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gHakYoo
10,000+ Views

OCD 코디

봄과 여름사이에 입기좋은 셔츠코디입니다. 그리고, OCD는 Obsessive Compulsive Disorder 의 약자로 강박증이라고 하죠....ㅎ 저는 코디 할때 흔히들 말하는 깔맞춤 강박증이 있는것 같습니다....한마디로 장애가 있는거죠....
두 셔츠는 색만다르고 같은 셔츠로 보이지만 카라부분이 다릅니다. 빨간녀석은 버튼다운 카라 초록녀석은 클럽카라 입니다. 패턴은 동일하구요.
빨강은 빨강대로 초록은 초록대로 느낌이 좋은 것 같습니다.
드러나는 OCD의 증상입니다. 네, 빨간셔츠는 빨간 스우시 초록셔츠는 초록 스우시 입니다...ㅎ
마지막은 떼샷입니닼ㅋㅋㅋ 블레이져와 코르테즈, Class of Classic 세월이 지나도 클래식의 클라스 어디안가는거 같습니다. P.S 코디를 보시고 여러가지 의견을 주시는것, 비펀 또한 환영입니다. 그러나 이유없는 비난은 정중히 거절합니다.
7 Comments
Suggested
Recent
@vingler3839 쪽지 about 바지 보내드렸습니다!!
바지 정보점요
@AndrewTYKim @tjrcjf2009 쪽지 about 셔츠 보내드렸습니다!!
셔츠굿이네욬ㅋㅋ 셔츠정보좀알수잇을까요??
셔츠 정보좀 알려주세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원밀리언 리아킴, 포토북 <Reality, No Reality> 공개
그녀의 첫 번째 에디션 '원밀리언 댄스 스튜디오'를 이끄는 세계적 안무가 리아 킴(Lia Kim)이 그녀의 비주얼 감각을 담아낸 포토북 <Reality, No Reality>을 공개했다. 리아 킴이그리는 현실과 상상을 테마로 <Reality>와 <No Reality> 두 카테고리에 나뉘어 전개되는 포토북은 마치 두 권의 책을 보는 듯 서로 다른 무드의 콘텐츠로 구성된 점이 특징. 먼저 <Reality>는 안무가 리아 킴으로 시작해 지금까지 현실화시킨 영상과 사진들로 구성됐고, <No Reality>는 그녀의 상상 속에만 있는 아직 현실화되지 않은 무형의 이미지를 사진작가 조기석과의 협업으로 탄생시켰다. 자신을 표현하는 데 있어 춤을 비롯해 패션, 메이크업, 스타일 등을 매개체로 삼는 그녀. 지금까지 다양한 변신을 해온 그녀지만 새로 공개된 포토북에서는 또 다른 면모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그녀의 무한한 스펙트럼을 담은 첫 번째 에디션은여기에서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2만 5천 원. "세상이 원하는 기준이나 사회에서 원하는 무언가에 맞추다 보면 창의력이라는 게 생길 수 없다. 내 안에서 '내가 원하는 게 뭘까?'에 온전히 집중하면 거기서부터 창 의력이 시작된다. 춤을 꼭 프로페셔널하게 춰야 하는 건 아니다. 잘 춘다는 의미는 다양한데, 나는 <즐기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춤을 즐기면 그게 잘 추는 게 아닐까." - 리아 킴 -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