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chelykim
10,000+ Views

이제는 줄없이 번지점프를??!!!!!!

그냥 번지점프도 무서울것 같은데, 줄 없이 그냥 공기가 들어있는 엄~청 큰 공기백 위로 떨어진다. 난 무서워서 못할것 같은데, 여러분들은 어떤 생각이신지.
14 Comments
Suggested
Recent
반대로 메달려 있는 그 잠깐의 시간이 더 떨릴꺼 같에..
하고싶다
와우 환상적인데요. 스릴만점. 점프하고싶어지내.
와보는내가더무섭내
끝에 반대로메달리는건 좀 무서울꺼같은데요ㅠ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오토캠핑에 모험 레포츠의 짜릿함을 더하다, 연천 임진강번지점프캠핑장
[ 번지점프] 임진강번지점프캠핑장은 올 4월 연천 임진강변에 개장한 신생 캠핑장이다. 아직 유명세를 얻지 못했지만, 캠퍼들 사이에 색다른 캠핑 명소로 떠오르는 중이다. 거기에는 임진강을 배경으로 즐기는 짜릿한 모험 레포츠가 한몫한다. 낮에는 국내 최고 높이의 번지점프에서 용기를 시험하고, 스릴 만점의 라인 드라이브로 임진강을 가로지른다. 사륜바이크(ATV)로 산길과 강변을 마음껏 달리는 재미도 빼놓을 수 없다. 사위에 어둠이 내리면 숲속 캠핑장에 삼삼오오 둘러앉아 자연 속에서 평화로운 휴식을 취한다. 번지점프대는 높이가 수면에서부터 73m로 국내에서 가장 높다. 용기가 있다고 모든 사람이 번지점프에 도전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중학생(15세) 이하와 50세 이상, 체중 125kg 이상, 신장 130cm 이하인 경우 점프에 제한을 받는다. 고소공포증이나 심혈관 질환 등 신체적 질병이나 장애가 있는 경우도 마찬가지다. [ 라인드라이브] 번지점프가 수직하강을 하는 것이라면 라인 드라이브는 수평하강을 하는 공중 레포츠다. 라인 드라이브란 양편에 지주대를 설치하고 그 사이를 튼튼한 와이어로 연결한 뒤 트롤리라는 도구를 이용해 빠르게 이동하는 스포츠다. 별도의 전기 장치 없이 무동력으로 하늘을 나는 듯 활강하는 쾌감이 있어 번지점프만큼이나 인기가 많다. 연천과 파주의 경계를 이루는 임진강을 가로질러 쇠줄이 연결된 구간은 300m. 점프를 하는 순간부터 착륙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은 약 40초. 최고 시속 100km로 빠르게 활강한다. 두려움은 번지점프보다 훨씬 적고, 새처럼 날아 강을 건너가기에 재미는 훨씬 크다. 무엇보다 장비를 착용하고 간단한 설명을 들으면 남녀노소 누구나 도전할 수 있다. 임진강번지점프캠핑장 주소 : 경기 연천군 장남면 장백로330번길 46-110 (장남면사무소) 문의 : 031-835-1700 자세한 정보는 여기에서 ~ http://bit.ly/1r1ppGk
최고의 힐링여행지를 찾아서 (7) ~ 강원도 정선
강원도 정선으로 떠나는 힐링여행 20년 전만 해도 정선은 오지 중의 오지였다. 신경림의 《민요기행》과 유홍준의 《나의 문화유산답사기》에도 정선 땅으로 들어가기 위해 “나는 새도 쉬어간다는 아찔한 비행기재를 위태롭게 넘어가야 했다”고 묘사되었을 정도다. 그보다 앞서 이중환은 《택리지》에서 “무릇 나흘 동안 길을 걸었는데도 하늘과 해를 볼 수 없었다”며 정선의 험한 산세를 이야기했다. 그러나 지금의 정선은 예전과 사뭇 다르다. 청량리에서 민둥산역까지 중부내륙순환열차 하루 1회(07:45, 08:07) 운행되며 약 3시간 30분 소요된다. 민둥산역에서 기차나 버스로 정선읍까지 환승이 가능하다. 정선 오일장이 서는 날(끝자리 2·7일)에는 더욱더 편하게 갈 수 있다. 청량리-정선-아우라지역 기차가 운행되기 때문이다. 정선에는 수많은 테마관광거리가 있다. 체험관광요소로는 병방치 한반도 물돌이 지형을 감상할 수 있는 스카이워크와 아찔한 경험을 안겨주는 짚와이어 체험이 있다. 스릴 넘치는 체험을 끝내고 정선오일장으로 시장구경을 떠난다. 정선에서 나는 온갖 싱싱한 나물을 저렴하게 살 수 있는 곳이다. 정선아리랑의 발상지 정선에서는 정선아리랑을 소재로 한 극을 관람하고 아리랑 전수관에서 아리랑을 배울 수 있다. 이 모든 일정이 끝나면 아라리촌에서 숙박할 수 있다. 이곳 아라리촌의 특징은 눈으로 볼 수 있는 이 모든 집들에서 실제로 숙박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본래는 전시목적으로 만들었으나 실제로 냉난방이 다 되고, 현대식 화장실까지 갖추고 숙박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해 놓았다. 자세한 정보는 대한민국 구석구석에서 ☞ http://bit.ly/15faVso ☞ http://bit.ly/12d7WeW
내륙의 바다인 제천의 청풍호에서 익스트림 스포츠를 즐겨볼까?
모노레일, 번지점프, 케이블코스터, 패러글라이 등을 한번에 즐길 수 있는 곳은 없을까? 익스트림 스포츠를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최고의 명소가 있다. 충북 제천시 청풍면은 청풍호로 둘러사인 호반의 고장답게 아름답니다. 모노레일을 타고 해발 531미터의 비봉산 정상을 오르는 풍경은 압권이다. 패러글라이더를 위해 설치했던 모노레일은 최근에 관광객을 위해 새롭게 선보였다. 청풍호 모노레일은 비봉산 초입에서 정상까지 왕복 2.9 km의 구간을 7대가 8분 간격으로 운행하며 편도 탑승시간은 20분이 소요된다. 모노레일을 타고 보는 청풍호 자드락길 및 주변 경관이 참 아름답다. 모노레일은 마치 롤러코스터를 타는 것처럼 급경사를 오르락내리락 종횡무진 운행한다. 전망대에 오르면 패러글라이딩 활공장과 전망대가 있다. 전망대에서는 산자락에 있는 청풍문화재단지와 청풍대교, 청풍랜드가 눈에 들어온다. 청풍랜드에 설치된 62 m의 청풍랜드 멀티 복합 타워에서는 번지점프, 이젝션시트, 빅스윙 등 다양한 레저 체험을 한꺼번에 그것도 탁 트인 호수를 배경 삼아 즐길 수 있으니 즐거움이 배가된다. 자세한 정보는 대한민국구석구석 홈페이지에서 http://bit.ly/13fOOP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