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NEWS
2 years ago5,000+ Views
KT(대표 황창규)는 LAN선 환경에서 거주하는 모든 고객에게 1Gbps 인터넷 속도를 제공할 수 있는 ‘2pairs LAN GiGA 인터넷’ 솔루션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7일 밝혔다.
이 솔루션은 통신실과 가입자 구간의 변조방식을 개선해 속도를 2배 가량 증가 시키는 기술이다. 솔루션을 통해 KT는 광케이블(FTTH)망이나 4pairs LAN선이 설치되지 않은 환경에 거주하는 고객에게도 1Gbps 인터넷 속도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현재 국내 초고속 인터넷 가입자 39%가 LAN선 환경에서 인터넷서비스를 이용하고 있으며 이중 일부 고객은 아파트 구내선 환경(2pairs LAN선)으로 인해 1Gbps 인터넷 속도를 이용할 수 없었다.
2pairs LAN GiGA 인터넷 솔루션은 LAN 선을 교체하거나 추가공사 없이 구내 환경을 그대로 활용할 수 있어 저렴한 비용으로 기가 인터넷 인프라 확산이 가능하다.
KT 이동면 융합기술원장은 “기가 인터넷과 기가 와이어(GiGA Wire)를 세계최초로 개발한 데 이어, 이번 기술로 다시 한 번 IT 강국 입지를 강화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유무선을 아우르는 최고의 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5G 시대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 2월 ‘기가 와이어’ 솔루션을 스페인과 터키에 수출한 KT는 ‘2pairs LAN GiGA 인터넷’ 솔루션이 해외에서도 적용 가능해 향후 글로벌 통신 인프라 개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0 comments
Suggested
Recent
5
Commen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