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atever
50,000+ Views

유년시절의 영롱한 기억들을 추억하는 화가 - 도널드 조란(Donald Zolan)

어린 시절을 자연과 함께 벗하며 자라난 추억이 있다면 성인이 되어서도 '고향'의 이미지가 흐뭇한 감정과 함께 살아날 것 같아요.
저는 어려서부터 도시 아파트 속.. 빌딩 숲에서 커왔기 때문에 이런 그림들에 대해 막연히 부러운 마음만 있지 실제의 경험으로 와닿지는 못하는데요..
돌아가신 할머니 댁이 그나마 조금은 도시에서 벗어난 곳이었기에 방학때 놀러가서 논이라는 것도 보고 새벽안개 낀 들판에 안개 속으로 보이는 교회종탑 같은 것을 본 기억이 선명합니다.
오늘 소개드리는 작가 Donald Zolan은 미국의 유명 어린이 전문 화가라는데요.
초지일관 유년시절의 영롱한 추억들을 한없는 기쁨과 순수의 시간으로 표현해 냈습니다.
1937년 생인데.. 3살때 이미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고요.
음.. 3살때면 누구나 그림은 그린다고요..?
우리가 그냥 낙서하는 수준이 아니고요.. ㅎㅎㅎ
5살때 디즈니 코믹북의 표지를 보고 수채화로 따라그렸는데 어머니가 그 그림을 보고 도날드가 책표지를 찢어낸 줄 알고 혼낼 뻔 했다고 할 정도 수준이었답니다.
8살때는 첫 유화작품을 완성했다고 하고요..
따로 배우지 않고 이런 것이 가능하다는 것은 역시 하늘이 내린 재능이라고밖에 설명할 수 없죠?
도널드 조란의 작풍은 매우 동화적이고 사진의 아웃포커싱처럼 아이들이 뭔가 집중하는 모습에 촛점이 맞춰져 있고 배경은 뿌옇게 생략되는 작품이 많아요.
인물 주변에는 의도적인 빛의 번짐으로 마치 몸에서 오오라가 피어나는 듯한 다소 환상적인 분위기를 느끼게 하죠.
우리가 어린 시절의 행복했던 기억...
부모님의 사랑 안에서 한없는 평안을 느꼈던 기억이나 생일 선물 받고 기뻐했던 기억 같은거..
그런 기억은 대부분 머리 속에서 환한 빛이 가득한 것같은...
뭔가 구체적인 장면은 떠오르지 않아도 따뜻한 빛이 머리속에서 퍼지는 듯한 인상 아닌가요?
도널드 조란의 작품들은 그런 막연한 이미지들을 아름답게 포착해내고 있죠..

한번 작품들을 쭉 감상하시며 어린 시절의 행복했던 한 때로 시간여행을 떠나 보세요~
(6/6)
(8/8)
(7/7)
마지막 작품을 보면 저와 오빠도 예전에 이런 모습이었을까 싶어서요..
물론 오빠하고는 이 작품보다 더 나이 차이가 나지만..
저의 어린 시절은 마치 아빠같은 오빠의 든든한 모습이 많이 있어서..
이 작품 속의 꼬맹이가 오빠 손 꼭 붙잡고 의지하고 가는 모습에 많이 공감이 가기에...
마지막 작품으로 걸어봤어요..
- White 혜연
14 Comments
Suggested
Recent
완전예쁘네요 :) 보석같아요
@ggam2424 우왕~♡ 그 정도까지~~ 굿~💓💋
@curatever 아..그러시군요~^^ 저번 혜연님 카드에서 이미지 다운받아 프사로 사용중인 작가에요~감사합니다... 좋은 주말 보내세요~♡
@ggam2424 성격에 맞게 재편하는 중입니다. 특히 최근 1달내에는 검색이나 피드노출도 안된 카드들이기에ᆢ 팔로잉&알림 받은 분들만 보셨을듯ᆢ
교감!!!!!! 아이들에게는 어른들이 잃어버렸거나 아니면 감지하지 못하는 순수함, 방어적이지 않은 모습이 남아있죠.. 이쁜모습들이네요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