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artmedian
10,000+ Views

[헐리우드★스캔들] 클로이,베컴 퇴짜! 아직은..

기분 설레는 오늘 날씨처럼 핑크빛 로맨스 소식, 준비했습니다. 배우 클로이 모레츠가 남자친구 브루클린 베컴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모았습니다. 클로이 모레츠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신을 바라보고 있는 브루클린 베컴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습니다. 클로이는 "네가 나를 바라보는 방식이 좋아. 그거면 돼" 라는 애정 가득한 글을 함께 남겼는데요. 1997년생인 클로이 모레츠는 최근 축구스타 베컴의 아들, 브루클린 베컴과 열애 사실을 공식적으로 인정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사랑을 해서인지 더 예뻐진 클로이 정말 부럽네요. 그런데 클로이가 베컴의 청혼을 거절했다고 하는데 무슨 사연일까요? 브루클린 베컴은 최근 클레이 모레츠와 영국으로 함께 여행을 갔는데요. 친구들에게 클레이 모레츠를 아내라고 소개하며 달달한 모습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후에 베컴이 클레이에게 깜짝 청혼을 했고, 클레이 모레츠는 아직 17살이라 자신들이 결혼을 하기에는 너무 어려서 진지하게 생각하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고 하네요. 어쨋든 꽁냥꽁냥 부러운 커플입니다. 최정화 기자 jhchoi@smartmedian.com
Comment
Suggested
Recent
우와 청혼 ㄷㄷ ㅋ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넷플유저들을 위한 2000년도 이후 개봉작 추천100선.jpg
현재 넷플릭스에 있는 2000년도 이후 개봉작 가운데 100편을 선정해봤습니다. (외국영화 80편 + 한국영화 20편) 당연히 모두 다 관람한 작품들이며, 아무래도 제 주관이 들어가다보니 오락성보단 예술성에 비중이 더 큰 리스트라는 점에 부정하진 못하겠습니다 개인적으로 관람하면서 서사 혹은 연출에 분명한 흠이 있다고 생각한 작품들은 남들 평점 좋은 거 상관 안 하고 소신껏 제외했습니다 이 리스트의 유이한 시리즈물, <무간도>와 <본 시리즈>는 각각 첫 편만 골라왔습니다. 특히 본 시리즈는 본 아이덴티티-본 슈프리머시-본 얼티메이텀까지 정주행하는 것을 강력 추천드립니다. (그 이후는 영..) <블레이드 러너 2049>의 경우 전편 82년도작 <블레이드 러너>를 미리 챙겨보는 것을 추천드리며, 울버린 시리즈의 마지막 작품 <로건>은 전작이 다 별로였어서.. 간략한 줄거리 정도 알고 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저 리스트에서 꼭 보셨으면 하는 외국영화와 한국영화를 각각 3편만 꼽으라면 <밀리언 달러 베이비>, <팬텀 스레드>, <언컷 젬스> 그리고 <마더>, <북촌 방향>, <버닝> <로마>와 <아이리시맨>은 비하인드 영상도 넷플에 찾아보면 있으니 관람 후에 같이 챙겨보시는 걸 추천드립니다. 배열은 연도순입니다. 출처ㅣ에펨코리아
톰 크루즈가 종교를 통해 여신도 상납을 받아온 사실을 보여주는 넷플 다큐 사이언톨로지.jpg
(스압주의) 2015년 작 정화: 사이언톨로지와 신앙의 감옥 다큐 소개: 사이언톨로지의 학대와 불법적인 관행을 파헤친 베스트셀러책을 바탕으로 한 다큐멘터리. 전 사이언톨로지 신자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진행된다. 참고: Scientology. 라파예트 로널드 허버드(Lafayette Ronald Hubbard)(1911~1986)가 1954년에 창시한 사이비 종교이자 범죄 단체.  미스 개비지 (현 사이언톨로지 리더) LRH는 사이언톨로지 종교 창시자  넷플릭스에 사이언톨로지 관련 고발 다큐가 있길래 봤다가 너무 충격받아서....다들 알고 있었음? 참고로 2015년 3월 HBO 방송에서도 방영된 다큐멘터리라 함  선댄스영화제에서도 초청받아 상영했었다고 하고 오랫동안 사이언톨로지에 있었던 많은 신도들이 직접 증언 고발하는데 너무 충격 받아서.... 살인에 감금 협박 도청 감시 구금에 끔찍한 폭행에 성폭력까지 아주 다채로운데  이런 피해를 입고 몸담은 전 신자들이 나와서 증언, 폭로 고발하는 내용임 그중 가장 충격 중 하나는 바로 이른바 탐크루즈 애인 상납 (정확하겐 그냥 여자 일회적으로 가지고 노는 성상납) 이었음 이 종교 2인자이자 스타이자 홍보담당이나 마찬가지인 탐크루즈가 애인이 필요하다 말하면  탐크루즈에게 사이언톨로지 교회 내부에서  그때그때 신앙이 두터운 여신도 정해서 애인이 있으면 헤어지게 하고  가족과도 떨어지게 하며 탐크루즈 집에 데리고 가서 상납함 사이언톨로지 내부에서 조직적으로 탐크루즈 취향대로 단역의 배우 역할도 일정기간 하게 하고 값비싼 명품에 탐크루즈 미용사에게 직접 탐크루즈가 좋아하는 머리색으로 염색도 하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톰 크루즈 취향에 맞추게 한 후  탐크루즈 집에서 약 2주동안 같이 생활하면서 이른바 상납시킴 이 모든건 사이언톨로지에서 세뇌시키며 막중한 신앙적 업무라고 철저히 처음부터 속임 그리곤 교주가 집에온 뒤 교주의 말을 여신도가 제대로 알아듣지 못한다고  교주를 화나게 했다며 탐크루즈가 여성 코앞에서 탁자를 내리치고 소리치며 2주만에 집에서 내쫓음 이 관련 사실을 친구에게 말했다가 친구의 고자질로 사이언톨로지가 여성이 해당사실을 발설했다는 것을 알자 교회의 모든 공중화장실을 첫솔 하나로 사람들 발 아래 채어가며 닦게 하며 학대시켰음 이 모든건 당시 신도들 뿐 아니라 여성 당사자가 직접 진술한 FBI 보고서에도 기록서에  관련 수사자료가 그대로 남아있음 말하는걸로보아 사이언톨로지 교회 내부에서 스타이자 2인자 탐크루즈에게 공공연히 여신도들을 상납했던듯  현 교주에게 메달 상을 받고 연설을 하며 사이언톨로지 창시자 교주 액자를 보며 경배하는 톰 크루즈의 첫 장면 사이언톨로지 교주와 교회가 탐크루즈 생일파티를 거대하게 열어줌 (사이언톨로지의 절대적 스타이자 강자이자 사실상 2인자인 톰크루즈를 위해 집, 비행기, 땅, 차 등 탐크루즈가 원하는 모든걸 사이언톨로지에서 다 알아서 사줌) 사귀던 애인과도 헤어지게 하며 이렇게 모든걸 다 탐크루즈 취향대로 맞추게 하는 이 모든건 다 톰크루즈에게 상납시키기 위해서 ㅇㅇ 머리부터 발끝까지 직업까지 전부 톰 크루즈가 좋아하는 스타일로 변신하게 사이언톨로지가 만듬 이때까지도 사이언톨로지는 이 신앙 두터운 여성에게 사이언톨로지 임무를 수행하는것으로 세뇌시켰고 여성또한 그렇게 알고있고 믿고 있었음 미스캐비지= 사이언톨로지 현 교주 리더 여성은 톰 크루즈 집에 들어가서 생활한지 2주만에 내쫓김 탐크루즈는 아래에서 보듯 현 사이언톨로지 리더와 함께 연설을 같이하고 상도 받으며 사이언톨로지의 얼굴노릇을 계속 하고 있음 LRH는 참고로 사이언톨로지 창시자 교주임 뭐 이런 새끼가 다 있지 역대급이라 말도 안나옴 와 무려 상납을;;;; 미친새끼 이거 외에 니콜 키드먼과의 결혼생활에서도  사이언톨로지 교주와 탐크루즈가 지시 명령해서 니콜키드먼을 감시 도청하고 그 감시 도청을 직접한 신자들이 나와서 과정과 이유에 대해 인터뷰하는것도 자세히게 나오는데 이건 너무 길고 스압 심해질까봐 뺐음 유투브에도 참고로 사이언톨로지 고발 다큐 전체영상 있음 ↓ 현재 넷플에서는 해당 다큐 내려간 듯 참고로 해당 캡처에 나오는 여성분 나자닌 보니아디도 웬만큼 아는 배우.... 벤허랑 호텔 뭄바이 주연으로 나옴 디미토리펌
한국에서 제약회사가 마약을 팔았던 사건
1960년대 초반 즘 호남 해안가 어촌 마을을 비롯한 섬 지역과 강원도 광산촌 같은 외진 도서지역에서 마약중독자가 급증했다. 정부에서는 마약밀매 조직이 있다고 판단하고 수사를 벌였지만 딱히 성과는 없었다. 다만 이들 중독자들이 진통제를 자주 사용했고, 농부, 광부, 어부들이 고된 육체노동을 마친 후 '놀랄만큼 효과가 좋다'는 진통제를 먹는다는게 특이점이었다. 1965년 봄. 국과수 연구소의 한 실험실에서 이창기 약무사가 시중에서 수거한 진통제 '셀파디 메독신'에서 특정 성분을 검출하는 실험을 했다. 국립 보건원에서 이물질로만 명명된 성분의 정체를 밝히기 위해서였다. 한편, 제약회사 공장의 직원들이 특정성분의 액체 드럼통을 가져와서 진통제 배합과정에서 쏟아 부었고, 직원들은 이 드럼통을 '메사돈'이라고 불렀다.  1965년 대한민국을 뒤집은 '메사돈 파동'은 제약회사들이 합성마약 메사돈을 넣은 의약품을 팔아 평범한 사람들을 마약중독자로 만들었던 사건이다. 기업윤리는 개나줘버린 제약회사와, 부패한 공무원과, 뒤를 봐주던 정치인의 3박자가 잘 맞은 희대의 좆같은 사건이다. 메사돈(Methadone)은 헤로인이나 모르핀 중독의 치료용으로 쓰이는 합성 마약이다. 2차세계대전중 독일에서 모르핀 대용으로 개발한 진통제인데 치료용이라고는 하지만 어차피 이것도 마약은 마약이다. 심각한 중독자를 치료할 때 최악대신 차악으로나 쓰는 정도의 약. 합동 조사결과 서울의 한 제약회사의 약사가 마약을 합성하는데 필요한 기술을 제공했고, 이 합성마약의 원료를 유명 제약회사들이 서로 공급하면서 진통제라고 만들어 팔았던 사실이 드러났다. 허가를 담당하던 공무원과 뒤를 봐줄 정치인에게 뒷돈을 댔음은 물론이다. 1965년 3월을 기준으로 정부에서 추정한 이 사건의 피해자 수는 1만 5천명에서 3만명 수준이었으나, 전문가들은 적어도 10만~23만명이 피해를 보았을 것으로 추정했다. 이 사건은 어마어마한 파장을 낳았고 공무원과 유통업자 등 152명이 쇠고랑을 찼으며 제약회사 23곳이 문을 닫았다. 보사부 장관부터 약무국장까지 관료 7명도 옷을 벗어야 했다. 그러나 정작 가장 중요한 주범 8명은 해외로 도피하여 잡지 못하였다. 시중에 유통되는 진통제에서 메사돈이 있다는 걸 발견한 사람은 국과수의 약무사 이창기였는데, 덕분에 출범한지 10년이 된 신생기관이었던 국과수의 위상이 드높아졌다고 함.
중국판에서 내용이 완벽하게 바뀐 어느 명작 영화 결말.....JPG
1999년 영화 "파이트 클럽" 은 개봉 당시에는 큰 주목을 받지 못했지만 시간이 흘러 점점 유명해지며 지금은 저항의 상징 데이비드 핀처 감독의 명작 중 하나로 뽑힘 영화의 결말에는 남자 주인공이 여자 주인공과 손을 잡으며 자본주의를 상징하는 빌딩들을 무너지는 것을 지켜보는 것을 바라보며 끝나는데 영화 전체가 마초주의적으로 현대사회를 비판하면서 마지막까지 저항하면서 영화의 평가는 시간이 지날수록 올라감 그런데 중국 텐센트 VOD 서비스에 있는 파이트 클럽에는 결말부분이 완전히 잘려나가고 "타일러의 정보를 바탕으로 계획을 알게 된 경찰들이 모든 범죄자를 체포하고 폭발을 막는데 성공했다, 그리고 타일러는 정신병원에 입원했고 2012년에 퇴원했다" 라는 화면으로 끝남 영화가 말하고자 하는 메시지와 정반대의 결말이 됨 현재 중국 텐센트는 결말 관련해서 언급을 거부한 상태 출처ㅣ도탁스 vod가 저렇게 정식으로 제공되는 건 제작사랑 배급사에서 허용을 한거 아닌가요 ? 원작자가 저런 결말을 허락한 건지 . . <파이트 클럽>안에 담긴 의미가 모두 뒤틀리고 사라져 버리는데 T_T 이걸 대체 왜 . . 아예 서비스를 하지 말지 . . 에휴 - 관련 기사도 찾아왔는데 참 이해가 안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