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avomylifey2
10,000+ Views

빙낚꾼

안녕하세요 몇달전 빙낚꾼(빙글 낚시 꾼)으로 활동하겠다고 카드 올린 빙낚입니다.. 여러 사정으로 그동안 카드를 쓰지 못했지만 다시 카드 쓰려고 왔죠 ㅎㅎ 일단은 지름!인증! 먼저!! (여기도 봉대골님과 함돌이 같은 분들이 존재한다면 얼마나 유쾌할까요!?) 봉대골님과 함돌이 님 같은 분들이 뉘신지 궁금하다면 네이버 카페 배스 루어 낚시 관력 검색하시면 됩니다
도요!! 국산 브랜드 입니다(도요토미 히데요시가 생각나는건 왜그럴까요..) Do your best 의 DoYo 입니다 본 제품은 올터레인2 바다/민물겸용이구요 바다용 스풀을 장착했습니다 (여기서 스풀이란 줄(라인)이 풀리거나 감기도록하는 것입니다 ) 기어비는 개인적으로 바다 민물 겸용으로 쓸거라 중간 기어비를했는데..(여기서 낚시 초보 티나는거죠잉! 사실 낚시는 범용으로 쓴다는 생각을 하면 안됩니다..) 무튼 개인적으로는 만족합니다 돈 아낄려고 하는 짓인데 큰 문제만 되지 않으면 상관is뭔들..(핡핡 마마무) 이 제품(베이트릴 올터레인2) 받고나서 바로 도요사에 전화 해서 물었습니다 이거 역회전이 난다..(역회전이 나면 안되거든요 백래쉬 현상의 위험을 저는 본거죠) 문의를 드렸더니 저 하나를 해결하고자 3분이 전화를 바꿔가며 저를 상대해 주셨습니다(흐흐..고작 3명가지고 나의 무상식 무논리를 이겨 낼꺼라고 덤비다니..) 마지막 분이 저를 결국 ko를 시켰고...납득이 가요 납득이 를 시전하고 재구매 할 마음이 드는 상담이었습니다 하는 감사의 멘트를 날리고 훈훈하게 마무리 지었죠
베이트릴은 사실 조금 저에겐 스피닝 릴보다 어렵습니다 (선입견) 그래서 스피닝만 쓰려고 하던 찰나 아니 뭬틴!? 어느순간에 베이트릴과 로드를 주문하는 나.. 받고보니 데자뷰가 일어나는데...꿈에서 봤어요 제가 박스를 까는 장면을..(우린 운명이야 짜샤 받아들여) 이렇게 해서 올터레인과 저의 만남 이였습니다 베이트릴의 브레이크 시스템과 사용법에 관해서 글을 올리고 싶으나 내일 작업이 있기에 일찍자려고 합니다 많은 댓글 달리면 포스팅..노 노력은 해보지 흥칫쳇
끝으로 저의 일상입니다 하하;;
배스 투척도 하고 갑니데잉
15 Comments
Suggested
Recent
@HyeMinKo ㅎㅎ 오늘 아침부터 힘드네요..저녁에 야습간다하니까 옆에 형님이 술한잔하고 가라고 자기 아들 주려던거 라면서 위스키 이름모를21년산 주시는데 어우빈속에 어우..ㅠㅠ
@HyeMinKo 와!! 반가워요 ㅎㅎ 배포 동지!! ㅋㅋ 저 이번에 대전 왔어요 ㅎㅎ 주말마다 낚시가는데 어우...이젠 백래쉬와의 전쟁이네요 ㅋㅋ
올만이에여~^^배포회원이셨군여~ㅎㅎㅎ저도 가끔기억상실로 활동중임돠~^^
@HyeMinKo 그렇지요...ㅎㅎ
@bravomylifey2 이제 슬슬 야습의 계절이지요..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전 빙낚으로 활동해 보렵니다. ㅎㅎ
안녕하세요. 경남 진주 남강이 있는 물맑은 도시에 사는 24살 취준생 입니다. 저는 빙글에서 낚시꾼으로 활동해보려구요 제 나름대로 이름을 붙여보자면. 빙...낚 ㅋㅋ 빙낚으로 해볼라꾸요. 목차 1.사진설명 2. 루어대 루어낚시 3.계절 4.5 바다낚시 6. 여빙분들~ 7.인사올립니다. 1.사진설명 위에 사진은 루어낚시대 입니다 릴은 시마노꺼 등급은 nasci c 2000 제일 낮은등급에서 2-3단계정도 올린거구요. 가격은 6-8만원정도 했던걸로 기억합니다 릴은 시마노 쓰는게 좋다고 하더라구요 그리고 c2000 에서 2000은 릴크기를 말하는 거래요(불확실한 정보를 올리면 안될꺼 같아 공부하면서 써야겠어요) 2.루어대 루어낚시 대해서 설명하자면. 가짜미끼 인조미끼를 바늘에 달아서 합니다. 몇일전. 휴먼시아5단지 뒤편 남강에 나갔는데. 베스 스쿨링은 아니지만. 준치인가 누치린가. 끄리일지도? 모를 다양한크기의. 고기들이 옹기종기 플랑크톤 흡입을 하고 있더군요. 왠 횡재냐 싶어 바로 던졌지만 입질이 없어. 집에 있던 지렁이(혼무시) 가지고 와서 던졌습니다 이렇게 루어는 가짜미끼를 써도 되고 지랑이를 달아도 새우를 달아도 된답니다 (혼무시. 몇일전 바다나갔다가 낚시점 사모님께. 좀가져갈텨? 하셔서 받아온 혼무시..(혼무시는 비싸서 안주는데. 무지개다리 건너기 직전이라 주신다고 하시더라구요) ) 3.계절 요즘 옆구리도 시리고 낚시도 안되는 날씨인데 뭔 낚시냐.. 11월. 1월 에도 배스는 깊은곳에서는 활동을하고 기온이 조금 올라가면. 채비법에따라. 그날 포인트에 따라. 잡혀주는게 배스라고 알고 있습니다 4.바다낚시가 난 더 좋다 저는 원래 바다 낚시만 했습니다 (감성돔) 근데 겨울에는 바다 나가기가 너무 힘들더군요 비용문제도 만만치 않고 같이 가시는 분도 힘들어하시고 또 낚시 손맛도 많이 못보고 그러던 와중에 복싱장에서 알게된 형님 한분이 루어낚시 하신다기에 루어에 대해서 알게되고 빠지게 되었죠 손에 비린내 나고 지렁이 만져야 하는 것 보다 루어 채비가 간단하고 깔끔해서 좋더라구요. 그래서 루어낚시를 즐기며 바다낚시가서도 루어대로 루어 채비를 씁니다 5 루어채비로 바다낚시? 네 루어 낚시대 이며 에깅 전용입니다 에깅은. 두족류. 잡을때 쓰는거며 강도가 높은게 다수 입니다. 미세한 손맛은 못보지만 초보인 제가 바다,민물 겸용으로 사기엔 딱이죠. 길이는 2m50 정도로 그렇게 길지도 않으며 안테나식이아니라 꼽기식으로 2절 입니다 사진으로 보시다시피 분리가 가능하죠. 6.여성분들 루어 낚시 배워보세요 루어는 가짜미끼를 씁니다 손에 비린내 날 염려가 없고 징그러운 지렁이를 잘라서 쓸 일도 없습니다 다만 물고기가 징그럽다면 ㅠㅠ 남자친구 소환!! 그리고 루어는 지루하지 않습니다 릴을 계속 감아주고 캐스팅 (던지고) 액션(미끼를 살아있는거 처럼) 을 주기 때문에 지루할 틈이 없습니다. 마지막으로 인사드리고 물러갑니다 빙낚으로 활동하지만 모르는 부분도 많습니다 공부하면서 올릴것이며. 많은 정보공유가 되었으면 합니다 부득이하게 낚시 코너가 없어 장르가 다른 코너에 올리지만 너그로이 받아들여 주시고.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사투리가 많은점 이해해주시고 낚시에 대해 궁금한게 있으시면 그걸 주제로 글을 쓸수도 있습니다 저보다 낚시에 대해 많이 아시는분이 혹여나 보셨다면 웃으며 봐주시길 바라며. 조언과 충고도 머릿속에 새기며 달게 듣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진주에서 대전 원정동으로 교육받으로 가는데.. 외로워요 ㅠㅠ 대전에 거주하시는 빙글러분들 주말에 저랑 낚시 어떠세요?( 수..수줍게 여쭤 봅니다) 원래 이렇게 글을 올렸으나. 낚시 커뮤니티 있다는걸 이제 알게되고.. 난감. 낚시고수분들 넘쳐나실텐데 그래도 한번 올려봅니다
죽도록 힘들때 고통을 대처하는방법(수용과 받아들임)
죽도록 힘들때 고통을 대처하는방법(수용과 받아들임) 1. 삶자체가 고통이다. 누구나 사는 것 자체고 고행이다. 내 생각대로 내 맘대로 삶이 만들어지지 않는다. 고통을 받아들이고 힘든 현실을 꿋꿋하게 견뎌내면 그 현실의 종이 아닌 주인이 된다.  그때부터 고통은 사라진다. 2. 현실이 나를 죽이지 않는다. 현실이 나를 죽이기 보다는 내가 스스로 나를 괴롭힐 뿐이다. 이 현실은 나에게 고통을 주기도 하지만 기회를 제공해준다. 내가 포기하지 않는한 무너지지 않는다. 현실속에서 내 삶을 멋지게 만들어가자. 3. 현실을 외면 억압 왜곡하지 말라.  눈 앞에 현실을 똑바로 쳐다보면 답이 보일 것이다.  아무리 힘든 현실을 당당하게 헤처나갈수 있다.  멘탈이 강한 사람은 현실속에 숨기보다는 당당하게 마주한다.  이것이 멘탈강해지는 최고의 방법이다. 힘들때 스스로를 의지하고 믿어야 한다.  4. 다람쥐처럼 살아가자.  다람쥐는 아무리 힘들더라도 좌절하지 않는다.  오늘도 열심히 도토리를 찾아서 움직인다.  힘들때 우리는 좌절하는것이 아니라,  더 열정을 갖고 도전해야 한다.  그러면 오늘의 고생은 내일의 기쁨이자 행복이 될 것이다.  https://youtu.be/Klm3oSGtBzE
3
15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