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wellhair
10,000+ Views

모발이식 성공 = 생착률

모발이식은 쉽게 말해, '모낭이 이사를 하는 날'입니다.
안전하게 이사가 끝난다면 풍성하게 자라는 고밀도 모발이식이 될 수 있습니다.
누구나 바라는 고밀도 모발이식, 그것을 위한 몇 가지입니다.

1. 의료진과 수술준비

이식된 모낭이 건강하게 모발을 만드는 것을 '생착'이라고 합니다. 이사가 성공적으로 이루어진 것이죠.
생착이 될 확률을 높이기 위한 모발이식 수술의 디테일이 모여 '고밀도의 모발이식'을 만듭니다.
3~7시간 동안의 모발이식 수술시간 동안 이것을 구현하기 위해, 많은 준비가 필요합니다.
모발이식 수술을 10년 이상 해 온 의사, 전담 모낭 분리팀과 간호사 등 오랜 기간 손발을 맞춰 온 정규직 수술실 스텝, 철저한 수술실의 위생 등이죠.
환자 입장이 되면 잘 갖춘 곳인지 알기란​ 쉬운 것이 아닙니다.
이것은 저희 맥스웰피부과의 직원들이 다른 진료 병원을 알아볼 때도 마찬가지입니다.
이럴땐 의학 전문가들은 어떤 병원에서 자문을 구하는지,
참고하여 해당 의료기관에서 상담을 해 보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

2. 모낭 채취와 분리

모발이식의 첫 단계는 모낭의 채취입니다.
​이 채취에서부터 모발이식 후 생착률의 차이가 생깁니다.
수술법에 따라 주안점이 약간 다른데,
먼저 비절개 모발이식의 경우 원형의 관 모양의 펀치같은 도구로 모낭을 채취하게 됩니다.
그런데 우리 몸의 모낭들은 똑바로 자라지 않고 약간 비스듬히 자랍니다.
그래서 모낭의 성장 각도에 맞게 펀치를 삽입하여 모낭을 채취해야 상처가 없도록 해야 합니다.
채취를 할 때 모낭에 상처가 없어야 이식 후 잘 자랄 수 있습니다.
절개식 모발이식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뒷머리 두피를 절개할 때 절개면이 모낭의 성장 각도와 같아야 합니다. ​
​이렇게 채취된 모낭들은 하나하나 분리되고
이식이 가능한 상태로 다듬어지는데 빠르고 능숙한 분리기술이 필요합니다.
​모낭이 공기 중에 노출되는 시간을 줄이기 위해서입니다. 노출이 길어질수록 모낭은 점점 약해집니다.
이 모낭의 분리는 모낭 분리팀이 하게 되는데, 오랜 수련과 교육이 필요한 정교한 작업입니다.
그래서 오랜 기간 손발을 맞춰 온 '전담 모낭 분리팀'이 있는 모발이식 병원이 모발이식 결과가 좋을 수밖에 없습니다.
퀄리티 높은 모낭의 채취와 분리는 여러 가지 장점이 있습니다.
같은 면적에서 모낭을 채취한다고 할 때, 수준 높은 모낭 채취와 분리를 하는 의료진은 ​10~20%가량 더 많은 모낭을 '살려서' 채취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되면 ​모발이식의 생착률 뿐 아니라 안정성이 좋아지고 수술은 작아집니다.

3. 이식 깊이와 간격

모발이식에서 깊이는 이식 후 생착에 큰 영향을 줍니다.
모낭이 편안함을 느끼고 성장하는 깊이가 있는데, 너무 깊으면 성장하지 못하고 반대로 얕으면 수분이 말라죽게 됩니다.​
혈액과 영양 공급이 잘 되는 이상적인 깊이의 이식이 꼭 필요합니다.
그리고 고밀도 모발이식이라고 해서 무조건 빽빽하게 심으면 될까요?​
간격을 좁혀서 빽빽하게 이식하는 것은 어려운 것이 아닙니다.
하지만 이식 수술로 사람뿐 아니라 모낭들도 스트레스를 받습니다.
​간격이 너무 좁으면 스트레스가 커지고 영양 공급이 안되어 모발이 자라지 못 합니다.
사람도 편안한 자리가 있는 것처럼, 모낭들도 안락하게 자랄 수 있는 최적의 간격이 있습니다.
이것은 수술을 집도하는 의사의 경험과 숙련도와 관련이 깊습니다.

수술 후 특수처치

안전하게 이식이 완료된 모낭은 자연적으로 잘 자랄 수 있습니다.
거기에 생착을 돕는 특수 처치로 원래의 모낭보다 더 활발히 성장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수술 직후나 다음날 샴푸와 함께 하게 됩니다.
모낭세포가 받은 스트레스를 줄이고 활발히 재생할 수 있도록 하는 의학적으로 근거 있는 처치입니다.
감사합니다.
* 모발이식/탈모 관련 추천 vingle 카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베 새빨간 거짓말" 日 시민도 올림픽 '보이콧'
시민단체 도쿄올림픽 방사능 위험 경고하는 서적 출판 도쿄올림픽 개최 중지 요구 온라인 서명운동 벌이기도 SNS에서는 도쿄올림픽 풍자한 '상상도' 10만 공감 육박 (사진=change.org, 세븐넷 캡처) 논란투성이인 2020 도쿄올림픽에 일본 시민들의 내부 반발이 점점 거세지고 있다. 지난 13일 일본의 한 시민단체는 '도쿄올림픽이 가져올 위험'이라는 책을 출판했다. 이 책은 "후쿠시마 원전 사고의 영향은 통제 가능하고 도쿄에는 어떤 영향도 없었고 없을 것"이라는 아베 신조 총리의 발언을 정면 반박한다. 일본 내 전문가들과 피난민들의 인터뷰를 실어 도쿄올림픽의 방사능 피폭 위험성을 경고하고 있다. 해당 서적은 17일 현재 일본 유명 온라인 음반·서적 구매사이트인 세븐넷의 '사회 문제 기타' 분야에서 판매량 6위를 차지했다. 그런가하면 SNS 상에서는 2020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의 개최 중지를 요구하는 서명운동까지 등장했다. 이 서명운동을 제의한 네티즌은 개최 중지 이유로 황당한 폭염 대책, 지나치게 높은 올림픽 예산, 뇌물 의혹, 그리고 후쿠시마 원전 사고로 인한 방사능 문제 등을 꼽았다. 특히 방사능 문제의 경우 "오히려 부흥을 방해하는 올림픽이다. 아베 총리의 새빨간 거짓말에 유치한 올림픽인데 피난민들은 현재 다른 지역 방사선량의 몇십 배에 달하는 후쿠시마로 귀환해야 하는 압력을 받고 있다"고 비판했다. (사진=SNS 캡처) 자신을 정신과 의사라고 밝힌 한 일본 네티즌은 '도쿄올림픽 상상도'를 트위터에 올려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도쿄올림픽을 풍자한 이 그림은 4만6천번 공유됐고, 9만2천개의 '좋아요'를 받았다. 도쿄올림픽의 각종 문제점을 압축시킨 내용에 얼마나 많은 일본인들이 공감하고 있는지 알 수 있다. 4개 섹션으로 구분된 그림에는 '똥물' 논란을 빚은 오다이바 수영장, 땡볕에 지친 선수들, 관중석에서 휘날리는 욱일기, 뇌물을 손에 쥔 도쿄올림픽 관계자들의 모습이 그려져 있다. 여기에 독일 나치의 상징인 하켄크로이츠 깃발까지 등장해 욱일기와 하켄크로이츠가 일맥상통한다는 의미를 전했다. 이 그림을 올린 네티즌은 "어느 정도의 개연성으로 현실이 될 이 지옥도를 회피할 간단한 해결법이 있다. 중지 혹은 2개월 정도의 연기"라고 조언했다. 반발하는 네티즌들도 있지만 한편에서는 "정확한 표현력에 감탄했다. 설마 21세기 일본이 여기까지 추락할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않았다", "상상이나 소설이 아니라 현실적인 미래의 광경" 등의 동의가 이어졌다.
이낙연총리,우문현답의 사이다 발언중 이게 최고!
이낙연 총리는 대정부질문에 사이다 답변발언을 쏟아내 호평을 받고 있죠. 정당의 대변인이면 얼마나 말을 잘 하는 사람이겠습니까? 그런 대변인이 되면 듣는 이낙연 총리의 대변인 시절 전설적인 답변이 있다고 합니다. 대변인들 사이에 지금도 회자된다는 그 말! 당내 비주류인 노무현이 민주당 대선후보로 나서게 되자 거세게 후보사퇴를 촉구하는 민주당 중진의원들을 향한 말! 지름길을 모르거든 큰 길로 가라. 큰 길을 모르거든 직진하라. 그것도 모르거든 멈춰서서 생각해보라! -길을 몰라 헤매는 사람들에게... 점잖게 핵심을 파고드는 논평으로 전설이 된 이낙연총리 그가 왜 대선후보 1위인지 아시겠죠. 가끔 내가 뭘하고 있나 하는 생각이 들때 저 문구를 떠올려 보세요. 인생에 도움이 될 겁니다. 참고하시라고... 총리지명시절 기사 펌. 전남 영광 출신인 이 지명자는 동아일보 기자로 옛 민주당을 출입하면서 정계와 인연을 맺었다. 2000년 새천년민주당 소속으로 고향 함평·영광에서 출마해 국회에 진출한 뒤 19대 국회까지 내리 4선을 했다. 2001~2002년 두 차례 새천년민주당 대변인, 2002년 대선 때 선대위 대변인과 노무현 대통령 당선인 대변인, 2007년 대선 당시 대통합민주신당 대변인 등 대변인만 다섯 차례나 하면서 ‘5선 대변인’이란 별명도 있다. 온건·합리주의적 성향으로, 대변인 시절 날카로운 논평으로 호평을 받았다.
6
Comment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