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vinHong30
5,000+ Views

재능기부 - 9.3 你住在哪儿? 교육자료도 완전 무료 홍삼의 [30일 완성] 차이나는 중국어

중국어를 배워볼까 망설이시는 분들 지금 시작하세요!! 영어도 못하는데 중국어는 무슨. . . 이런 생각 하시는 분들, 중국어를 해보세요!! 영어도 자연스럽게 됩니다!! 저도 십년간 영어 배워서 말 한마디 못했는데 상해에서 중국어를 배우면서 영어로 말하는 법도 깨우쳤습니다. 지금은 영어권에서 영어로 업무진행하고 있습니다. cafe.naver.com/chainanda 접속하셔서 자료 다운 받으세요 카톡 cazhomme 친추하시면 발음 교정 및 회화 연습 하실 수 있습니다
강사 약력 연세대학교 생활과학부 전공 경영학 부전공 졸업 상해재경대 재무학 석사 졸업 국내 유수 증권사 해외주식 담당 국내 유명 차이나 펀드 업무 담당 중국 현지 전략 컨설팅 수행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화장이 신의 한 수, 탕웨이 메이크업
세상에 태어난 순간부터 정말 단 한 번도 안 예쁜 적이 없었을 것 같은, 저도 너무나 좋아하는 배우 탕웨이. 선명한 색조 메이크업을 하지 않아도, 그냥 기본 바탕으로만으로도 너무나 예쁜 배우이지만 그런 탕웨이에게도 약간의 흑역사가 있었으니, 그것은 바로 데뷔 초의 메이크업.. 보통 화장을 하면 예뻐져야 당연하지만 이 사진들이 찍힌 시기가 2008년이란 걸 생각해봅니다. 훨씬 어리고 예쁘고 생기있어야 당연한데, 도대체 왜때문에 지금보다 나이들어보이는거죠? 업스타일도, 스타일링도, 메이크업도 할 수 있는 건 다 한 것 같은데 왜때문에..... 왜때문에... 푸석푸석..... 화장은 왜 다 했는데 이상하냐고요 ㅠㅠㅠㅠ 나의 탕웨이를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망쳐놨어ㅠㅠㅠㅠㅠ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싸웠나요? 스타일리스트 나쁜 싸람.... 나의 탕웨이가ㅠㅠㅠㅠㅠㅠㅠㅠ 탕웨이 메이크업 하면 나오는 이 사진은 정말.................. 나의 탕웨이에게 이러지 말아요... 자연스럽고 부드러운 스타일링을 선호하는 한국의 대중들에게 너무 부담스러웠던 탕웨이의 스타일링. 이 스타일링이 완전하게 달라지게 된 계기는 *갓샘물* 정샘물 메이크업 아티스트였는데요 <3 백상예술대상을 시작으로 부산국제영화제에서 크게 한 방, 투명하면서도 광나고 번들거리지 않는 피부표현, 훨씬 부드럽게 연출한 아이/립메이크업. 같은 화장인데 훨씬 세련되고 여성스러운 이 느낌! 중국 현지에서도 사진들을 보고 난리가 났고, 그 이후로부터 정샘물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정샘물 사단 소속 아티스트들이 탕웨이의 공식 석상/화보 메이크업을 전담한다고 하지요? 청룡영화제에서의 메이크업도 정말 정말..... 네................ 정샘물 아티스트는 신의 손...............!!!!!!!!!!!!!!!!! (저도 죽기 전에 꼭 메이크업 받아보고 싶어요ㅠㅠㅠ) 정샘물 메이크업 사단에서 공개한 탕웨이 스타일의 메이크업 동영상, 잠시 보고 가실까요? 모델 분이 탕웨이랑 정말 닮으셔서, 보는 내내 입 벌리고 보게 되는 이 영상도 꼭꼭! 화장이 변장이 되는 순간을 공유합니다♪ FOLLOW는 여기에서 :) http://bit.ly/1MdccE5
빵 두 봉지
오랜 시간 힘들게 모은 돈으로 빵 가게를 개업한 한 남자가 있었습니다. 아직은 서툴지만, 노릇노릇 구워져 진열장에 놓여 있는 빵만 보고 있어도 좋았고, 손님이 많은 날은 입가에 미소가 떠날 줄 몰랐습니다. ​ 그런 그에게는 너무도 사랑스러운 딸이 있었습니다. 하루는 아이가 학교 가기 전 빵을 챙겨가도 되냐고 물었고 그는 매일 아침 가장 맛있게 만들어진 빵 두 봉지를 가방에 챙겨 넣어주었습니다. ​ 그러던 어느 날, 그날도 마찬가지로 아이를 등교시킨 뒤 빵을 진열대로 하나둘 옮겨놓다가 금방 딸이 놓고 간 준비물을 발견하곤 뒤를 쫓았습니다. ​ 그런데 멀리서 보인 딸의 모습에 마음이 뭉클해져 눈물을 흘릴 수밖에 없었습니다. 아이가 편의점 주변에서 폐지를 수거하는 할머니에게 빵 두 봉지를 드리고 가는 것이었습니다. ​ 빵을 받은 할머니는 딸아이를 향해서 익숙한 듯 감사함을 표현했습니다. ​ “이쁜 학생 덕분에 이 할머니가 매일 이렇게 맛있는 빵을 먹게 되어서 정말 고마워요~” ​ 사실은 아이는 그동안 매일 아침 아빠에게 간식으로 받은 빵 두 봉지를 폐지를 수거하는 할머니에게 드렸던 것입니다. ​ 그는 그다음 날부터 딸아이가 가져갈 두 봉지의 빵과 함께 할머니께 드릴 빵도 따로 만들어 두었습니다. 누군가를 돕는 것은 남을 위하는 마음에서 시작됩니다. 타인을 생각하는 마음의 씨앗 하나가 떨어지면 배려심이 자라고 행동이 나오며, 습관이 모여 따뜻한 세상을 만듭니다. ​ 도움이 필요한 주변 이웃을 살펴보고 따뜻한 손길을 내밀어 보세요. 선행은 작은 관심에서 시작됩니다. ​ ​ # 오늘의 명언 착한 일은 작다 해서 아니하지 말고, 악한 일은 작다 해도 하지 말라. – 명심보감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 #이웃#타인#관심#배려심#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