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mibstory
50,000+ Views

"데이코 고생했어" 7명 생명 구한 뒤 숨진 구조견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지난 25일(현지시간) 구조견 데이코(Dayko)가 에콰도르 지진 최대 피해지 페데르날레스에서 건물 잔해에 매몰된 생존자 7명을 구조한 뒤 심각한 탈수 증세를 보이며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지진 피해 현장에는 데이코를 포함한 3마리의 구조견이 투입됐습니다. 재난현장에서 인명구조견의 역할은 매우 중요합니다. 이들은 뛰어난 후각과 청각 능력으로 실종자를 수색하거나 구조합니다. 1마리의 구조견은 구조대원의 20~30명의 몫을 거뜬히 해냅니다.
에콰도르 지진 현장에서 데이코와 구조견들은 무너진 잔해 더미 밑에 갇혀 구조를 기다리던 사람들을 수색하는 작업을 담당했습니다. 데이코는 구조대와 함께 4일간 밤낮을 가리지 않고 구조작업을 벌였습니다. 그리고 데이코 덕분에 7명의 생존자들을 무사히 구조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임무를 마치고 구조대와 함께 소방서로 돌아온 데이코는 결국 탈진으로 쓰러져 숨을 거뒀습니다.
구조대 측은 "데이코는 자신의 목숨을 바쳐 끝까지 임무를 성실히 수행했다”며 “뛰어난 용맹함과 책임감을 보여준 영웅 데이코의 희생에 경의를 표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이번에 발생한 규모 7.8의 에콰도르 지진으로 현재까지 646명의 사망자와 1만 명이 넘는 실종자가 발생했습니다.
20 Comments
Suggested
Recent
좀 쉬게했더라면 탈진으로 죽지않았고. 더많은 생명을. 구했을텐데. 조련사가 노답이네
쉬게좀해주시고 물도 마시게하고. 그러시지 그랬어요.!사상자분들은 안타깝지만!
아휴....찡하다 😢😢😢 천사다 하늘나라 에선 편안히....😿😿
슬프고 짠하고 고맙고 맘이 저리네...ㅜㅜ
고맙다 정말 고마워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알프스에서 가끔 볼 수 있다는 아기 양 운반하는 당나귀
아기 양들은 너무 어리고 쪼꾸미한 애들이라 알프스의 높은 지대에서 낮은 평원까지 스스로 이동할 수 없기 때문에, 당나귀들이 유모처럼 주머니에 담아서 이동시킨다고 함 편안하게 주머니에 탑승했지만 세상이 궁금한 아기 양들 (확대사진. 쿨쿨-) 편안한지 잠도 잘 잠 이렇게 당나귀의 도움을 받아 알프스의 높은 산으로부터 낮은 평원에 내려온 아기 양들은 평원에 도착해선 엄마 젖도 먹고 뛰어 놀고 행복하게 지낸대ㅋㅋ 당나귀도 귀엽고 양도 귀여워,, 그리고 가끔은..  출처 : 여성시대 일하기싫은 여시 https://theqoo.net/2148174203 아기 양들은 너무 어리고 쪼꾸미한 애들이라 알프스의 높은 지대에서 낮은 평원까지 스스로 이동할 수 없기 때문에, 당나귀들이 유모처럼 주머니에 담아서 이동시킨다고 함 편안하게 주머니에 탑승했지만 세상이 궁금한 아기 양들 (확대사진. 쿨쿨-) 편안한지 잠도 잘 잠 이렇게 당나귀의 도움을 받아 알프스의 높은 산으로부터 낮은 평원에 내려온 아기 양들은 평원에 도착해선 엄마 젖도 먹고 뛰어 놀고 행복하게 지낸대ㅋㅋ 당나귀도 귀엽고 양도 귀여워,, 그리고 가끔은.. 다 커보이는 친구들도 당나귀 유모의 도움을 받나봐 ㅋㅋㅋ 아무튼 당나귀랑 양은 사이좋은 칭구칭구 출처 헐 모야모야 넘 귀엽자나...애기들은 다귀여워 소즁..
괜히 내가 찔리던 청춘FC 안정환 쓴소리
기회를 그렇게 많이 줬는데  야! 지금 열심히 해야 돼 임마. 지금 최선을 다 하고, 아깝지 않냐 이 기회가? 단순하게 넘어갈 문제가 아냐. 네 인생이 바뀔 수가 있는 문제야 임마. 어떻게 단순하게 생각해 이거를. 여기서 목숨 걸고 해도 될까 말까인데.. 너 여기서 돌아가봐. 네가 노력해서 안 돼서 가는 것도 아니고, 남들처럼 열심히 안 해서 그렇게 갔다고 생각해봐. 널 어떻게 생각하겠냐고? (한심하게..) 한심한 게 아니라 널 인간처럼 보지도 않지. 임마 요즘 세상이 그래 두 번의 기회는 안 줘. 네가 여기서 운동하고 나와서 회사를 다녀도 마찬가지고. 두 번의 기회 잘 안와. 똑같은 기회가 자신감은 다른 사람이 심어주는 것도 있지만.. 본인이 자신감을 찾아야 돼. 누구도 널 도와주지 않아. 네가 이겨내야 돼 (개인 훈련할 때에는 뒤에서 조용히 해서 억울한 부분도 있다는 선수....) 그거는 상관없어. 네가 운동장에서 발전한 모습이 나타났어야 돼 너는 노력해도 안 되는 선수 밖에 안 되는거야 자신을 속이지 말고, 자신한테 부끄러운 사람이 되지 마라. 그것만큼 나중에 후회되는 게 없다. 그 때되면 주위에 핑계 돌릴 거리도 없어 네 자책감으로 살아야 돼 임마. ㅊㅊ 더쿠 모야 아파요.. 아프다구요.. ㅈㄴ팩폭 그자체라 지금은 상처겠지만 나중에 생각해보면 저런 말을 해준사람이 있다는게 감사할듯ㅇㅇ 자기 자신도 악착같이 도전해봤기에 할 수 있는 말이겠지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