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no title)
※ 앞부분 내용 간단 요약 ※ 고민녀와 남사친은 15년지기 친구임 남사친을 10년동안 짝사랑했던 고민녀는 남사친에게 고백함 근데 그 고백을 듣자마자 남사친은 군대로 튀었다가 며칠 전 막 제대한 상황;; 캐리어 들고 고민녀 집 앞에 서있는 남사친 그러더니 월세 낼 돈 없어서 집 뺐다면서 한 달만 고민녀 집에서 신세 지겠다는 남사친;; 말이여 방구여 근데 고민녀는 또 그걸 받아줌 ㅠㅠㅠㅠ 그 뒤로 은근 다정하게 대해주는 남사친 또 남사친한테 설레는 고민녀,,, .... 그렇게 고민녀는 다시 남사친한테 마음이 생긴 것 같음 ????????????????????????? 좋아하는 걸로 지금 갑질 하려는거 맞지;; 와;;;;;;; 고민녀 윗집 사는 누나 꼬시려고 거짓말까지 하면서 고민녀 집에 살겠다고 한 거였음;; 그렇게 남사친을 내쫓아버린 고민녀 이제 남사친 같은거 다 잊어버리려고 했는데 사과랑 꽃 들고 찾아온거 뭔데 친구 잃을까봐 무서워서 2년 전에 찼다고 털어 놓는 남사친 그렇게 둘이 한 잔 하고 집에 돌아가는데 남사친이랑 썸타던 누나 양다리 현장 목격함 ????????????? 아니 달래주다가 갑자기 뭐하는거야 ㅠ ㅎㅏ.... 그렇게 몇 번 더 술마시고 저런 일이 있었다고 함 그렇게... 둘은 썸타기 시작함 한 달이 지났는데 사귀잔 말을 안하는 남사친 친구마저 그 남사친 또 튈까봐 걱정해줌 ㅠ 그러다가 남사친이 그 썸타던 누나랑 있는걸 목격함 ;;;;;; 정리 얘기가 왜 나와 ??????? 하............ 뭘 망설여.. 이미 마음 떠났구만,,, 저 누나때문에 그동안 사귀잔 말 안한거냐니까 이게 진짜 여자로 좋아하는건지는 모르겠다는 남사친;; 답 이미 나와있는데 먼 시간을 줘 ㅠ 그래... 가라.... 진짜... 고민녀 마음 가지고 갑질하는거잖아ㅠ 15년지기고 머고 그냥 끊어내야 함 ㅠ 6개월 후 남사친을 잊고 새로운 남자도 만나고 잘 지내는 고민녀 이게 최고지 진짜 ㅠ 집에 다 왔는데 남사친이 왜 거기서 나와...? 고민녀 만나러 온 거였음 ;;;;;; 아놔 있을 때 잘했어야지 이제 와서 또 너 나 좋아했잖아 이러면 있었던 일이 없어지는 것도 아니고 뭐가 달라지냐.. 하....... 이제와서 고백하면 뭐하냐고요......... 진짜 사람 마음 가지고 자기가 우위에 있는 것처럼 갑질하는 거 진짜 싫다 있을 때 잘하지 .... 진짜 ....;;;;;
[도도솔솔라라솔] 여주와 동갑인줄 알았던 남주가 가출청소년이었던 SSUL.jpgif
왜인지 누군가에게 쫓겨 도망쳐 다니던 선우준 결국 지방으로 내려와 알바를 여러개 하면서 숨어살고 있음 "너 몇살인데" "나? 24살" "...나랑 같네" 라라와의 첫 만남에서 라라와 동갑이라고 한 준 동네 사람들과 라라 모두 준이가 24살이라고 알고있음 후배를 만나러 갔다가 병원에서 한 사진을 발견한 은석 "혹시 이 사람 누군지 알아? "병원장 아들이잖아. 선우재단 금지옥엽 외아들. 아마 고3일걸?" ...알고보니 준이는 고3이었음 준이와의 첫 만남이 기억난 은석 준이가 고등학생이라는 사실을 알고 준이를 만나러 갔다가 그 때 그 떨어뜨렸던 물건을 놓고가게 됨 그걸 보고 준이도 은석과의 첫 만남이 기억남 "왜 가출한거니?" "...." 준이가 가출하게 된건 친구 지훈이 때문이었음 준이의 아버지 생신날 친구 지훈이가 아버지 생일파티하는 걸 도와준다며 준의 집에 놀러왔음 하지만 늦은시간까지 돌아오지 않으셨고 지훈은 집에 돌아간다고 함 지훈이를 배웅해주던 길에 사고가 남 그렇게 지훈을 떠나보낸 준 "야 지훈이 없으니까 준이가 1등했는데?" "맨날 2등하더니. 왠일?" "야 얘 일부러 지훈이 죽인거 아니야? 1등하려고?" 결국 학교에서 준이가 지훈이를 죽인게 아니냐는 소문까지 나게됐음 그런 소문에 준이는 백지로 답안지를 제출함 "그깟 친구 하나 죽은게 무슨 대수라고" "그깟 친구라뇨. 그 날 아빠때문에 지훈이가 우리집에 오지만 않았어도" "누가 오랬어. 지가 왔다가 재수없게 죽은걸 뭘 어쩌라고" 준에게 멘탈이 약해빠졌다면서 막말을 해버린 아버지 ; 그렇게 준이는 가출청소년이 된 거였음... "남자들은 24살에도 키가 크나?" 라며 라라가 의문을 가졌었지만.. 그는.. 찐 성장기였다고 한다... 성장기에 폭풍성장 중인 준이의 모습은 매주 수,목 KBS '도도솔솔라라솔'에서 볼 수 있음!
썸에서 연애로 가기 좋은 데이트 장소 (ft.껍데기집)
'내 딸의 남자들2' 핫한 언니 미자! 미자 언니가 알려주는 연애로 가는 꿀팁! 소개팅(미팅) 성공을 위해서는 한식보다는 일식, 은은한 장소, 그리고 실내! 그래서 우리 미자언니가 선택한 장소! 일식+은은한 분위기+ 실내 = 이자카야! 분위기 좋은 이자카야에서 절친과 2:2 미팅을 한 미자언니 훈내 쩌는 변호사 도훈씨와 꽃미모 뿜뿜하는 미자언니의 운명적인 만남! 연하보다는 연상을 외치던 미자언니에게 다가온 연상남 도훈오빠! 털털하기만한줄 알았던 우리 미자언니! 잠재됐던 내숭 폭발 (미팅남들이 잠깐 나간 사이에 음식 폭풍 흡입한건 안비밀) 분위기 은은하고, 조용하게 즐길 수 있는 이자카야에서 만남은 에프터로 이어지고 에프터에서는 한적한 장소가 좋으니 한적한 공원에서 야경 바라보며 대화 하기! 두 사람은 서울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공원에서 산책하며 대화! 두 번째 만남을 얘기했고 두 번째 만남은 취미를 공유할 수 있었던 서울숲 공원 데이트 날 좋은 어느날 급만남한 미자언니와 도훈오빠 베드민을 치기로 했는데 ... 이와중에 우리 미자언니 기럭지 쯘다아 ♥ 장난치기 시작하며 더 편해진 두 사람 미자언니는 내기를 제안하는데 ... 이에 물러서지 않고 꿀밤?! 딱밤?! 고르라는 도훈오빠 손가락으로 딱밤 때리자는 말에 "진짜 아프다"는 도훈오빠 ... (결국 미자 언니가 졌다고 한다 ... 이마가 빨갛게 부어오를 정도로 딱밤을 맞았다고 한다 ...) 운동후 배고 픈 두 사람이 찾은 곳은 껍데기 집! 여기서 나온 미자 언니의 꿀 팁 껍데기집 (고깃집)을 가면 연애로 이어질 가능 성이 높다고 >< (그럼 ..저도..껍데기집을 이용해 볼께요 ...) 껍데기는 항상 나중에 굽던 미자언니 BUT 도훈오빠만의 철학이 있었으니 ...! 삼겹살과 껍데기를 함께 올리고 껍게디다 익을 동안은 삼겹살 먼저 흡입 그리고 마무리로 껍데기를 호로록 보기만해도 군침 넘어가는 비주얼 ....! 껍데기집에서 데이트를 마친 두 사람은 어떻게 됐을까요? 두 사람의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매주 (토) 밤 10시 50분 E채널 <내 딸의 남자들2>에서 확인하세요 :) 두 사람의 이야기는 Youtube에서 영상으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뭐지 이거... 응가하는 댕댕이 화보집 출시
꼬리스토리의 책상 위에는 스케줄을 빼곡히 적어놓은 탁상 달력이 있습니다. 그런데 오늘 아주 매력적인 달력 하나를 발견했는데요. 2021년엔 이 달력을 써볼까 생각 중입니다. 넘길 때마다 댕댕이가 똥 누는 장면이 나오는 달력, 푸핑 푸치스(Pooping Pooches). 이른바 똥 싸는 댕댕 2021 캘린더입니다. 달력을 다음 장으로 넘길 때마다 계절별 다양한 배경에서 똥 싸는 댕댕이들의 고퀄 화보가 등장하는데요. 1월은 한겨울답게 새하얀 설원에서 시작합니다. 화면을 가득 메운 눈을 보면 한 해를 새롭게 시작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네요. 눈 위에 첫 발걸음을 찍는 것처럼, 검은 댕댕이 한 마리가 눈 위에 첫 똥을 쌓고 있습니다.  2월은 비록 쌀쌀하지만 눈이 녹기 시작하며 봄을 맞이할 준비를 하는 계절입니다. 얼음이 녹은 넓은 호수를 보면 상쾌한 공기가 콧속으로 들어오는 것 같습니다. 아니, 이게 무슨 냄새죠. 트월킹 자세를 취한 댕댕이와 눈이 마주쳤습니다. 응. 하던 거 계속해. 어느덧 온 세상이 푸른 초원으로 뒤덮이는 봄, 3월이 찾아왔습니다. 평화롭게 풀을 뜯는 소와 드넓은 캘리포니아 초원 사진을 보니 제 마음에도 평화가 찾아온 것 같습니다. 눈앞에서 똥을 싸는 댕댕이가 살짝 걸리지만요. 이대로 12월까지 소개하다간 현타가 올 것 같아 슬슬 이 화보의 정체를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해외에는 '하얀 코끼리 선물 교환하기(A white elephant gift exchange)'라 불리는 문화가 있습니다. 쓸모없는 물건을 선물함으로서 사람들에게 큰 웃음을 주는 것인데요. 사람들은 자신이 얼마나 엉뚱하고 쓸모없는 선물을 받을지 기대하기 때문에 이를 위한 전문 쇼핑몰까지 생겨날 정도입니다. 좀 더 쉽게 얘기하자면 '개그를 위한 선물' 정도라고 말할 수 있겠네요! 똥 싸는 댕댕이 달력 역시 처음엔 그저 다른 사람들을 웃기기 위한 선물에서 시작된 아이디어였습니다. 그런데 글쎄, 이 달력. 폭발적인 인기를 얻기 시작하더니 매년 꾸준히 발매될 만큼 핫 아이템으로 자리 잡고 말았습니다. 이 달력에 사용되는 사진들은 전 세계의 반려인들이 자신의 개를 달력에 써달라며 회사에 보내는 사진들인데요. 경쟁률이 엄청나 관계자들은 매년 심혈을 기울여 달력에 실을 사진을 결정한다고 합니다. 사진의 하단을 보면 미국, 캐나다 등 아메리카 전역에서 사진을 응모할 만큼 다양한 지역에서 인기가 높다는 걸 알 수 있는데요. 똥 싸는 댕댕이들 달력이 사람들에게 큰 사랑을 받는 이유는 단지 엉뚱해서만이 아닙니다. 달력은 판매될 때마다 하와이 마우이 섬의 휴메인 소사이어티 보호소에 1달러씩 기부됩니다. 동물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구매하지 않을 이유가 없는 것이죠! 댕댕이들의 사진으로 주변 사람들에게 웃음도 주고, 또 도움이 필요한 유기견들에게 도움도 주고. 게다가 나의 반려견 사진이 이곳에 실린다면 그보다 또 값진 일이 어딨을까요!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