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PEN
50+ Views

하루에 5천 톤의 물이 샘솟는 곳

낙동강 1300리길 시작점
조그마한,
황지연못에 다녀 왔습니다.
낙동강의 발원지 황지연못은 태백시 도심 중심에 자리했다.
예전에 황지는 마을 전체가 큰 연못이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지금의 황지연못은
어느 집 정원의 작은 연못처럼 둘레가 100m 남짓한 규모다.
하지만 이곳에서 하루에 샘솟는 물의 양이 무려 5천 톤에 이른다.
결코 작은 연못에 비유할 일이 못 된다.
상세한 연못 사진은 이미지 옆 링크에서 확인하세요~
0 Likes
1 Share
Comment
Suggested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