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76no
5,000+ Views

내사랑 냥아치들~~

날로 커져가는 울 미남이캉 라라 덕분에 울집 동안녀되신 울이쁜딸 봄이 라라는 맨날 저 높은 곳을 향하여~~~중이시고 봄이는 말리시고ㅋ 울 미남군은 틈만 난다싶으믄 엄마찌찌 찾으시고ㅋ 봄이가 혼내는듯한 표정 미남이는 자기물건이다 싶으면 혼자만 하려고 으르렁거려서 박스입장 못하는 울라라 체력에 밀렸네요ㅠㅠ 빠르기는 미남이가 못따라감ㅋ 요즘 이것들이 우찌나 삥을 뜯으시는지 전 냥아치라고 부릅니다요ㅋ 부엌에만 가면 달려와서 냥냥~~ 소리 잘 안내는 울 봄이도 지새끼한테 배워서 냥냥~~ 그러니 사료에 살짝 간식타서 드려야죠 집사가 할일이 머 있겠습니까요
울조카 집사간택당하셔서 열심히 뫼시고 계신 울봄이의 큰딸ㅋ 나나 아주 호사를 누리고 계십니다 하루차로 젤 먼저 태어났다고 젤로 빨빨거리고 목소리도 우렁차더니만 이갈이도 젤먼저 하셨네요 울조카 나나 드린다고 캣마트 호구되심ㅋ
우리 잘생긴 겁쟁이 애교쟁이 미남이 네발이 공중에 뜨면 미치심 ㅋ 봄이캉 비교샷ㅋ 절정동안 봄이 사진찍는다고 심통ㅋ 아기아기 라라 좀 까칠하지만서도 이뻐서 봐드림ㅋ 얼굴은 봄이 꼭 닮고 털은 아빠냥 닮고 별나기가 에휴~~ 동영상은 올리는 법을 몰라 패쓰네요ㅠㅠ 나이먹고는 멀 배우는게 힘들어요 쩝!!! 빙글러 여러부~~~~ㄴ 불금불금 즐주말되셔요^^
5 Comments
Suggested
Recent
@jhhj4860 ㅋ 넵~~ 즐주말보내시어용
@jhhj4860 ㅋ 순간 왜 아팠을까 생각했네요 나나가 이갈이 때문에 고생 좀 했나보더라구요 그래서 이것저것 더 잘해먹이는 중 인듯 합니다 제조카 호구입니다!!!ㅋ
@on76no 넵애들사진두마니올려주세요
@on76no ㅜㅜ아...발톱인줄... ㅋ오늘하루도화이팅하세요!
아쿠!예뻐랑!^^♡♡♡읔!아팠겠다!ㅜㅜ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발레 강의 영상 '고양이 땜에 스텝이 자꾸 엉켜'
발레 강사인 아멜리아 씨는 얼마 전부터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학생들에게 발레를 가르치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아멜리아 씨가 스텝을 교차시킬 때마다 그곳엔 오로라가 껴있습니다.  그녀의 반려묘 오로라입니다! 오로라는 아멜리아 씨가 발레 음악을 틀 때마다 어김없이 나타납니다. 아멜리아 씨가 다리를 교차시키면 그곳에 오로라의 몸이 걸려 있고, 발을 높이 들렸다 내릴 때마다 그녀의 발가락이 오로라의 뒤통수를 쓸어내립니다. 아멜리아 씨가 웃으며 카메라에 말합니다. "푸크흡. 고양이는 신경 쓰지 마세요. 녀석도 발레를 무척 좋아하거든요." 그런데 그날의 오로라는 평소와 달랐습니다. 그날은 왠지 포옹이 당겼습니다. 오로라는 발레 동작을 선보이고 있는 아멜리아 씨를 올려다보더니 개구리처럼 튀어 올라 품에 안겼습니다. 예상치 못한 기습 포옹에 아멜리아 씨도 깜짝 놀란 듯 눈을 감으며 녀석을 반사적으로 안았습니다. "오옼! 이런 적은 한 번도 없었어요. 오늘은 정말 춤을 추고 싶었나 봐요." 아멜리아 씨는 학생들을 가르치기 위해 촬영한 영상을 온라인에 공개했지만, 그녀의 진지한 의도와 달리, 사람들은 이곳저곳 은근히 얻어맞는 오로라의 모습에 크게 즐거워했습니다. 이에 아멜리아 씨가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소감을 밝혔습니다. "오로라는 제가 서 있을 때 뛰어올라 안긴 적이 한 번도 없어요. 그러다 음악과 춤에 맞추어 제 품으로 뛰어든 거죠. 음악과 발레를 정말 사랑하는 것 같네요." P.S 일주일 동안 코로나 확진자와 동선이 두 번이나 겹쳤네요 ㅜㅜ 당분간 집콕예정.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