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mcook
100+ Views

[라볶이] 대한민국 분식 메뉴의 끝판왕!!!

■ 라볶이 ■
떡볶이의 업그레이드 버전!
학생 시절에 누구나 한번쯤은 먹어봤을 추억의 분식집 메뉴 '라볶이'.
저는 학생 때 공부하다가 출출하면 어머니께서 만들어주시곤 했는데요.
매콤달콤한 그 맛이 언제 먹어도 참 맛있어요.
야식으로 또 얼마나 안성맞춤인지~
참을 수 없는 식욕자극제라니까요?
계란 삶아서 국물에 찍어먹으면 또 그만한 꿀맛이 없어요.
그래서 이번엔 달걀을 3개 삶았는데 저 혼자 다 먹었답니다.
가끔은 작정하고 노란치즈도 몇 장 올려서 먹는데요
막 따끈할 때 먹으면 쭈욱 쭉 늘어나는 치즈가 최고!
오늘 밤은 스트레스를 날려버릴 야식 한 끼 해먹자구요.
오늘만큼은 살 찔 걱정 no!
★재료
주재료 : 떡볶이 떡 2컵, 어묵 긴것 5개, 물 5컵, 라면사리 1개, 삶은 달걀 3개, 대파 1대, 양파 1/2쪽, 당근 1/4쪽
양념재료 : 고추장 2숟갈, 고춧가루 1숟갈, 간장 2숟갈, 설탕 4숟갈
★조리법①
1. 냄비에 물을 붓고 센불로 끓여주세요.
2. 물이 끓을동안, 어묵과 야채들을 적당한 크기로 썰어서 준비해주세요.
3. 물이 끓을 기미가 보이면 간장을 넣어주세요.
4. 고추장을 넣어주세요.
5. 고추가루도 팍팍 넣어주세요.
6. 설탕을 넣어주세요. 달큰하게~
★조리법②
7. 휘휘 저어 양념이 잘 섞이도록 해주세요.
충분히 양념이 섞였으면 떡을 넣어주세요.
8. 어슷썬 어묵도 넣어주세요.
9. 야채도 넣어줄건데요.
대파를 제외하고 당근, 양파를 넣어주세요.
10. 삶은 달걀도 퐁당퐁당 넣어주시고, 골고루 양념이 잘 베도록 저어주고 끼얹어주세요.
11. 보글보글 끓기 시작하면 이 때 라면사리를 넣어주세요.
12. 라면봉지에 있던 야채 건더기도 버리기 아까우니까 넣어요~
13. 라면사리가 거의 다 익어갈 때 대파를 얹어주시고, 충분히 익을 때까지 더 끓여주시면 완성~!
오랜만에 라볶이해서 먹으니 옛 생각이 나더라구요.
면은 불기전에 미리 건져서 빨리 드셔야 해요!
집에 김밥 재료 있으면 김밥과 함께 먹어도 좋겠네요^^
✪더 많은 요리레시피 보러가기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보카도 맛있엉
아보카도를 좋아해서 가끔 코스트코에서 한망 사다가 이것저것 해먹습니다 요로케 비빔으로 먹어도 맛나고 그냥 잘라서 간장찍어 먹어도 안주로 좋아요 ㅋ 요로케 크고 딱딱한 씨앗도 얻을수 있져 이걸 심어봅시다 ㅎ 물에 살짝 불려서 갈색 얇은 껍질을 벗겨냅니다 이러케 껍질을 벗기고 물에 담궈서 기다립니다 아보카도는 열대 식물이라 물도 어느정도 따뜻한 물을 좋아요 미지근한 물(25도쯤)에 담그고 나중에 싹이 올라와 물을 줄때도 미지근한 물로 주셔야해요 레몬이나 오렌지 따뜻한 곳에 사는 친구들은 물도 미지근하게 ㅎ 씨앗 겉에 좀 상처가 나도 괜찮대요 ㅎ 여기서 썩어서 죽는 애들이 있고 뿌리가 뿅하고 나오는 애들이 있습니다 물을 여러번 갈아주고 과산화수소를 살짝 타주면 소독에도 도움이 된다는데 저는 그냥 물에 담그고 물만 잘 갈아줬어요 기다리다보면 이러케 씨앗이 갈라집니다 살짝 틈이 벌어진게 보이시나요? 이러케 갈라졌다면 요사이로 뿌리와 싹이 나와요 씨앗을 보면 약간 둥근쪽과 그나마 뾰족한 부분이 있어요 뾰족한 부분이 위를 향하도록 방향을 잡고 흙에 심어줍니다 뿅 뿅뿅 이 친구는 첫번째 아보카도인데 어째서인지 줄기가 두개가 나왔어요 ㅋㅋㅋㅋㅋㅋ 길다랗게 무럭무럭 자라고 있습니다 오른쪽이 첫째 왼쪽이 둘째입니다 이 사진이 벌써 5월 중순쯤이에요 이게 최근 저번주 사진입니다 엄청나게 컸져 ㅋㅋㅋㅋㅋㅋ 이번엔 왼쪽이 첫째 오른쪽이 둘째 입니다 줄기가 두개인 애가 첫째에요 그리고 첫째는 시댁으로 보내져서 이제 아코카도 둘째만 남았고 지금 물속에서 대기중인 친구들이 둘이 있어요 ㅎㅎ 아보카도는 다른 식물에 비해 칼륨요구량이 높다고 해요 타이포 소량을 물에 타서 가끔 줘용 어린 이보카도는 직사광선보다는 그늘에서 키워야한다고 하네요 물을 좋아해서 흙을 말리면 안되요 야생에선 15미터정도 까지 자란다는데 궁금하네요 얼마나 커질지 ㅎㅎㅎㅎㅎㅎ 마지막엔 왜용이 사진으로 ㅎ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