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yeast
2 years ago5,000+ Views
배우 이지훈이 한·중합작 웹드라마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에 캐스팅됐다.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에서 이신적 역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각인시킨 이지훈이 차기작으로 JTBC 드라마 ‘마녀보감’에 캐스팅된 것에 이어 웹드라마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에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 신흥 대세남의 자리를 굳혔다.
웹드라마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는 머릿 속에 시도때도 없이 별점이 떠오르는 평범한 광고쟁이 고호(유리)가 진짜 사랑을 찾게 되는 흥미진진, 리얼 솔직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 특히, SBS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 ‘피노키오’ ‘너를 사랑한 시간’ 등을 통해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조수원 PD가 메가폰을 잡고 한·중합작으로 제작될 예정이라 더욱 관심을 모으고 있다.
극 중 이지훈은 고호의 전남친 황지훈 역을 연기한다. 고호와 이별 한 뒤 직속 상사로 다시 만나 새로운 관계를 이어나가게 되는 인물로, 상남자 성격에 다정함으로 똘똘 뭉친 ‘완벽 훈남’ 면모를 통해 여심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또한 고호 역을 맡은 소녀시대 유리와 선보일 케미에도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신선한 마스크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학교 2013’의 반항아 학생, ‘최고다 이순신’의 귀여운 비서, ‘블러드’의 냉혈 뱀파이어 등 다양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 온 이지훈은 이번 웹드라마를 통해 사려 깊은 로맨틱남으로 변신해 이전과 또 다른 훈훈한 매력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더욱이 이번 작품을 통해 첫 주연을 꿰찬 이지훈은 중화권 진출에 도전하며 더욱 활발한 활동을 펼칠 것으로 보여 그의 무한한 가능성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이지훈이 출연하는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는 사전 제작 드라마로 중국 내 유력 온라인 포털 사이트인 소후닷컴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 스포츠월드 최정아 기자 ]
1 comment
Suggested
Recent
재밌을거같아요 한국에서도 볼 수 있음 좋겠다 ㅎㅎㅎ
17
1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