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chelykim
5,000+ Views

Neal's Yard in London

Neal's Yard is a small alley in Covent Garden between Shorts Gardens and Monmouth Street which opens into a courtyard. It contains several health food cafes and New Age retailers such as Neal's Yard Remedies, Neal's Yard Dairy, and World Food Cafe. images via: http://goo.gl/EHP26 http://goo.gl/yp2cg http://goo.gl/U8uWc http://goo.gl/aSqkc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베트남에서 바가지 당하지 않는 방법
베트남 여행의 경험이 있는 사람이라면, 주변 사람들로 부터 "거기 위험하지 않아?" 라는 걱정스러운 말을 들은 기억이 있을 것이다. 주변에 바가지 씌인 사람도 많고, 일련의 일들로 인해 베트남 여행을 꺼리는 사람들이 있어 준비했다. 베트남에서 사기 당하지 않는 방법. 첫째는 가격을 물어보는 것에 대해 당당해져라 베트남 식당에서 이거 하나쯤은 서비스겠지 라고 생각하는 것도 전부 계산서에 나온다. 식당에서 손닦는 물티슈 한 장, 테이블 위에 있는 탕콩 등 1회용으로 준비된 경우에는 추가 금액이 부가된다. 꼭 필요하다면 사용 할 수 있지만 가급적 미리 준비하자. 베트남 마트에서 파는 물티슈 가격이 비싸지 않으니 하나 사놓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 본론으로 돌아가서, 만약 확실하지 않은 경우에는 꼭 "How much?"를 물어보자. 베트남어로는 "Bao nhiêu tiền?" (바오 니여우 띠엔)이니 꼭 물어보자. 이 정도는 괜찮겠지 하다가는 배보다 배꼽이 더 큰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 서비스일 거라고 예단하지 말고 꼭 "How much?"로 최소한의 억울함은 피하자. 둘째는 스마트폰을 활용하자 여행의 필수 품목 중 하나인 스마트폰은 활용 용도의 따라서 그 가치가 천차만별이 될 수 도 있다. 내가 추천할 앱은 "그랩(GRAB) 이다. 알고 있는 분들도 대부분이지만, 여기서 한 번더 이야기 해드리는 이유는 최근 들어 서비스가 다양해졌기 떄문이다. 먼저, 그랩에 대해 간다히 소기하자면, 0000년 서비스를 시작해 어느덧 우버까지 인수한 명실사부 베트남 대표 택시 기업이다. 일반 택시와 오토바이 택시는 물론이고 최근에는 음식 배달 서비스 까지 합리적인 가격으로 베트남 사람들은 물론이고 여행자들에게도 다가가고 있다. 금액이 정해져 있기 때문에 바가지의 위험성이 적고, 차의 종류도 다양해 인원 수에 따라 선택할수 있다. 개인 여행자라면 오토바이 택시도 좋은 선택지이다. 따로 팁은 안 줘도 된다. 이처럼 그랩은 가격도 저렴하고, 오토바이 천국에서 오토바이도 타보고, 헬맷까지 준비해주니 여러모로 꼭 이용해보길 바란다. 음식 배달서비스도 나름 만족한다는 평이 있으니, 필요하신 분들은 꼭 이용해보시기를 추천드린다. 스카이스캐너를 통해 비행기를 예약하고, 부킹닷컴이나 아고다로 숙소를 예약한 후 이동은 그랩으로 맛집은 지난번에 올린 방법으로 찾으면, 나름 괜찮은 여행이 될 것이다. 세번째는 자신의 숙소를 이용하자 이 방법은 투어나, 교통수단 예약시 호텔이나 게스트하우스를 이용하는 방법이다. 프론트에서 자신의 다음 여행지를 이야기하고, 투어나 가는 교통편 예약을 문의한다면 의외로 많은 정보를 알 수 있다. 물론 케바케가 있을 수는 있지만, 대체로 평균이나 평균 이하의 가격을 제시하는 곳들도 있어 위험부담을 줄일수 있고, 예약의 문제가 있을 시 숙소에서 해결해 줄수 있어, 2차 피해방지를 예방할수 있다. 버스편 예약시 해당 숙소에서 픽업하는 서비스도 누릴수 있다. 이외에도, 숙소를 이용하는 방법은 무궁무진하다. 숙소 도착 후 프론트 전화번호나 명함을 챙기면, 여행 중 길을 잃었을 때, 문제가 있을 때, 통역을 해주기도 하며, 안전하게 숙소로 돌아올수 있도록 택시를 보내주기도 한다. 체크아웃후, 짐을 맡길수도 있고 공항 픽업 서비스를 이용할수도 있다. 꼭 확인 후 이용하자. 위 방법들은 베트남 여행은 물론 대부분의 동남아 여행을 할 때 균등하게 쓰일 수 있다. 겁먹지 말고 미리미리 준비해 피해를 최소화하고 여행에 집중할수 있으면 좋을 것 같다. 짤막한 소개 안녕하세요.  "여행은 현지인의 삶을 엿보는 것이다"라는 나름에 철학을 갖고 24년 인생에서 10년째 해외 배낭여행을 다니고 있는 이산입니다. 여행 유튜버가 대세인 이 시점에서 아직도 매 여행 후 글을 남기는 이유는 어릴적 읽었던 한비야 책의 영향 일수도 있고, 동영상 보다는 텍스트를 더 사랑하는 제 마음 때문일수도 있지만, 어릴적 보았던 영화 "라따뚜이"의 명대사 "Anyone can cook"을 나름대로 바꿔 "Anyone can travel"로 살기위해 오늘도 스카이스캐너 앱을 키고있는 이산 입니다.  궁금하신점 있으시면, 댓글로 남겨주세요 최대한 빨리 맞은 정보로 답변해드리겠습니다.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18
Comment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