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NEWS
1,000+ Views

4개 너비 도로 삼킨 거대 싱크홀…차량 추락

캐나다의 수도 오타와에 거대한 싱크홀이 생겼습니다. 차선 4개 너비의 도로가 한꺼번에 무너질 정도로 큰 규모인데요, 이곳은 캐나다 국회의사당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인데 도로 밑으로 새 터널 공사를 하던 도중 지반이 무너지면서 구멍이 뚫렸고, 그 위에 주차돼 있던 승합차 한 대가 싱크홀 아래로 추락하는 사고까지 일어났습니다.
다행히 차 안에 타고 있던 사람은 없어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도심 한복판에서 사고가 발생하면서 근처 호텔과 빌딩, 상점 이용객들이 급히 대피해야 했습니다.

<인기 동영상>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충전할때 자기 케이블만 써야하는 이유
겉모양으로 볼때는 전혀 구분이 안되는 일반적인 케이블. 하지만 이건 사실 해킹 케이블이다.  왼쪽이 정품 오른쪽이 해킹 케이블인데, 둘다 겉모습이 거의 똑같아 구분이 사실상 힘들다. 해킹 케이블을 내폰에 모르고 꽂으면? 해킹이 이루어진다. 해킹을 시연하는 모습. 케이블을 꽂자 해커가 원하는대로 특정 페이지가 열리고 프로그램이 설치 가능하다. 애플 제품뿐만 아니고 안드로이드에서도, 윈도우에서도 다 해킹이 된다. 피싱앱을 몰래 설치하는걸 시연하는 모습. 유저폰에 피싱앱을 설치하면 문자, 카톡, 전화, 카메라, 등등 모든걸 다 가로채고 조종할 수 있다. 케이블을 핸드폰에 꽂아 놓기만 해도 명령전송을 하면 원격으로 해킹이 가능하다. 키보드에 꽂아서 키보드로 비번이나 아이디를 치면 해커의 폰에서도 키보드 치는 내용이 그대로 보여진다. 이러한 케이블을 인터넷에서 누구나 살 수 있기 때문에 앞으로는 공공장소에 있는 케이블은 주의할 필요가 있다. 카페에서 케이블을 손님에게 주거나,  카페에 충전기가 미리 꽂혀 있거나  피시방에서 충전하려고 준비된 선을 함부로 사용하면 이제는 해킹될 우려가 있는 것이다. 아니 이건 너무 무섭잖아요 밖에 있는 거 함부로 쓰지 말아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