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MBC 단막극, 웹드라마(네이버) - 퐁당퐁당 러브
김슬기, 윤두준. 좋아하세요? 저는 좋아해요. 아... 둘이 드라마에 나온대요. 왠열. 네이버에서 10분짜리로, MBC에서 2부작으로 볼 수 있어요. 심장이 간질간질 거리고 막 콧구멍이 벌렁벌렁 거려요. 둘이 진짜 꿀 떨어져요. 보실래요? 노답 고삼 단비(김슬기)는 수능 날 아침 비를 잔뜩 맞은 채로 시험장 학교 앞에 도착하지만, 덜컥 겁이 나 돌아서서 뜁니다. '멀리, 도망치고 싶어.' 그 마음에 도착한 곳은 3년째 비가 내리지 않는 조선. 기우제를 지내던 궁궐 안 물항아리 속에서 나온 하늘아이는 이도(세종대왕, 윤두준)의 산학, 그리고 치국에 도움을 주는 기특한 벗이 되지만 고삼이(남성의 성기를 자른 사람이라고 하더군요...)는 신하들의 눈엣가시로 죽일 위기에 처하게 됩니다. 그러나 이미 고삼이를 향해 커져버린 마음은 어찌할 방법이 없고, 그가 여인임을 알고도 모른척 해주던 이도는 고삼이를 후궁으로 삼게 됩니다. 단비는 엄마가 그리워져 다시 2015년의 서울로 돌아오고 싶어하지만, 처음으로 좋아했던 '꿈' 같은 사람, 이도를 향한 자신의 마음에 눈물을 흘립니다. 측우기, 물시계, 혼천의, 훈민정음까지 모두 미래국에서 온 단비로부터 영감을 받아 만들게 되었다는 아주 앙큼한 발상으로부터 시작된 알콩달콩 드라마입니다. 저는 웹드라마로 9화까지 봤는데 어떻게 결말이 날런지... 모르겠네요ㅠㅠ 장영실(이 아니라 음악 천재 박연이었어요!) 말마따나 흙수저에서 후궁 된 거면 대단한 건데, 단비는 여기도 도망쳐 온 거라며, 할 일이 남았다고 돌아가겠다고 하네요ㅠㅠ 바보... 넌 바보야... 이도오빠 대사도 너무 멋져요.. 윤두준이 하니까 더 찰져ㅠㅠ 프로포즈 연습하는 거 하며, "가지 마라. 어명이다." 하는데 어딜 가겄어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나같음 안가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네이버에서 꼭 검색해서 보세요 "퐁당퐁당 러브" + 원모어찬스 좋아하시는 분들은 더 흐뭇하실 수도 있어요. 배경음악으로 많이 나오거든요
<또 오해영>을 사랑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
이제 행복하자. 아프지말구 난 드라마 하나에 울고 웃고 행복해하는 쉬운 여자다. 그렇다고 아무한테나 막 맘주고 그렇다는 건 아니고. 그런데 <또 오해영>만큼은 깊게 미치도록 사랑했다. 앞뒤 안 가리고 발로 차일 정도로. 그렇게 사랑했다. 1. 오해영의 상처에 공감했고, 위로받았다. 자존감이 바닥을 치던 때가 있었다. 안 좋은 일은 왜 자꾸 겹쳐서 일어나는 지, 일도 사랑도 뭐 하나 맘대로 되는 게 없었다. 세상 그 누구보다 내가 제일 불행하다고 생각했다. 매일 술을 퍼마시는 오해영을 보면서 과거의 내가 떠올랐다. 한때의 나보다 더한 상황을 보며 ‘그래도 그때의 나는 살만했었다’라고 위로받았다. 슬픔과 절망을 온몸으로 받아치는 해영이의 발악은 안쓰러웠지만 대견했다. 내게 없던 당당함이 부러웠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그렇게 비참하게 차여놓고서 또 누군가를 사랑하고, 고백하고, 거침없이 들이대는 모습. 혼자 꽃을 사 들고 출근하며 “제가 샀어요. 꽃 들고 출근하면 덜 초라해 보일까 싶어서”라고 말하는 너스레. 어찌 보면 뻔뻔할 수 있는 이런 행동들이 엄청난 용기 없이는 나올 수 없다는 걸 알기에 해영이는 더욱 대단했다. 그리고 온 마음을 다해 그녀를 응원했다. <또 오해영>을 보는 내내 해영이를 통해 과거의 나를 보았고, 공감했고, 나와 달리 씩씩하게 힘든 상황을 이겨내는 그녀를 보며 함께 치유받았다. 2. 그래서 박도경은 죽어? 살아? 결말이 궁금해서 멈출 수 없다. 당연히 평범한 로맨스인 줄 알았다. <로맨스가 필요해> 뒤를 잇는 현실 로코를 상상했다. 그런데 갑자기 박도경이 이상한 환영을 보기 시작했다. 그것도 미래를. 난데없는 초능력의 등장이라니. 얼토당토않은 판타지 요소를 보며 무리수가 아닌가 싶었다. 그런데 이게 드라마를 끝까지 보는 원동력이 될 줄이야. 극 초반부터 박도경의 환영은 드라마를 이끌어가는 하나의 실마리였다. 무엇보다 매 회 박도경의 죽음에 대한 궁금증은 커져갔고, 단순한 해피엔딩이냐 새드엔딩이냐를 넘어 박도경이 죽느냐 사느냐 그 후 어떻게 되느냐까지 이어졌다. 로맨스에 판타지 한 줌이 꽤 큰 반응을 불러왔다. 다만 아쉬운 점은 가수 이병준과의 상관관계. 왜 두 사람의 죽음이 이어져 있는지. 그 끈은 이제 끝이 난 건지, 여전한건지. 그래서 살아난 이병준이 다시 사망하게 되면 박도경은 어떻게 되는지가 <시그널> 뺨치는 미스터리로 남았다. 3. 전해영도 박수경도 개진상도 모두 사랑스럽다. 드라마를 보면 으레 남녀 주인공만 주목을 받기 마련이다. 하지만 <또 오해영>은 달랐다. 모든 등장인물이 눈에 띄었고, 사랑스러웠다. 처음에는 얄밉기만 하던 예쁜 오해영도 보면 볼수록 정이 갔다. 애써 웃음 짓는 모습이 짠하기까지 했다. 수경&진상, 훈&안나의 러브스토리는 진지하기만 한 해영&도경 커플과 달리 유쾌했다. 메인 커플만큼이나 드라마에서 기다려지던 러브라인이었다. 태진, 희란, 해영과 도경의 회사 사람들, 도경의 주치의, 도경이 엄마, 장회장까지 모두가 주연이었다. 해영의 부모님은 더욱 특별했다. 엄마에게 소리 지르고 울고 떼쓰며 패악질하는 해영에게 공감했다. 집에서만 기세등등해져 바락바락 대드는 꼴이 딱 내 꼴이었다. ‘친년이’를 보며 안타까워하는 부모님은 마치 우리 부모님 같았다. 울음을 꾹 참으며 반찬을 싸주는 마음이 딱 그랬다. 4. 로맨스 장면, 짠내나서 더 애틋했다. 분명 해영과 도경의 로맨스인데 어째 둘이 사랑하는 것 보다 싸우고 물고 뜯고 오해하고 미워하는 장면이 훨씬 많이 등장했다. 그래서 두 사람의 로맨스 장면은 더욱 간절했고, 소중했나 보다. 대체 둘이 언제쯤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여주나 그것만 기다렸다. 그러다 보니 구두 한 켤레 무심하게 현관 앞에 놓는 그 뻔한 장면에 심장이 함부로 나대질 않나, 키스신이라도 나올라치면 아주 난리가 났다. 한참 분위기 좋던 안면도에서 대리기사를 부른 도경을 보고는 땅이 꺼져라 한숨을 내쉬기도 했다. 막판에 두 사람이 온 힘을 다해 사랑해줘서 다행이었다. 주변 의식하지 않은 채 사랑하는 마음을 거침없이 표현하는 게 멋졌다. 서로를 바라보는 눈에서 꿀이 뚝뚝 흐를 것만 같아서 덩달아 행복해졌다. 쓰디쓴 오해 끝에 온 달콤한 로맨스라 더 감사했다. 5. 내 얘긴가? 공감 대사에 잠을 못 이뤘다. “생각해보면 ‘다 줄거야’하고 원 없이 사랑한 적이 한 번도 없다. 항상 재고, 마음 졸이고, 나만 너무 좋아하는 거 아닌가 걱정하고. 이제 그런 짓 하지 말자. 정말 마음에 드는 사람 만나면 발로 차일 때까지 사랑하자.” 매회 대사들이 가슴에 때려 박혔다. 내 얘긴가 싶을 정도로 공감이 갔고, 내가 미처 하지 못했던 말들을 대신 해주는 것 같았다. 앞으로 사랑에 지치거나, 새로운 사랑을 하고 싶거나, 짝사랑에 힘들 때 해영이의 말들이 떠오를 것 같다. 그나저나 이제 어쩌냐, 오해영 없이 나 너무 심심할 것 같다 진짜. 대학내일 김꿀 에디터 hihyo@univ.me [대학내일] 20대 라이프 가이드 매거진
장범준 무도 출연♥ 축가를 불러드려요!
3월 22일!! 무한도전 트위터에 글이 올라왔어요. 바로 <웨딩싱어즈>멤버들이 팀을 결성, 결혼식의 감동을 더해줄 '축가'와 서프라이즈 한 선물을 드린다고 하네요~ 결혼을 앞둔 예비 신랑, 신부님의 소중한 사연도 받는다고 해요! 유재석의 그녀 나경은씨가 참~ 좋아한다고 하는 김희애씨와 팀을 이룬 사랑꾼 유재석! 봄의 강자, 벚꽃연금, 봄에 듣는 캐롤 장'봄'준!!! 역시 대세를 놓칠리 없는 명수옹bbb TV에 모습을 자주 보여주지 않는 장범준이라 더욱 기대됩니다ㅠㅠ 결혼식 축가라면 이 사랑꾼 팀이 가장 탐날 것 같네요ㅠㅠ 정성화 & 정준하 & 정상훈!!! 칭따오 정상훈씨는 실제로 굉장히 애처가라 더욱 뜻 깊을것 같아요♥ 실제 알콩달콩 행복하게 살고있는 잉꼬부부가 불러주는 달콤한 축가는 어떨까요! 하하 ♥ 별 이 멤버라면 축가로 리코더불고 꽹과리쳐도 소녀팬들이 축의금 넉넉히 챙겨줄것같죠? 넷이 모였는데 드림 콘서트 방불케하는 소녀팬들이 참석해줘서 큰 함성으로 결혼을 우주제일 축복되게 만들 팀 (단점, 주객이 전도 될 수도 있음ㅠㅠ) 비스트의 윤두준 & 제국의 아이들의 황광희 & 씨엔블루의 정용화 & 엠블랙의 이준!! 사진을 보니 러블리MC민지도 참석하나 보네요! 웃지마!!!! 랩 다시한번 들을 수 있을까요ㅋㅋㅋㅋㅋㅋ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