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pyrusEyewear
100,000+ Views

안경, 호갱방지 팁

안경을 맞췄는데 비싸게 맞춘거 같아 찝찝하다.
설명은 들었는데 못알아 들었다.
그렇다면 집중하자.
내 눈이 되어주는 매일 함께하는 안경, 꼭 정확하게 알고 맞춰보자.
안경 맞출때 가격을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3가지를 소개할테니 꼭 참고하도록!
압축? 안경에 그런거 없다
안경렌즈는 압축이라는걸 할 수 없다.
압축 몇번 했다는 말은 사실 이해를 돕기 위한 설명 방법일 뿐!
압축이 아니라 원료의 구성이 달라져서 얇아지는 것이다.
두께, 무게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이것의 정확한 명칭은 '굴절률'이다.
굴절되는 정도를 나타내는 숫자인데,
동일 시력 기준으로 이 숫자가 낮으면 굴절이 조금 되기 때문에 렌즈가 두꺼워진다.
반면 굴절률이 높으면 굴절이 많이 되기 때문에 렌즈가 얇아질 수 밖에 없다.
그래서 굴절이 많이 되는 렌즈는 얇기 때문에 '압축을 했다'라는 표현을 사용하고 있다.
압축과 함께 중굴절, 고굴절, 초고굴절등의 명칭도 있지만 이것도 굴절률의 또다른 표현일 뿐이다.
도수에 따른 두께의 한계가 있기 때문에 적절한 굴절률의 선택이 가성비를 높여주니 꼭!꼭!기억하자.
굴절률의 표기는 1.50 1.56 1.60 1.67 1.70 1.74 1.76이 현재 생산되는 굴절률이다.
1.50 1.56은 근래에는 잘 쓰이지 않고 평균적으로 1.60이 가장 많이 쓰이며 도수가 높아짐에 따라 굴절률도 함께 올라간다.(가격도 같이..)
굴절률 만큼이나 렌즈두께를 결정하는 요인이 안경렌즈의 크기와 눈사이의 거리이다.
안경렌즈의 크기가 크면 두껍고 무겁다. 들어가는 양이 많기 때문에.
그리고 눈사이 거리가 넓다면 다른건 몰라도 안경에서 만큼은 도움이 된다. 눈사이가 멀어야 안경렌즈가 얇다. 다만 눈사이 거리는 지금와서 변경 할 수 없으니 굴절률과 안경렌즈의 크기를 안경사와 상담을 통해 적절한 결정을 하도록 하자.
압축 안 해도 비싼 이유?
압축만이 안경렌즈 사양의 전부가 아니다.
'설계'라고 하는 요인이 가격을 들었다 놨다 한다.
두께와 무게에 결정요인이었던 굴절률과는 달리 설계는 눈에 편안함왜곡에 관계되어 있다.
안경사용자들이 가장 예민한 왜곡은 눈이 작아 보이는 현상과 가장 큰 연관이 있다.
이부분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설계의 업글레이드가 필수다.
안경렌즈는 바깥면과 안쪽면이 있다.
얼굴에 가까운 쪽이 안쪽면, 반대쪽 면이 바깥면이다.
이 두가지의 면을 만드는 방법에 따라 편안함과 왜곡이 달라진다.
구면, 비구면, 내면비구면, 양면비구면의 큰 분류로 나뉘는데,
구면보다는 비구면이 왜곡을 줄여 편안함을 올려주고 바깥면과 안쪽면을 함께 비구면으로 설계하는 것이 최상의 렌즈가 된다.
국내회사에서도 양면비구면이 출시되고 고유마크까지 있으니 눈이 작아 보이는게 신경쓰였다면 다음구입 때 참고하도록 하자.
굴절률과 설계. 두가지의 조합으로 안경렌즈는 선택된다!
렌즈 수명? 내구성!
렌즈는 여러겹의 코팅을 통해 내구성을 높이고 편안함과 멋을 낼 수 있다.
스크레치를 막아주는 하드코팅은 내구성과 직접적인 연관성을 갖는다. 다른때보다 사용기간에 비해 스크레치가 많이났다면 하드코팅의 강도와 관계가 있을 확률이 높다.
그리고 렌즈의 특성 때문에 반사되는 걸 최소화해주는 반사방지도 필수적인 코팅이다.
위의 두가지 코팅은 기본적으로 모든렌즈에 적용 된다.
그러니까 굳이 안경원에서 '하드코팅 되어 있는걸로 해주세요'라고 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부가적으로 추가 되는 사양들은
먼지가 잘 안 붙고 물은 잘 닦이며 오염으로부터 지켜주는 발수코팅이 보편적인 추가 옵션이다.
최근에 기능성은 없지만 외관상 효과를 위해 미러 코팅을 추가하기도 한다.
청색광차단코팅 또한 이슈가 되고 있는데 이 코팅은 가시광선에 포함 되어 있는 청색파장 중에 유해한 파장은 반사시키고 무해한 파장만 흡수시킨다. TV, 모니터, 스마트폰 등의 사용빈도가 높다면 눈의 피로해소에 도움이 되긴 하지만 청색의 감도를 약간 떨어트려서 색감의 차이가 나타나기 때문에 구입할 때 고려해야한다.
보통 수입렌즈의 경우 코팅의 종류가 세분화되어서 많이 나와있다.
본인의 안경이 완성되는 기간이 대략 5일이상 걸린다고 했다면 주문생산렌즈이기 때문에 코팅을 일정금액 추가로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 고가의 렌즈를 소정의 금액추가로 내구성을 올릴 수 있다면 충분히 가치가 있다. 애교(혹은 압박)를 통해 코팅업그레이드를 서비스로 받을 수도 있으니 자신있으면 시도해보자.
단, 여벌렌즈. 당일 혹은 하루정도 후에 완성가능한 렌즈는 생산이 되어 있는 것이기 때문에 코팅이 정해져있다. 코팅의 업그레이드는 주문생산렌즈에 한해 가능하다. 당신의 안경이 여벌렌즈로 가능한데 코팅을 업그레이드 하겠다고 주문생산렌즈로 추가금액을 지불하고 코팅추가비용까지 지불하는 비합리적 소비는 피하도록하자. (특수기능성 코팅 제외)
새로운 눈이 되어주는 안경을 맞출 때 내가 맞춘 안경렌즈가 압축이 몇번인지가 아니라 굴절률이 몇인지, 어떤 설계인지 정도는 합리적인 구입을 위한 최소한의 지식이기 때문에 꼭! 알고있도록 하자.
참고로 숨겨진 렌즈회사별 고유 마크를 통해 본인의 렌즈를 확인 할 수 있다.
렌즈 표면에 반사된 형광등 빛을 이용해 찾을 수 있으니 궁금하다면 시도해보자.
단, 국산렌즈는 없는 제품이 대부분이니 참고하도록.
출처:파피루스
20 Comments
Suggested
Recent
렌즈를 고를 때 팁이라면 굴절률이 높다고 해서 다 좋은 것은 아니라는거에요~ 굴절률이 1.67정도면 -3.00에서 -4.00까지는 괜찮답니다. 굴절률이 높을수록 두께가 얇아지는건 맞지만 색이 분산되는 정도도 많아지고(최근에는 이러한 현상 없어요) 무엇보다 가격에서 큰 차이가 나기 때문에 자신에게 맞는 렌즈를 선택하는게 굳
다른 내용으로는 시력이 마이너스라는 얘기를 많이들하는데 그것은 시력이 아니라 렌즈 도수를 얘기하는거에요~ - 방향으로 숫자가 커질수록 근시(오목렌즈) 도수가 올라가는것이고 +방향으로 숫자가 커질수록 원시(볼록렌즈) 도수가 올라가는거에요
헐 대박 진짜 꿀팁 감사해요 안그래도 얼마전 안경맞출때 뭐다뭐다 추가할 수있다고 하길래 찝찝했었거든요 장사꾼같았고막ㅋㅋㅋㅋ지금 얘기하신 청색이니 주문배달이니 두께니..이제보니 거기서 말한것과 동일하네요...그래서 걍 기본으로 달라고 했더니 안경에 대해 좀 잘아는것같다몈ㅋㅋ..ㅋ보면 안경집에서도 장사꾼같은그런게 있는것같더라고요😑 그리고 다하고 낄때 어지러움증있다고하니깐 뇌가 적응을 못하는거라고 후에 되면 적응할꺼라곸ㅋㅋㅋ한달쯤되고 도수?낮춰서 안어지럽게끼고있네요ㅋㅋㅋㅋㅋㅋ참고로ㄷㅂㅊ였는데 이제 글보니 확실해진거같아요😠
@crosskiss 눈사이 거리가 넓다고 해도 무한정 넓지 않기 때문에 통상적인 경우엔 안경에서 안쪽 두께보단 바깥쪽 두께가 전체적인 렌즈 두께를 좌우하기 때문인것 같네요^^
편안한 안경을 찾기위해선 정확한 도수에 양면비구면을 구매하면 되는건가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캠핑초보자가 굳이 살 필요없는 캠핑용품은? (고수가 아니면 절대 사지마라)
캠핑용품을 사다보면 이것도 가지고 싶고, 저것도 가지고 싶고.. 그러나 돈은....얼망러밍럼아없...어요... '_ ㅠㅠㅠㅠ 한번의 선택이 중요해지는 캠퍼용품! 이중에서 캠핑 고수가 아니면 사봤자, 필요없는 품목이 있는데요 전격 공개합니다 '_' / 1. 더치오븐 뭔가 야영을 갔다면 대롱대롱 매달아서 장작에 따땃따닥 소리내면거 진정한 야영을 '_' 흥흥흐으흥 (생각만해도 신나서 저도 모르게.놀랐다면.미안해요..) 하지만 이건, 영화 소품같은 캠핑 용품이였나봐요 '_ ㅜㅜ 월간 '산' 김기환 기자가 '더치 오븐'에 대해서 "잘 쓸 줄 안다면 좋죠. 여기에 음식을 조리하면 맛있고요. 그렇지만 진짜 고수가 아니라면 1년에 몇 번 못 써요. 워낙 무거운 데다 다루기도 어렵거든요." 2. igt table (구이 요리용 화로(iron grill)가 포함된 탁자와 의자세트) 캠핑 테이블 중에 고기도 구우면서 동시에 먹을 수 있어서 어머 이거야!!! '_' 람서 캠핑 초보자라면 혹하는 제품이죠 (네..저도요...'_' ) 전문가 입장(김기자왈) 에서는 폼은 좀 나지만, 덩치가 커서 싣고 다니기도 불편하고, 접고 펴는 것도 은근히 번거롭다고 사실 버너나 화로만 있어도 된데요 '_'/// 3번부터는 개취가 있는 걸로 판단되욤 캠핑초보는 처음부터 돈이 많이드니 아래것들은 우선순위를 좀더 미룬 후 ㄱㄱㄱ 3. 캠핑용 수납테이블 이거 그냥 박스에 넣어서 사용하면 된다고 ㅋㅋㅋㅋㅋㅋㅋ 4. 캠핑용 난로 캠핑의 고수가 되면 점점 짐을 줄이기 시작 난로는 그냥 거추장스러운 물건@.@;; 차라리 난로말고 두꺼운 침낭이랑, 전기장판을 가지고 다니면 충분하다고 하네요 침낭이랑, 전기장판을 좀 심열을 기울여서 사야겠네요 '_' (사지말라는데 또 살 걸 생각하는 나는야 현대의 소비인, 호갱님, '_';;;) 5. 에어매트 하룻밤 자는데 두터운 에어매트를 깔 바엔 괜찮은 캠핑 매트를 까는게 낫다고 해요 하긴, 에어매트를 설치하려면 또 부가적인 공기 주입기 같은 것이 필요하니깐요 '_' 6. 공기 순환기 (에어 써큘레이터) 외부 공기를 안쪽에 넣어두고 안에 공기를 밖으로 빼주는 공기 순환기인데 이것도 거추장 스러운 캠핑 용품에 하나라고 '_';;;; 저걸 보니, 정말 사지 말아야겠어요... (결심했어요'_';;;) 근데 캠핑말고 자취하는 저에게는 345 사고파 지네요 '_';;;;; 캠핑말고 자취 용품에 뙇...? 댓글 많이 달아주시면 성원에 힘입어 캠핑고수가 뽑은 절대 사야할 캠핑용품 소개해요 '_' / 좋아요 파파파ㅏㄱ 댓글 파파파팍 ㄱㄱㄱ 참조: 조선닷컴
곱슬머리 드라이 꿀팁 3가지 포인트만 기억합시다
날씨는 좋고 봄비는 오는데 곱슬머리는 꼬여만 가고...ㅠㅠ 빙글의 자매님들은 보통 요로케요로케 머리를 말리실 텐데 그러면 이렇게 북실북실해지죠. 이것은 곱슬머리의 숙명. 비 오는 날의 운명. 평생 안고 가야 할 천명!!! 이런 곱슬머리를 차분하게 가라앉히고, 띄우고 싶은 헤어라인은 부드럽게 만들어주는 보다 효과적인 드라이 방법을 소개해드리려 해요. 포인트는 움짤에서 보이는 세 가지 부분, 네이프(목 뒷 부분), 구렛나루, 그리고 이마 잔머리. 이렇게 세 가지 입니다. 먼저 네이프(목 뒷 부분)은 네 손가락을 사용하셔서 머리카락은 잡아당기는 느낌으로, 드라이기로는 빗어내리듯이 드라이합니다. 구렛나루 부분은 두 손가락으로 잡은 상태에서 드라이기로는 쓸어내리듯이 드라이하는데요, 너무 세게 잡아 당기지는 마시고, 빗질하듯이 말려주세요. 이마 부근의 헤어 라인 잔머리는 엄지와 검지 두 손가락을 사용해서 잔머리를 두 손가락 사이에 넣은 상태로 드라이해주세요. 복습을 하게 되면, 네이프(목 뒷부분)은 네 손가락으로 당겨서 빗질하듯이 말려주세요. 구렛나루는 두 손가락으로 집어 빗질하듯이 말려주세요. 이마 헤어라인의 잔머리는 두 손가락 사이에 넣어 잡아 당기듯이 말려주세요. 한 쪽을 이렇게 드라이하셨으면, 남은 반대 쪽도 해주셔야겠죠? 그러면 사자 갈기같던 곱슬머리가 이렇게 차분하게 가라앉게 됩니다! :D 오늘의 움짤은 유튜브 뷰티밋츠 채널의 Korean beauty : 곱슬머리 드라이 방법 - Easy way to make your waved hair straight 영상에서 가져왔어요 :) 헤어 관련 카드에 많이 호응해주셔서 오늘도 헤어 관련 카드를 +_+ 해보시고 어떠셨는지 간증해주시면 다른 분들께도 도움될 것 같아요!
치과에서 가르쳐 주지 않는 양치질 꿀팁
[하얀 이 프로젝트 2] 치과에서 가르쳐 주지 않는 양치질 꿀팁 지난 이야기: [하얀 이 프로젝트 1] 누렁니가 되기 싫다면 조심해야할 6가지 치카치카~ 매일 하는 양치질, 여러분은 어떻게 하고 계시나요? 오랜 습관처럼 아무렇게나 이를 닦진 않으세요? 오늘은 초등학교로 돌아가서 양치질을 바르게 하는 방법을 배우려고 해요~! 칫솔질만 잘해도 치과는 딴 세상 이야기가 되니, 잘 기억해두면 좋을 것 같아요! 올바른 양치법 일단 올바른 칫솔질부터 배워볼게요. 많은 사람들이 치아를 좌우나 위아래를 반복적으로 닦는데, 그러면 이물질이 잇몸으로 쏠릴 수 있어요. 윗니는 윗잇몸에서부터 아래로 쓸고, 아랫니는 아랫잇몸부터 위로 쓸어 올려야 해요. 놓치기 쉬운 이의 안쪽면도 같은 방법으로 꼼꼼하게 닦아주세요. 씹는면도 음식물이 가장 많이 만나는 곳이니 주의해서 관리합니다. 이렇게 부위별로 10번 이상 닦고 혓바닥까지 닦으면 바르게 양치질하기 완성! 하지만 이건 시작에 불과합니다. 이제부터는 양치질 꿀팁을 알려드릴게요~! 칫솔 물에 묻히지 않기 드라마에서도, 일상생활에서도 치약을 짜고 칫솔과 함께 물에 적시는 경우가 많아요. 거품도 더 잘생기고, 뻑뻑한 칫솔이 부드러워지기 때문인데요. 이럴 경우 치약에 들어있는 세마제의 농도가 떨어지게 됩니다. 세마제는 이물질을 제거하고 건강한 치아 표면을 만드는 주요 성분인데요. 농도가 옅어지면 당연히 효과도 떨어지겠죠? 치약은 칫솔 사이사이에 치약은 본래 칫솔 위가 아닌 칫솔 사이사이에 들어가도록 짜는 것이 맞아요. 칫솔 위만 짜게 되면 처음 닿은 치아만 치약이 많아 골고루 양치하는 것이 힘들어져요. 양치질을 할 때 치약에만 너무 의존하면 안돼요! 칫솔질을 충분히 해야 건강한 양치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칫솔은 1~2개월 정도 사용 한 칫솔을 오래오래 사용하시는 분들 주목~! 칫솔을 오랫동안 쓰게 되면 모가 벌어지게 되죠? 마모되고 벌어진 상한 칫솔은 양치질 효과가 떨어지고 위생상으로도 매우 안 좋아요. 잇몸 건강을 위해서라도 칫솔은 1~2개월에 한 번씩 바꿔줘야 해요. 앞니부터 닦으면 효과가 뚝! 치약을 짜고 나서 어디를 맨 먼저 닦으시나요? 대부분의 사람들은 앞니부터 가져가 양치를 시작하는데요. 하지만 그러면 치약이 항상 많이 묻는 곳만 묻어요! 최대한 안쪽, 치석이 잘 생기는 부분부터 맨 먼저 닦아주세요. 그러면 그 부위를 조금 더 신경 써서 꼼꼼히 닦아줄 수 있어요. 칫솔 보관도 철저하게! 집에 칫솔 보관기가 없으신 분들은 양치를 하고 나서도 칫솔 보관에 주의를 하셔야 하는데요. 혹시 칫솔을 컵의 반대로 꽂아두거나 서로 칫솔이 붙어있는 상태로 놔두시진 않나요? 칫솔은 반드시 통풍이 잘 되는 곳에 손잡이 부분이 아래로 향해서 보관해야 해요. 물 한 방울까지 꼼꼼히 털어내고 꽂아두어야 합니다. 개인용 칫솔모 홀더가 있으면 아무래도 좋겠죠? 어때요? 새로 알게 된 지식들이 많으신가요? 이렇게만 하면 치과 비용이 확 줄겠죠? 우리 모두 올바른 양치법을 익혀 오래오래 고운 이, 하얀 이를 유지하도록 해요! 파이팅! <저작권자(c) 헬스케어투데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알고 마시면 더 맛있는 커피 상식 백과
하루 일과 중 빠질 수 없는 기호품, 커피. 이제는 제대로 알고 마시자고요.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커피 없이는 단 하루도 살 수 없는 에디터. 커피를 마시다 문득 이런 궁금증이 떠올랐습니다. 커피는 열매일까, 씨앗일까?! 아니면 설마... 뿌리?!! 소중한 커피에 대해 몰라도 너무 몰랐다는 생각이 듭니다. 출처 : FOX, 'The Simpsons' 그래서 오늘은 커피에 관한 기초 상식을 알려드리려 해요. 커피에 대해 잘 알고 있는 사람에겐 한없이 얕게 느껴질 수도 있지만, 저처럼 매일 마시지만 정작 커피에 대해 아는 게 없다면 꽤 유익할 거예요! 출처 : giphy.com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franck.eu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 giphy.com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 coffeebean.com, store.starbucks.co.uk, ebay.co.uk, goldcoffee.com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 giphy.com 출처 : giphy.com 출처 : giphy.com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petersofkensington.com.au 출처 : giphy.com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로스터리 카페, 커피 전문점의 ‘리저브 매장’, 홈 카페, 스페셜티 커피… 나만의 맛과 향이 있는 커피를 즐기는 사람이 늘고 있는 요즘. 다음엔 커피의 핸드 드립을 직접 배워 보도록 할게요! 출처 : giphy.com 출처 : alle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