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pantravelband
10,000+ Views

칸쿤..내가 짱이야~ 르블랑 리조트

5 Comments
Suggested
Recent
2013년에 결혼해서 이곳으로 신행다녀 왔는데 지금것 한16개국 여행한 곳중에 가장 좋았습니다! 몇년 지나면 아들하고 같이 다시한번 갈 생각입니다!
우와 ㅠㅠㅠㅠㅠㅠ
꼭한번 가봐야죠
으아앜 이런덴 언제가보낭.ㅠ
좋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칸쿤 먹방신행, 무제한 음식이 제공되는 호텔
카리브해에 위치한 멕시코칸쿤의 호텔존에는 ALL INCLUSIVE(올인클루시브) HOTEL이 많답니다. 올인클루시브 호텔이란? 숙박, 레스토랑, 룸서비스, 문화공연, 수영장 등 호텔 내의 모든 시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호텔이에요.(마사지는 유료랍니다) = 먹방여행이란 소리에요^^ 용인의 워터파크 케리XX베이란 '카리브해'라는 뜻이죠? 칸쿤은 진짜 카리브해에 위치한 곳이에요. 호텔존이라고 특히 예쁜 바닷빛깔을 가진 카리브해변에 고급 호텔들이 자리잡고 있고요, 이곳의 호텔들은 올인클루시브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어요. 올인클루시브 호텔에선 숙박비를 계산할 때에도 인원수를 고려하고요, 투숙하는 동안 투숙객에게 팔찌를 채워줍니다. 그 팔찌가 있는 사람이 곧 투숙객이며, 수영장부터 모든 식음시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요. 호텔 규모에 따라 다르지만 보통 4-5개의 레스토랑을 가지고있고 카페, 바, 베이커리 등 많은 식음시설이 있어요. 규모가 커서 셔틀버스로 이동해야하는 대규모 호텔의 경우엔 7-8개가 넘는 레스토랑이 있다네요. 상상해보세요. 아침에일어나 조식뷔페먹고 수영장에 있는 칵테일바에서 모히또한잔 하며 방갈로에 누워 낮잠도 자고,, 간식도 주문하면 갖다줘요. 호텔 내 아무 레스토랑이나 가서 런치먹고 카페가서 디저트로 아이스크림, 케이크, 프라푸치노 두손이 모지라게먹고.. 근처 쇼핑몰에서 놀다 다시 호텔 들어오면 레스토랑에서 쉐프가 초대하는 특별한 저녁식사하고.. 또 디저트먹고.. 밤에 코코봉고 공연클럽 다녀와서 또 룸서비스 시켜먹고.. 먹고 또먹어도 무료랍니다 ㅋㅋㅋㅋ 여기서 먹은 코코넛아이스크림을 아직도 잊을 수가 없네요.. 서울에서 맛있는 코코넛제품 찾기란 쉽지않아요..ㅜ *코코봉고에 관한 글 https://www.vingle.net/posts/1435905 칸쿤 호텔존에 있는 호텔 중에는 가족이 갈 수 있게 아이동반이 가능한 호텔이 있고요, 조용히 즐기고싶은 성인들을 위해 Adult-only 호텔도 있어요. 저희가 갔던 곳은 아이가 없는 곳이라 커플위주였어요. 매일 저녁에는 호텔 로비에서 문화공연도 열린답니다. 뮤지컬, 오페라, 전통문화공연 등.. 가끔 와인과 치즈퐁듀를 깔아놓고..하는 그런 시간도 있었어요. 어쨋든 먹는시간!^^ 자다가 못가서 뭐라 설명은 못드리겠네요... 호텔마다 다르지만, 숙박 일수에 따라 비치웨딩, 액티비티 등 무료 서비스를 제공해요. 비치웨딩을 신청하면 주례사, 부케, 케이크가 준비되니 하늘하늘한 옷들 많이 준비해 오시더라고요. 예쁜 사진과 특별한 추억이 될 수 있겠죠?^^ 숙박 일수에 따라 베이케이션머니를 제공하는 호텔도 있는데, 일종의 포인트죠?ㅋㅋ 포인트로 액티비티를 신청할 수 있어요. 돌고래수영, 제트보트 등... 뭐 다양하게 이용할 수 있어요. *바닷가나 해변에 베드가 따로 설치되 있어서 마사지도 받을 수 있어요. 마사지는 유료이지만, 특별하고 우아한 경험이 될 것 같지 않나요?^^ 제가 이용했던 호텔룸이에요. 호텔 컨셉에 따라 모던한 곳도 있고 이렇게 멕시코냄새 폴폴나는 디자인도 있어요 ㅎㅎ 저는 서울에도 있을법한 모던한 호텔보단 아무래도 멕시코스러운 곳이 좋더라고요. 허니문이라고 말하면 백조두마리랑 장미꽃잎으로 침대위에 예쁘게 데코해주고, 웰컴 와인과 케이크를 준비해준답니다. 아, 냉장고 속 미니바와 어메니티(일회용품들)도 무료에요. 매일매일 리필된답니다 ㅎㅎㅎ 저희호텔은 어메니티도 다 불가리꺼였어요. 갖 도착해서는 시차에 적응이 안되고 하니,, 잠잘때 꼭 "DO NOT DISTURB"를 문에 걸어두세요 저희는 저녁 6시까지 내내 잠만자서... 중간에 룸메이드(하우스키퍼)가 몇번을 들락거린건지...ㅋㅋㅋㅋ 룸메이트가 청소하고선 초콜릿과 달콤한 메세지도 주고간답니다 ㅎㅎ *TIP 마지막날엔 비행시간이 늦어서 Late check-out을 하고싶다고 말하면, 투숙객 팔찌를 끊고 종이로된 임시 이용티켓을 줍니다. 그날은 그걸 가지고 돌아다니며 투숙객과 똑같이 먹고놀 수 있어요^^ 이정도면 칸쿤이 진정한 무한리필 먹방여행이라고 할 수 있겠죠?^^
포토샵 없이 환상적인 사진 찍기 #꿀팁 인정
뽀샵 없이 이런 사진 찍을 수 있는 사람 손 +_+ 만약 계신다면 제 사랑을 드릴게여 ㅋㅋㅋㅋ 근데 사실 이르케 찍는 방법 지짜 쉬워요 물에 비친거 아니냐구여? 아니 그럼 수면은 어딜까여? 음 이것만 가지곤 모르겠다구요? 그럼 이건? 아니 지짜 뽀샵 아니냐구여? 왜때문에 경계가 흐리냐구? 이건 물에 비친거라고 말하려고 했져? 근데 이것도 윗 사진들과 같은 방식으로 찍은 거라규여 '그' 방법을 쓰면 이런 심령사진까지 가능함 ㅋㅋㅋㅋㅋ 아니 왜때문에 결혼식 사진을 심령사진으로 만들죠 근데 ㅋㅋㅋㅋㅋㅋㅋ 되게 환상적이자나여 영혼결혼식 같단 생각이 자꾸 들지만 이런 생각은 우선 지워 봅시다 ㅋㅋㅋㅋㅋ 이런거 보면 그냥 신기하고 예쁘잖아여 +_+ 요것도 그냥 아름답고... 그러니까 저런걸 어떻게 찍냐구여? 겁나 쉬워요 지짜 겁나 쉬움 +_+ 아시겠어요? 모르시겠다구여? 그럼 알려드리져 ㅋㅋㅋ 우선 카메라를 준비하시고 핸드폰도 준비하세여 ㅋ 핸드폰 액정을 깨끗이 닦으시고... 따라해봐요 요로케! 원하는 상이 나올 때 까지 핸드폰 액정을 요로케 조로케 왔다갔다하면 이렇게도 이렇게도 사진이 완성되는거져 +_+ 와 이거 지짜 레알꿀팁 아닌가여? 당장 카메라와 핸드폰을 꺼내서 시도해 보시져! 나듀 해봐야지 참. 이 방법을 알려주신 분, 저 윗 사진들을 찍으신 분은 Mathias라는 웨딩사진 작가입니다 경배하라 그를! 그분의 작품이 더 보고 싶으시면 여기로 가 보시면 되고 우리는 집에서 연습이나 해보자규여 와 다시 생각해도 지짜 꿀팁이다... (절레절레)
칸쿤 허니문, 가이드 없이 싸게가자
결혼준비를 할 때 느낀건,,, '웨딩'이란 단어만 붙으면 가격의 앞자리가 바뀐다는 거에요.. 같은 물건도 웨딩산업에선 가격이 껑충. 허니문도 예외는 아니죠..? 항공권, 호텔, 익스커션 예약만 하면 끝. 가이드 없이 싸게가서 둘만의 오붓한 신행을 준비해봐요 :) 칸쿤 호텔존은 케리비안베이를 따라 일자로 쭉 되어있는 형태라, 사실 길을 잃어버리기도 어려워요 ㅋ 지도보고 방향만 알면, 버스, 택시로 쉽게 돌아다닙니다. 게다가 현지에 한국여행사들이 있어서 익스커션을 예약하면 호텔로 픽업버스가 온답니다. 어려울거 하나도 없겠죠?^^ ▶칸쿤 익스커션 종류와 가격 https://www.vingle.net/posts/1435905 멕시코 칸쿤은 직항 항공편이 없어요. 보통 미국을 경유해 가는데, 여행 스케쥴이 길다면 미국여행도 함께 많이하죠. 저흰 휴가가 열흘정도라서,,, 칸쿤에 비교해 쉽게 갈 수 있는 미국은 환승할 때 하루만 여행했어요. 미쿡 냄새만 맡았죠뭐... 여행사를 거치지 않고 에어텔을 직접 예약하면,,, 장점은? 싸게,내맘대로! 여행사를 통해 열번도 넘게 스케쥴을 요청한 결과... 최저가로 가려면 환승을 3번이나 해야하고..혹은 경유지에서 하룻밤 자야한다거나...미국까지 국적기(대한항공,아시아나)를 이용하여 한번만 경유하면 가격이 비싸요... 정말 어떻게 해도 원하는 스케쥴이 안나온다!!!!! 그래 직접하겠다. 내가 원하는 항공권 조건 - 웨딩당일 저녁출발(긴 비행이라 밤비행기로 자면서 가고싶었고, 공항근처 호텔에서 자는 경비도 아낄 수 있어 일석이조!) - 경유는 미국에서 딱 한번만(아침에 LAX 도착-저녁에 칸쿤으로 출국 : 하루동안 LA 쇼핑ㅎㅎ) - 국적기 선호 - 돌아올때도 가장 늦은시간에 출발하는 항공 스케쥴로. 항공스케쥴 (같은 항공스케쥴로 이용할 분들이 있을까 해서 첨부해요) 10/3(금) OZ204 ICN 20:20 - 10/3(금) LAX 15:20 10/3(금) UA1654 LAX 23:49 - 10/4(토)CUN 06:36+1일 10/10(금) DL938 CUN 17:30 - 10/10(금)LAX 20:50 10/11(토) OZ 0203 LAX 00:20 - 10/12(일)ICN 05:20​ *첫번째 방법은 인터XX에서 미국경유로 한번에 예약할 수 있고요(제일싼데 스케줄이 별로..), 두번째 방법은 인천-미국/ 미국-칸쿤 왕복 항공권을 따로 예약하는 방법! 저는 후자로 했고요(TAX, 유류포함 1,646,000), 당시 최저가였다고 자부합니다. 이렇게 짰더니 원하던대로 비행기에서 저녁먹고 풀잠자고, 일어나서 10/3 반나절동안 환승시에 LA 산타모니카비치도 가고 쇼핑도 엄청나게 해대고,, 돌아올때도 호텔 체크아웃하고 마지막까지 쇼핑을..ㅋ *공항, 항공기 이용 팁 인천공항 장기주차장은 따로 있으며, 공항 출국장앞에 발렛서비스도 있어요(유료). 인천공항에 무료샤워실이 있으니, 결혼식 직후 출국하는 분들이 이용하면 좋아요. (국적기)항공사에 기념일 케이크를 사전에 신청하면, 기내에서 승무원이 조그만 케이크 서비스해줘요. 미국을 경유할 땐 밖에 안나가더라도,,보안상 무조건 수하물을 찾았다가 다시 붙여야해요. (액체류,젤류 소지시에 관련 규정을 꼭. 준수하세요) 칸쿤 호텔 타입 - ALL INCLUSIVE 숙박, 레스토랑, 룸서비스, 문화공연, 수영장 등 호텔 내의 모든 시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호텔. 식음료가 포함된 개념이라 숙박비가 좀더 비싼편이며, 호텔에서 하루종일 휴양하는 여행에 적합. ▶올인클루시브호텔 소개 https://www.vingle.net/posts/1439888 - B&B(Bed & Breakfast) 숙박과 조식만 제공되는 호텔. 하루종일 외출하는 여행에 알맞다. *호텔 예약 TIP 보통은 에어텔(항공+호텔)로 예약하는 편이 저렴하다. (봉사료나 수수료 따로 붙으니 확인하시고요). 항공권을 고르고, 호텔을 고를 때 총 금액에서 20만원정도 할인받았어요. 하지만 우리가 다 아는 그 호텔예약사이트에서는 수시로 할인 이벤트를 하기에, 몇일 지켜보다가 할인이 뜨면 잽싸게 예약한다면 따로 하는편이 더 저렴하다. (저는 지켜만보다가 이 기회를 놓친...사람이에요...ㅠㅜ) 제가 다녀온 것처럼, 싸게 내가원하는대로 즐거운 칸쿤 신행 되시면 좋겠어요^^ 정말 꼭 다시가보고싶은 너무너무 좋았던 곳이에요 ㅠㅠ 기타 궁금한건 댓글로 문의주세요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