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26cmh
100,000+ Views

다이어트할때 조심해야하는음식

공복에 먹으면 안좋은 음식이라고 하니까
다이어트할때는 조심해서 드시길 바래요 ^^
바나나
공복에 먹었을떼 높은 포반감과 변비해소에 도움이 되는 음식을 알려져
많은 여성들이 다이어트할떄 먹는 음식중 하나이다 .
하지만! 바나나에는 마그네슘의 함량이 굉장히 노다!
그래서 공복섭취할시에는 혈중내에 칼륨과의 균형 부조화로 인해 악영향을미침
토마토
우리 몸에 굉장히 좋은 음식으로 알려져있다
수렴성분과 펙틴이 많은 음식인데 이것들이위산과 결합하면 단단한 덩어리로 변한다고 하네요
이런 덩어리들이 위장을 막게되어 위장을 부풀게한다고 하네요
결국 통증이 생기니 조심
우유
아침에 식사대용으로 먹고 있는 대표적인 음식
하지만 공복시에 먹게되면 단백질을 열량화 시키는 현상이 몸에서 일어나서
우유의 영양분을 제대로 흡수하지 못한다고합니다.
귤~
귤이 가지고 있는 영양분은 유기산과 당분이 함유되어 있다 .
공복에 이러한 영양분이 위로 가게되면 위점막을 자극하게 되어 속쓰림을 유발할수있다.
그래서 살뺀다고 공복에 먹으면 속쓰림에 힘들것이다.
공복에 먹게 되면 혈당농도가 급격하게 떨어지게 된다.
이럴 때 뇌조직에 영양공급에 문제가 생겨 식은땀 어지럼증을 발생하게 되어
저혈당에 의한 쇼크가 올수도 있다.
다이어트한다고 공복에 소주는 금지!!
다이어트도 몸건강이 우선 !!!
30 Comments
Suggested
Recent
그럼 아침공복에 뭘먹어야하죠???
아침엔 삼겹살이죠
나중에는 쌀밥도 안좋게 나오겟네 ㅋㅋㅋ
바나나 토마토 귤.. 이거 먹고 몸에 부작용 일어나려면 겁나 먹어야 생길까말까 하는데 너무 일반화시키시네ㅋㅋㅋ 그럼 대체 다이어트에 좋은음식은 뭔지?ㅋㅋㅋ 바나나,귤,토마토 그냥 먹어도 됩니다. 제발 이상한 출처에 혹하지 맙시다. 우유는 약간 문제 있으니 맞는걸로.
출처가 어디인가요? 처음 들어보는 이야기라서.. 궁금하네요 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텔레그램, 아직 메신저로 쓰니?
한때 카카오톡 사찰 파동으로 사이버 망명이 급부상했던 때가 있었습니다. 그와중에 카카오톡의 불안한 보안의 반사작용으로 인기를 끈 메신저가 있습니다. 바로 텔레그램(Telegram)입니다. 그 당시 연락처에 저장된 많은 지인들이 우르르 가입하고 그래서 제 계정엔 100명 가량의 친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그 당시 카톡에 불만이 많았던 분은 아예 카톡을 버리고 이사오는 분까지 있을 정도였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텔레그램을 직접 이용할 기회가 열리면서 텔레그램의 장점이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다음과 같은 장점들은 텔레그램을 메신저 그 이상의 것으로 만들어주기도 했습니다! 1. 주요 OS를 지원하는 장점! 정확히는 모바일은 안드로이드, iOS, 윈도우 데스크톱/랩톱은 윈도우, 맥OS, 리눅스까지 지원합니다. 이뿐만 아니라 웹브라우저를 통한 웹버전도 지원하니까 어느 기기나 어느 플랫폼에서도 사용가능한 장점이 있습니다. 스마트폰 한 대, PC 한 대 정도만 사용하는 분에겐 이게 무슨 장점인지 잘 모를 수도 있지만 다양한 기기를 사용하거나 그래야만 하는 분들에겐 이거만큼 대단한 장점은 없습니다. 멀티 디바이스 지원도 원활한데 심지어 동시 접속도 가능합니다. 카카오톡은 모바일에선 단 1대만 이용가능하고, 데스크톱/랩톱도 동시 접속은 1대만 가능한 점에 비하면 대단한 장점이죠. 2. 보안성 카카오톡 보안 논란 때문에 망명 온 정도니까 보안성은 말할 것도 없습니다. 텔레그램을 만든 개발자 두로프 형제가 푸틴의 정보 공개 요청에도 절대 굴하지 않았던 점을 보면 텔레그램의 보안은 말할 것도 없습니다. 해외에 서버가 있는 텔레그램은 정부의 감찰 논란에서 자유로울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종단간 암호화 기술 측면에서도 사이버 망명 당시 카카오톡보다 나았던 것도 장점이었습니다. 3. 오픈 API입니다! 오픈 API라는 의미는 텔레그램 제작자가 아닌 외부 개발자나 개인이 텔레그램을 활용해 입맛대로 활용할 수 있다는 개방성을 말합니다. 카카오톡이 오픈 API가 아니기 때문에 매번 카카오측에서 만들어주는 기능만 이용이 가능한 것인데 반해서 텔레그램은 무궁무진한 활용 방법이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그럼 이 세가지 장점을 한 데 엮어내서 카카오톡이나 다른 메신저로는 생각치도 못한 기능들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바로 봇과 채널이라는 기능입니다. 봇=직접 입력한 내용을 통해 정보를 받아볼 수 있는 기능 채널=채널을 개설한 사람이 보내는 정보를 받아볼 수 있는 기능 텔레그램엔 이 두 기능을 이용한 매우매우 유용한 것들이 있습니다. 그 중 가장 주요한 것들만 뽑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1. 주요 언론 기사 받아보기 링크: https://telegram.me/mainnews 하루에도 뉴스가 너무나도 많이 쏟아집니다. 네이버만 가도 너무 많은 뉴스의 홍수에 마주치는데, 이 채널은 딱 주요 언론의 헤드라인 뉴스만 쏙쏙 뽑아 보내줍니다.  2. 핫딜, 지름뽐뿌 받아보기 링크: https://telegram.me/jirum 뽐뿌, 딜바다, 클리앙, 몰테일 카페 등에 올라오는 국내외 핫딜 게시물을 전해줍니다. 이정 댓글수나 추천을 넘으면 자동으로 전달되기 때문에 하루종일 눈팅할 필요 없습니다. 3. 주요 커뮤니티 베스트 글 받아보기 링크: https://telegram.me/best_article 클리앙, 오유(베오베), 보배드림, 엠엘비파크, 뽐뿌, 82쿡 등 거대 커뮤니티에 올라온 게시물 중 조회수와 댓글이 많아 화제가 되는 글을 끌어오는 채널입니다. 각 커뮤니티를 다 돌아다니지 않고 그 커뮤니티엔 무엇이 뜨거웠는지 알기 참 편해집니다. 4. 중고나라 시세 검색기 링크: https://telegram.me/jinsyu_joonggonara_bot 중고로 물건을 사고 팔 때 누구나 한번쯤 가는 가장 큰 중고거래 장터인 네이버 중고나라를 편하게 쓸 수 있는 봇입니다. 키워드만 딱 입력하면 판매완료된 물건들의 가격을 손 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중고나라엔 양심은 팔지 않는가 봅니다 ^^;; 5. 주가 검색기 링크: https://telegram.me/kor_stock_bot 주식 상태를 검색하기 쉬운 봇입니다. 기업 이름이나 번호를 입력하면 간략한 정보를 조회할 수 있습니다. '상한가/하한가’ 를 치면 상한가나 하한가를 치는 주식을 알 수 있습니다. 6. 미세먼지 알리미 링크: https://telegram.me/airkorea 최근 중국발 미세먼지가 극성입니다. 하루 종일 미세먼지 수치를 보면서 외출활동 여부를 정하곤 해야할 지경입니다. 이 채널은 7, 11, 15, 19시마다 전국 미세먼지 수치를 알려줍니다. 7. 좋은 글 명언 채널 링크: https://telegram.me/banjang9 매일 아침 하나의 명언이나 좋은 글을 보내줍니다. 좋은 글과 함께 활기찬 하루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나열한 것들은 사실 일부에 지나지 않습니다. 오픈 API인 까닭에 누구나 달려들어 입맛에 맛게 커스터마이징해서 텔레그램을 스마트하게 이용할 수 있으니 검색 엔진에서 검색 해보세요!
엑셀 Excel 셀 행 높이, 열 너비 그대로 유치한 채 복사하는 방법
엑셀에서 자료를 복사한 후 붙여넣기 할 때 행과 셀의 너비가 그대로 유지 되지 않으면 다시 이전의 모양으로 돌리기 위해 작업을 해야 합니다. 이런 불편함을 없애기 위해 복사한 영역의 셀 높이와 너비를 그대로 유지한 채 붙여넣기가 가능한 방법이 있습니다. 오늘은 샘플을 통해서 원본의 셀 높이와 너비를 유지한 채 붙여넣기를 해 보겠습니다. 먼저 행 높이를 유지하는 방법입니다. 아래 그림처럼 복사할 영역만 선택해서 붙여 넣으면 기존에 높이는 유지 되지 않습니다. 그럼 동일한 높이로 맞추기 위해 일일이 조정해 줘야 합니다. 이런 불편함을 없애기 위해 복사할 때 열 번호도 같이 드래그 해서 선택해 줍니다. 이것은 해당하는 행의 전체 데이터를 복사하는 것입니다. 행 전체가 아닌 부분만 복사할 때는 이용할 수 없는 방법입니다. 열 번호를 드래그해서 행을 모두 선택한 후 복사한 데이터를 붙여 넣기 하시면 아래 그림과 같이 높이가 그대로 유지됩니다. 이번에는 열 너비를 유지하는 방법입니다. 복사한 영역을 붙여넣기 하는 곳의 셀 너비가 이전과 다르다면 복사하는 곳의 셀 너비에 맞게 데이터가 들어가게 됩니다. 숫자 같은 경우 너비가 맞지 않기 때문에 아래 그림처럼 ### 으로 표현이 되겠죠. 열의 너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붙여넣기 옵션을 이용해야 합니다. 붙여 넣을 때 오른 마우스를 눌러 [선택하여 붙여넣기] 메뉴로 갑니다. 붙여넣기 메뉴에는 열의 너비 유지를 위한 옵션이 있습니다. 해당 아이콘을 클릭하시면 너비가 유지된 영역이 셀에 들어갑니다. 아래 그림은 열 너비 유지 아이콘을 클릭해서 붙여 넣은 것입니다. 상단에 있던 셀의 너비도 일괄적으로 변경이 되었죠. 높이는 유지하지 못했지만 너비는 이전과 동일하게 늘어났습니다.
열 없이 만드는 여신머리 고데기, 드라이기 없이 도전!
찰랑찰랑 거리는 여신 머리, 고데기나 열 없이도 가능합니다 :) * 가볍고 산뜻한 웨이브 주기 1. 브러쉬나 빗을 사용해서 머리카락을 잘 빗어주세요. 2. 분무기에 물을 채워 머리카락에 분사해주세요. 아니면, 샴푸하고 헹구고 나서 촉촉한 상태로도 괜찮습니다. 3. 머리카락을 두 섹션으로 나누어서 세로 방향으로 돌돌 말아줍니다. 4. 이렇게 트위스트한 머리가락을 돌돌 위 쪽으로 꼬아 똥머리처럼 고정해주세요. 5. 머리를 잘 고정한 상태에서 자고 일어나면..? * 헤어밴드, 헤드밴드를 사용해서 빈티지한 컬 느낌 주기 1. 분무기에 물을 채워 머리카락에 분사해주세요. 아니면, 샴푸하고 헹구고 나서 촉촉한 상태로도 괜찮습니다. 2. 이마 쪽에 헤드벤드, 헤어밴드를 둘러줍니다. 헤드밴드는 잘 늘어나는 고무줄이 들어가서 이마 쪽으로 밀어 올릴 수 있는 밴다나 같은 거구요. 헤어밴드는 우리나라에서 흔히 말하는 머리띠라고 생각하시면 되구요. 헤어밴드를 사용하는 게 더 머리카락이 고정이 잘 되지만, 잘 못 하다간 이마나 머리를 눌러서 아플 수 있어요. 헤어밴드 쓰실 거면 딱딱하지 않은 걸로 고르시는 걸 추천합니다. 뒷통수의 3/4 정도 되는 지점에 헤어밴드/헤드밴드를 쓰고 머리카락을 안 쪽으로 끼워주세요. 모든 머리카락이 헤어밴드/헤드밴드로 쏙쏙 들어가게끔 계속 반복적으로 끼워주세요. 3. 이 상태에서 잘 건조가 되도록 열심히 딴 짓을 하거나 자고 일어납니다. 마음이 급하시다면 드라이기를 써주셔도 되지만요! WikiHow에서는 드라이기의 차가운 바람을 쓰는 것도 추천했어요. 4. 충분히 잘 말랐다 싶으면 헤어밴드/헤드밴드에 밀어 넣었던 머리카락을 슬슬 꺼내어 풀러줍니다. 처음에는 무척 탱탱하게 말려 있어서 약간 우스꽝스러워 보일 수도 있지만, 손을 사용해서 잘 풀어주면 자연스럽게 자리잡아요. 약간의 헤어 무스나 스프레이를 사용해주시면 더 안정적으로 오래 컬이 잡힙니다. * 머리 땋기로 내추럴 웨이브 잡기 1. 분무기에 물을 채워 머리카락에 분사해주세요. 아니면, 샴푸하고 헹구고 나서 촉촉한 상태로도 괜찮습니다. 2. 살짝 말랐다 싶은 시점에 빗으로 머리카락을 빗어주세요. 완전히 젖은 상태에서 빗질을 하면 머리카락이 많이 상하니까 주의해주시고, 머리를 두 섹션으로 나누어서 그냥 보통 머리땋는 식으로 해서 열심히 땋아줍니다. 좀 더 컬이 확실하고 강하게 나오는 걸 원하시면 3-4섹션으로 머리를 나눠서 땋아주세요. 땋은 다음에는 고무줄을 사용해서 머리카락이 풀러지지 않게 고정해주세요. 3. 그리고 머리카락이 마르게끔 놓아둡니다. 만약에 자기 전에 머리 땋고 싶으시다고 하면, 두피 부분은 미리 드라이기 사용해서 말려주시는 걸 추천해요! 두피가 습하면 비듬도 생기고, 냄새도 날 수 있기 때문입니다 :) 4. 충분히 마른 후에 땋은 머리를 풀러주세요. 머리를 풀어주신 다음에는 손으로 툭툭 쳐주고 설겅설겅 빗어서 자연스러운 컬이 나오게 매만져주시면 더 예쁩니다. 고데기와 열 없이도 만드는 여신머리, 도움이 되셨다면 클립해가세요 :D 보고 싶으신 콘텐츠가 있으면 댓글도 언제나 남겨주시구요!
눈물 콧물 쏙 빼놓는 영화 추천
가끔 이유없이 목놓아 울고 싶거나, 열정적으로 흐느끼고 싶다는 생각해보신 적 없나요? 영화 추천해주는 여자 '영.추.녀'가 눈물 콧물 쏙 빼놓을 영화들을 추천해드리겠습니다. 영화 감상할 때 각 티슈 1통 준비해주시구요. 영화 감상 후 토끼눈, 딸기코 장착 예상 됨으로 약속 잡지 마세여ㅎㅎ 인생은 아름다워 La Vita E Bella , Life Is Beautiful , 1997 감독 로베르토 베니니 "조수아 이건 게임이야.." - 인생은 아름다워 대사 中 <인생은 아름다워>는 유태계 이탈리아인인 귀도 오라피체가 풍부한 상상력으로 나치의 유태인 수용소에서 아들과 아내를 구하는 이야기입니다. 아버지 귀도가 어린 아들 조슈아가 수용소의 진실을 깨닫지 못하도록 수용소에서 일어나는 일들에 대해 게임이라고 속이며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우스꽝스러우면서 슬픈 묘한 느낌을 줍니다. <인생은 아름다워>는 2016년 3월 현재 전체평점 9.37로 네이버 전체 영화 평점 순위 6위에 랭크되어 있을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인정한 영화입니다. 감독과 남자 주인공이 같은 사람이라는사실도 영화를 보는 또 다른 감상 포인트가 될 수 있겠네여. 이프 온리 If Only , 2004 감독 길 정거 "진정 사랑했다면 인생을 산 거잖아, 5분을 더 살든 50년을 더 살든. 오늘 네가 아니었다면 난 영영 사랑을 몰랐을 거야. 사랑하는 법을 알려주서 고마워. 또 사랑받는 법도.." - 이프 온리 대사 中 <이프온리>는 '단 하루'라는 시간적 배경으로 일에만 매달려 사는 워커홀릭 남자친구 이안과 여자친구 사만다의 가슴 시린 사랑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사랑을 하고 있는 우리 모두는 '하루'라는 시간이 주는 소중함에 대해 소홀하기 마련인데요. 우리가 서로에게 사랑을 전할 수 있는 시간은 어쩌면 사랑을 하고 있는 지금 이 순간뿐일지도 모른다는 메시지를 전해줍니다. 개인적으로 멜로 영화를 좋아하는 편은 아닌데요. 특히나 멜로 영화 보면서 운 기억은 거의 없는 것 같아요. 영화 속 주인공들의 안타까운 상황에 빙의돼 영화관에서 추한 느낌으로 눈물흘린 기억이 나네요. 그 때는 너무 어려서 그랬던 거 같기도 하고 ㅎㅎ 울지마 톤즈, 2010 감독 구수환 "처음에는 워낙 가난하니까..여러가지 계획을 많이 세웠다.그러나 시간이 지날수록 같이 있어주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것을 깨달았다.어떤 어려움이 닥친다해도 그들을 버리지 않고 함께 있어주고 싶다." - 울지마 톤즈 대사 中 <울지마 톤즈>는 남수단에서 봉사활동을 펼친 이태석 신부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습니다.원래는 KBS 에서 2010년 4월 11일 방영된 <수단의 슈바이처, 故 이태석 신부>라는 제목의 짧은 다큐멘터리였지만, 호응도가 높고 교육적이라 극장판용으로 재편집하여 공개하였습니다. 마흔 여덟의 나이로 짧은 생을 마감한 故이태석 신부가 활동하였던 마을 톤즈와 그 마을에서 일구어낸 브라스밴드와 학교를 중심으로 스토리가 진행됩니다. 자신의 모든 것을 바쳐 온몸 다해 그들을 사랑했던 헌신적인 그의 삶이 눈물샘을 자극합니다. 특히 강인함과 용맹함의 상징인 종족 딩카족에게 눈물은 가장 큰 수치인데, 그들이 이태석 신부의 죽음 앞에서 눈물을 흘리는 장면에서 <울지마 톤즈>라는 제목이 유래되었다고 합니다. 친구 결혼식 당일 새벽에 잠이 안와 잠깐 봐야지 했다가 붕어눈으로 '예식 참석 사진' 찍게 만든 영화입니다. 다큐멘터리 영화이다보니 더 현실적으로 다가와서 슬펐던거 같아요.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My Love, Don't Cross That River , 2014 감독 진모영 "할아버지.. 내가 보고 싶더라도 참아야 돼 나도 할아버지 보고 싶어도 참는거야 할아버지요.. 나는 집으로 가요.. 난 집으로 가니 할아버지는 잘 계셔요 춥더라도 참고.." -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대사 中 <님아 그 강을 건너지마오>는 결혼한지 76년이 된 89세 소녀 감성 강계열 할머니와 98세 로맨티스트 조병만 할아버지가 주인공으로 노년의 사랑을 그린 다큐영화입니다. 나이가 들어도 변색하는 사랑이 아닌 진짜 참 사랑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영화입니다. 진짜 나중에 결혼해서 남편과 이렇게 나이먹어가고 싶네여ㅠ 스포가 될 수 있어 자세한 설명은 할 수 없지만, 영화 후반부로 갈수록 어느새 눈물이 나온다는 걸 깨달을 수 있습니다. 슬프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어서 남자친구랑 극장가서 보지말라는 주변 사람들의 말을 듣고 집에서 혼자 오열하면서 본 영화에요. 특히 <워낭소리>의 기록인 296만을 제치고 독립영화 사상 처음으로 300만 고지를 돌파하며 독립영화 흥행의 신기원을 갱신하기도 했습니다. 에이 아이 A.I. Artificial Intelligence , 2001 감독 스티븐 스필버그 "진짜가 아니여서 미안해요, 엄마... 제발 날 버리지 말아요." - 에이아이 A.I. 대사 中 구제역 그 AI 아니구요ㅎㅎ A.I.영화입니다. <에이아이>는 지구가 물에 잠긴 먼 미래를 배경으로, 감정을 가진 소년로봇 데이비드가 잃어버린 엄마의 사랑을 되찾기 위해 벌이는 모험을 그린 SF영화입니다. 두 명장스탠리 큐브릭의 감성과 스티븐 스필버그의 판타지가 만들어낸 최고의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에이아이>를 보며 가슴 먹먹해지는 슬픔을 느꼈는데요. '심리적인 스킨십'이라는 단어가 가장 잘 어울릴 것 같아요. 줄무늬 파자마를 입은 소년 The Boy In The Striped Pajamas , 2008 감독 마크 허만 "괜찮아, 여기서 비가 그칠 때까지 기다리자. " "하지만 훌륭한 유대인들도 있잖아요 그렇죠?" - 줄무늬 파자마를 입은 소년 대사 中 <줄무늬 파자마를 입은 소년>은 탐험가가 꿈인 독일인 소년이 독일군 장교인 아버지 덕분에 유태인 수용소 근처에 이사하게 되고, 그에 따라 수용소에 갇힌 유태인과 수용소에서 나와 노예처럼 일하는 유대인 소년을 만나 친구가 되지만 그 소년들의 우정은 끔찍한 결말을 가져옵니다. 제목 중 ' 줄무늬 파자마 '는 유태인이 입고있던 죄수복. 그리고 ' 소년 '은 주인공과 친구가 된 유대인 소년을 말합니다. 어린 아이들이 주인공으로 나와서 그럴까요? 더욱 더 안타깝고 슬픈 느낌이 강하게 드는 영화입니다.
왕따 당하던 9살 소녀 6개월 만에 대변신
왕따를 당하던 여학생이 자신을 괴롭히던 아이들을 무릎 꿇게 한 사연이 공개되며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적인 메시지를 주고 있습니다. 유튜브에 지속적으로 운동하는 모습의 영상을 올리는 밀라 비조토가 그 주인공인데요. 밀라는 주중에 매일 3시간씩 쉬지 않고 운동을 하고 있습니다. 헬스장에 들어서 운동복으로 갈아입은 밀라는 눈빛부터 다릅니다. 밀라는 24시간 안에 최대한 많은 코스를 통과해야하는 '전투개구리 익스트림'이라는 경기에 유일한 어린이(18세 미만) 참가자라고 하네요. 물론 최연소 참가자이기도 하고요. 전투개구리 익스트림은 미국 해군의 실제 훈련을 본떠 만든 경기로 어른도 버거워하는 코스가 한두 가지가 아니라고 합니다. 밀라가 이렇게 힘든 경기에 참가하게 된 건 6개월 전, 학교에서 괴롭힘을 당하면서부터입니다. 이전부터 아빠와 헬스장을 다녔던 밀라는 이 일을 계기로 체력 단련에 빠졌습니다. 밀라가 운동하는 모습을 본 급우들은 괴롭힘을 멈췄습니다. 빠르고 강해진 밀라는 자신의 경험을 통해 자신만의 따돌림 방지 캠페인을 벌이기로 결심했습니다. 다른 친구들도 전투개구리 경기에 참가하게 해 내면의 힘을 찾을 수 있도록 돕겠다는 것이죠. 전투개구리 익스트림은 8㎞의 수영 코스와 58㎞ 달리기, 그리고 25개 이상의 장애물을 통과해야 합니다. 밀라는 이 가운데 6개 코스를 완주했습니다. 밀라는 지금도 꾸준히 운동 영상을 공개하며 학교폭력에 맞서 캠페인을 진행 중입니다. "제가 완주하는 모습을 통해 다른 아이들도 자신만의 특별함을 깨닫고, 소파에서 벌떡 일어나 적극적으로 살아가면 좋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