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xs
2 years ago10,000+ Views
말의 가시를 뽑으려다 가시에 찔렸다 말로 인해 몸이 아프다 내 살 속에서 네가 자라고 있기 때문이다 내가 아프니 너 또한 아프지 않는가 바늘 같은 가시 둘을 나란히 놓아둔다 아프지 않은 말은 인(仁)하지 않는다는 듯 가시를 견디려면 아프게 이야기 해야 한다 네가 준 말을 살 속에 깊이 묻어둔다 염창권/논어
0 comments
Suggested
Recent
20
Comment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