흥연기를 함 프로듀서 말에 따르면 오디션 직후 로다주가 귓속말로 "That's the one (바로 저 애야)"라고 했다고... 이랬던 로다주와 톰은 훗날 애드리브로 여러 장면을 만들어내는데 그중 제일 유명한 건 파스슥 될 때의 아돈 워너 고... 톰은 오디션을 전부 마치고 결과를 기다렸지만 5주가 지나도 아무 연락이 오지 않았다고 함 그러던 어느 날 침대에 앉아 인스타를 하는데 마블 인스타에 "웹사이트로 가서 새로운 스파이더맨이 누군지 알아보세요" 라는 글이 올라와 들어가 보니 자기 이름이 쓰여있었다고ㅋㅋ 가족 모두가 신나하고 있는 와중에 톰의 동생은 "형 그거 해킹일 거야 붙었으면 전화를 했겠지"라며 초 쳤다고 함 하필 또 그때가 소니가 해킹당했을 즈음이라는 게 웃음 포인트 암튼 이렇게 톰 홀랜드는 다섯 달을 걸쳐 1500:1의 경쟁률을 뚫고 스파이더맨 역할을 따게 됨 이후 마블은 미국 고등학생 연기를 해야 할 영국인인 톰에게 '미국 고등학교에 위장전입을 해봐라' 라는 요구를 했다고 함ㅋㅋ 요구를 받아들인 톰은 학교에서 한 친구에게 "나 사실 스파이더맨이야"라고 했다가 이상한 애 취급을 받았다고ㅋㅋㅋㅋ 출처ㅣ디젤매니아 톰 홀랜드 - 진짜 스파이더맨이랑 찰떡 아닌가요 *_* "I don't want to go . . " 장면이 애드립이였다니 T_T 저 장면에서 얼마나 맘이 아팠는데 . . 연기천재 아닌가요 ! 본문 중간 중간 사진 추가하면서 저도 모르게 홀린듯 저장한 짤들 더 추가할게요 - 넘 상큼하고 귀여워서 참을 수 없었어요 😂
우연한 기회를 놓치지 않고 기적처럼 인생을 바꾼 어느 무명 화가.jpg
여기서 말하는 포스터는 알폰스 무하가 그린 사라 베르나르의 연극 지스몽다 포스터라고 함 1860년생 체코 출신인 알폰스 무하는 어린 시절부터 집안 곳곳에 낙서 하기를 좋아했고 그런 무하를 위해 어머니는 목에 크레용을 걸어주기도 했다고 함 정식으로 그림 교육을 받기도 전에 여행 경비를 마련하기 위해 행인들의 초상화를 그려줄 정도로 재능이 있었나 봄 어찌저찌 살다가 파리로 넘어갔고 파리에 화실을 차린 무하는 후원도 끊기고 힘든 고비를 넘기면서 연극 의상 디자인이나 삽화 작업으로 생계를 이어가고 있었는데 1894년 크리스마스 직전, 인쇄소에서 일하는 친구가 무하의 화실로 찾아와 본인은 휴가를 가야 하니 대신 교정쇄 좀 봐달라 함 그렇게 크리스마스 주간에 한창 친구 대타를 뛰던 무하에게 인쇄소의 매니저도 다급하게 부탁을 하네? 새해 첫 날 붙여야 하는 포스터 주문이 들어왔는데 당장 디자이너가 무하 하나뿐이라 도움을 요청했고 무하는 그걸 또 해냄  그게 저 위의 지스몽다 포스터였던 거 이미 여러 유명 화가의 작품을 퇴짜 놓았던 배우 사라 베르나르지만 다행히 이 무명 작가의 작업물은 굉장히 마음에 들었는지 당장 무하와 전속 계약을 맺고 싶어했고 그당시 무지하게 유명했던 사라의 공연마다 무하의 포스터가 따라 다니게 됨 ((사라는 지스몽다 포스터를 아주 소량만 인쇄해서 한정 판매 했는데 하도 사람들이 몰래 뜯어가고 포스터 붙이는 사람을 매수하는 일까지 생겨서 추가 주문 했다고 함)) 자동으로 알폰스 무하라는 사람이 홍보가 된 덕분에 요런 것들을 볼 수 있게 됨 또 예전 전시회 관련 글 찾아보니까 이즈부치 유타카 작가 고야성 작가 클램프 추혜연 작가 임주연 작가 그외에도 많은 작가들이 무하의 작품에서 영감을 많이 얻었지 않나 싶음  출처ㅣhttps://theqoo.net/1864758327
올림픽에 도입됐다가 사라진 종목
1.인명구조 말 그대로 물에 빠진 사람 건져내서 인공호흡해 살려내는 종목인데 실제 진행 중에 한 명 죽었다 함. 그래서인지 한 번 하고 폐지됨. 2. 포격 전쟁 아님. 실제 경기에서 대포 쏴서 명중시키는 경기 기어이 민가 한 채 때려부수고 단번에 사라짐 3. 싱글 스틱 펜싱칼 비스무리한 목검으로 상대 머가리를 까서 먼저 피나게 만드는 놈이 승리. 당연히 한 번 하고 폐지 4. 줄다리기 6번하고 폐지 5. 소방 실제 민가 중 하나에 불을 지르고 그걸 누가 먼저 끄냐로 대결했다고 함 당연히 한 번 하고 사라짐 6. 낚시 도시어부 그 낚시 맞음 어떻게 대결했으려나 물고기 종류 길이 점수냈으려나 어쨌든 한 번 하고 사라짐 7. 예술 문학, 노래, 회화, 조각, 등 다양했고 이건 심지어 7번이나 함 8.모터레이싱, 모터사이클 이건 의외로 왜 한 번만 하고 말았는지 잘 모르겠는 종목 실제 올림픽에서 계속 했었으면 재밌엇을거 같은데 아쉽 9. 비둘기 레이싱 하다하다 사람이 아니라 비둘기가 운동하는 종목까지 나옴 아마 어느 나라 비둘기가 제일 빠르게 나는지 겨뤘을거같은데 걍 풀어놓으니 중구난방 날아가는 통에 경기가 제대로 진행되지도 않았다고 함 당연히 한 번 하고 폐지 출처 : 더쿠 줄다리기는 엄청 재밌을 것 같은데 아쉽군요 핳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