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더 조커 지하철 디오라마 작업기 마지막 편:)
실제와 같은 느낌도 좋지만 더 중요한 것은.. 디오라마는 쉽게 말하면 축소모형입니다. 제가 주로 작업하는 사이즈는 1/6 ~ 1/4 스케일까지.. 주로 대형 사이즈를 작업하지요. 영화의 한장면을 그대로 담아내야하는 장르의 특성상 현실과 똑같은 묘사도 중요하지만 :)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1/6 스케일의 피규어가 섰을 때 , 잘 어울릴 수 있도록 묘사하고 또 표현해야한다는 것. 크기는 정말 크구나..하..언제끝날려나.. 100% 수작업으로 문짝에 붙는 작은 경첩부터 창문틀까지 전부 하나하나 만들어서 더하다보니 제가 원하는 느낌을 전부 가져갈 수는 있지만 정말 오랜 시간과 인내심이 필요한 작업입니다:) 늘 하는 말이지만 도를 닦는 느낌이지요. 나만의 작은 세상을 꾸며가는 느낌.. 조물주가 이런 기분일까요 끝이 보이질 않는구나.. 지하철 내부에 LED 이펙팅 테스트를 거쳐서 최종적으로는 리모컨으로 전원과 광량 조절이 가능하도록 :) 작업을 진행합니다. 주로 피규어를 얹고 사진을 찍고 즐기시는 분들이 많다보니 조명은 작업물 느낌을 살려주는 것에 주안점을 두기도 합니다만 :) 사진촬영시 여러가지 느낌을 낼 수 있도록 신경써서 작업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늘 부족함만 가득한 작업물들을 즐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아마 다음 포스팅은 완성작 촬영샷이 되겠네요:) 그럼 오늘은 여기서 이만! 더 많은 작업물들은 제 인스타그램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www.instagram.com/aj_custom 감사합니다:)
오징어게임 달고나 쓸때없이 고퀄로 만들기.jpg
이번에 오징어 게임을 보고 진심을 담아서 달고나를 만들기로 했어 나는 평범한 방법으로 만들지 않아 쓸때없이 고퀄로 만들꺼임 (금형) ㄴ 먼저 오징어 게임에 나오는 달고나 형상을 2D로 스케치하고, 그걸 3D프로그램을 이용해 입체로 만들꺼임 프로그램은 라이노3D 라는 것을 사용했음, 이런걸 3D모델링 이라고 함 ㄴ 대략적으로 완성된 3D모델링임 ㄴ 이건 라이노3D 프로그램의 기능을 이용한 작업인 렌더링임, 실제 색상을 대략적으로 뽑아보는 작업임 너무 누런거 같은데 최종 만들고 나면 이런 비슷한 느낌이 될 것 같음 ㄴ 이제 금형 설계를 함, 흔히 우리가 사용하는 실리콘 재질로 만들껀데, 그러기 위해서는 이런 금형을 만들어야함. 이런 금형을 만들기 위해 3D프로그램으로 금형설계를 했음. ㄴ 금형이 열린 상태를 3D모델링 한 모습임 ㄴ 이제 머시닝센터라는 금속을 깎는 기계로 작업을 할꺼임, 금형의 재질은 S45C 라는 재질이고, 흔히 실리콘 금형에 많이 사용하는 재질임 이 작업은 최대한 퀄리티를 높게 하기 위해 최대 10mm 에서 최소 1mm 짜리의 공구를 사용함. 공구의 직경이 작을수록 더 디테일한 작업을 할 수 있음, 이런작업은 대략적으로 2일 정도 기계가 자동으로 깎고, 이런 작업을 외주를 받는다면 대략 200만원 정도의 비용이 들어감, ㄴ 머시닝센터가 금형을 깎고 있는 영상임, 대략적으로 6시간 정도 작업이 진행 됐을 때임, ㄴ 작업이 다 끝난 상태임, 이제 금형을 머시닝센터에서 내리고 여러가지 작업을 진행함, 1. 금형 표면을 부드럽게 마감해주는 부식 이라는 작업을 하고, 2. 금형이 조립될 수 있게 가이드핀을 끼워넣고, 3. 금형에 손잡이와 경첩을 달기 위해 보루방으로 구멍을 뚫고 탭을 내고, 4. 그리고 금형을 오랫동안 녹이 안슬고 사용할 수 있게 도금을 하고... 뭔 개소린가 싶겠지만 그냥 금형용어라서 몰라도 됨 ㄴ 지금 이 상태가 부식, 도금, 조립이 완료된 상태임 ㄴ 금형표면임 ㄴ 이제 이런 고형실리콘 재료를 금형에 넣고 찍을꺼임, 이 고형 실리콘은 찰흙같은 느낌인데 이걸 잘라서 금형에 넣는것임 색상배합을 잘못해서 색상이 조금 이상하긴 하지만... 다음번에 찍으면 좀 더 진한색으로 할꺼임 ㄴ 이렇게 금형에 저 껌같은걸 넣는거임 ㄴ 이제 이 영상처럼 기계를 작동하고, 2분동안 가열하면 ㄴ 짜잔 이렇게 붕어빵 기계같이 붕어빵이 아니고 달고나 형상이 되어서 나옴 ㄴ 아까 그 껌같은 재료를 기계에서 2분 쪄주면 이런식으로 우리가 흔히 아는 실리콘이 되는 거임 ㄴ 이렇게 완료된 실리콘 재질의 달고나를 만들었음 ㄴ 오징어게임에서 나왔던것처럼 동그란 깡통에 담아봤음 조금 더 그럴듯한거 같기도 하고... 그런데 도대체 이딴걸 어디에 쓰냐고? 나도 이딴걸 어디에 쓸 지 몰라서 한번 사용할 곳을 찾아봤음 ㄴ 자... 이렇게 컵받침으로도 쓸 수 있고... 내열이 높은 실리콘 재질이라 냄비받침에도 쓸 수 있고 ... 어쨌뜬 뭐라도 쓸 수 있으니 그게 어디임... ㄴ 그리고 심지어 이런 달고나 놀이도 할 수 있음, 실리콘 재질 특성상 칼집을 내면 결대로 찢어지는 성질을 이용해서 달고나뽑기를 하는 것처럼 만들어 봤음, 실제로 쉽지 않음... 진짜 달고나뽑기 하는 것처럼 고도의 기술이 필요함... ㄴ 끝 출처
중요한건 돈이 아니야 "메세지"지. 다크나이트 조커 디오라마 작업기
중요한건 돈이 아니야. "메세지"지 -조커- 다크나이트 트롤리지의 조커는 아마 피규어 콜렉터들 뿐 아니라 DC영화를 좋아하는 팬들이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 중 하나가 아닐까 생각해본다. 다크나이트의 조커는 이전에는 없었던 "철학"을 가지고 언 듯 보면 무질서해보이지만 , 철저한 자기철학과 신념을 가지고 행동한다. 그 철학과 신념이 다소 삐뚫어져있긴 하지만. 화염 이펙트. 마치 불타오르는 듯한 효과를 연출하기 위해서 여러가지 효과들을 사용해본 결과 가장 만족스러운 소재를 선정했고 , 다소 싱겁게 마무리했습니다. LED를 식립하여 좀 더 극적인 느낌을 연출할 수 있도록 해봤습니다만 :) 사실 기획 전시품으로 계약이 된 타입이라 다소 심심하게 마무리되었습니다. 작가 개인의 창작활동이라기보단 :) 의뢰처의 요구사항을 그대로 반영해야하는 타입이다보니 아쉬웠어요. 하지만 보시는 분들이 좀 더 재밌게 즐기실 수 있도록 가벼운 효과들을 추가해 , 재밌게 감상하실 수 있도록 준비했습니다. 이번 작업물에서 가장 힘들었던 것은 달러 다발을 제작하는 과정이었습니다. 한장한장 낱장을 프린팅해 , 실제 지폐의 질감을 추가하기위해 별도 용액 처리를 거치고 , 묶음으로 다발을 만들어야했는데.. 정말 곤욕이었어요 :) 어머님들이 티비를 틀어두시고 바늘질을 하시는 느낌(?)이랄까요... 모쪼록 재밌는 경험이었습니다. 의뢰처의 요구는 사실 흥미롭지 않았습니다만 컨셉이 매우 흥미로웠던 작업물이었습니다. 중요한건 돈이 아니야. 메시지지 . 늘 감사합니다. -AJ- www.instagram.com/aj_cus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