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odas
50,000+ Views

20대에게 꼭 필요한 현실적인 조언 20가지

<20대에게 꼭 필요한 현실적인 조언 20가지>
1. 아주 오랫동안 돈이 없는 상태가 계속될 거다.
라면을 쌓아두고, 잘 활용하라.
2. 처음 사랑에 빠졌다고 해서 마지막이 되는 건 아니다.
다양한 사랑과 사람이 각기 다른 이유로 당신의 인생에 들어올 것이다.
3. 친구와 어쩔 수 없이 소원해질 때가 있다.
각자 연애나 직장에 많은 시간을 할애해야 할 거다.
서로에게 화풀이하기보다는 같이 보낼 수 있는 시간을 소중하게 여겨라.
4. 인생에서 영원한 것은 없다.
이 말은 엄청나게 두려운 말이기도 하지만 동시에 기운 나는 말이기도 하다.
당신에게 닥친 변화를 온전히 받아들여야 한다.
5. 당신은 절대 '완벽해' 보일 수 없다.
당신은 그 자체로 아름답다.
거울에 보이는 자신을 받아들이고,
바꾸려는 시도를 그만하자.
젊고 활력이 넘치는 시기를 누리자.
6. 때때로 외로움을 느낄 거다.
모두 각자의 삶을 잘살고 있는데
나 홀로 바다에 둥둥 떠다니는 느낌을 받을 수도 있다.
괜찮다. 결국에는 자신밖에 믿을 사람이 없다.
당신이 버려졌다고 생각하는 순간부터 더 강해질 것이다.
7. 거의 모든 상황에서 부모님의 도움이 필요하다.
8. 때때로 남들에게 인정받지 못한다고 느끼며,
좌절을 겪고 실망할 것이다.
9. 인생의 여러 가지에 대해 생각이 달라진다.
관계의 종료, 도시 또는 직장을 떠나는 것에 대해 죄책감을 느낄 필요는 없다.
지금 해야 할 일은 생각을 바꾸는 것이다.
10. 채용 시장이 예전 같지 않다.
이제는 대학 학위나 근무 경력이 성공을 보장해주지 못한다.
끊임없이 자신을 증명해야 한다.
열심히 일하는 것은 언제나 옳다.
11. 과거는 지나간 것이다.
"할 수 있었을 텐데"라는 가정은 날려버리고 앞으로 나아가라
12. 좋은 사람이 되는 것이 항상 쉬운 건 아니다.
옳다고 믿는 것을 위하여 싸워야 할 때도 있고,
때로는 아무도 당신에게 동의하지 않는 것처럼 보일 수도 있다.
13. 모두가 당신을 좋아할 수 없다.
만약 이게 가능하다고 믿는다면 무척 힘들 수 있다.
14. 주위 사람들을 잘못 판단할 수 있다.
누군가에게서 좋은 점을 발견하기 위해
애써 노력하지도, 자신을 자책하지도 마라.
15. 내 사람이라 생각되는 사람을 찾았다 해도,
그들은 완벽하지 않을 것이다.
당신이 맺는 관계나 결혼 생활은 때로 힘들 수 있다.
'완벽한'사람을 찾는 게 아니라 '나에게 완벽한' 사람을 찾아야 한다.
베스트 프렌드와 결혼해야지 '꿈에나 나올 법한' 남자나 여자와 결혼해서는 안 된다.
16. 당신의 몸은 변할 것이다.
그게 아이를 가져서이든 헬스장을 끊을 돈이 없어서이든
항상 20대처럼 보이진 않을 거다.
4번 "인생에서 영원한 것은 없다"가 반복된다.
인생의 모든 것처럼 당신의 몸도 변하기 마련이다.
17. 인생에서 넘어져 코가 깨지는 경우는 무수히 많다.
연애 혹은 일 등 어떤 것이든 망가질 수 있다.
어차피 일어날 일이니 실수로부터 배워나가면 된다.
18. 당신이 지금 상상하는 대로 모든 일이 흘러가진 않을 거다.
꿈꿔왔던 직업을 얻지 못할 수도 있다. 그래도 괜찮다.
19. 당신이 중요시하는 가치가
항상 주변 사람들의 생각과 들어맞는 건 아니다.
그럼에도 그들과 함께해야 한다.
20. 앞으로 몇 년이 지나면 자신을
다른 사람으로 느낄 정도로 달라질 거다.
지금보다도 훨씬 많은 것을 알게 된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마음속으로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 느끼는 거다.
자유롭게 사랑하고 꿈을 좇아 나아가라.
불완전함을 받아들이고, 삶이 엉망진창이 될 수도 있음을 인정해라.
그것은 아름다운 엉망진창이고 모두 당신 거다.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전 진심으로 좋은 글이라고 느꼈습니다! 잘 읽었습니다.
마지막글이 와닿는......
20대는 아직 애들이다. 지들이 똑똑하고 강한줄 착각한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껴 읽고 싶은 너와 나의 이야기: 13
오늘은 제가 애정하는 작가이자 친구인 여태현 작가님의 신작 '오늘은 누구도 행복하지 않았으면 좋겠단 생각을 했습니다'가 출간된 날입니다. 기억남을 날이 하나 더 늘었습니다. 지붕이 되어줬으면. 크레마. 나는 당신을 주관적으로 좋아하고 싶어요.1/11 11:11. 달 같은 사람이 되어줄래요?. 뒤에서 부는 바람. 운명보다 우연. 얼굴을 만져주고 싶어요. 외로운 사람의 손을 쥘 수 있다면. ⠀ 한 문장만으로도 굳어있던 마음을 풀어주는 사람. 밥 짓는 냄새가 날 시간이다. ⠀ #나는 아직 너와 헤어지는법을 모른다#쌤앤파커스#오휘명 직업적 특성상 동화책을 많이 접하게 된다. 곁에 둘러싸여 있다는 표현이 더 정확하겠다. 그들로부터 한 가지 알게 된 것이 있는데, 이거 매력이 상당하다는 거다. 삽화도 글도. 오늘 읽은 책은 용의 등 위에 책방을 만들어 마을 사람들을 태우고 달빛 아래 책을 읽는다로 끝났는데 진짜 낭만 그 자체였다. ⠀ 한정 짓지 않고 있는 그대로 바라봤을 때 보이는 것들이 있다. ⠀ 실수는 시작이기도 한다는 거_알고 있던 사실이 새삼 다르게 다가온다. ⠀ #아름다운 실수#나는별#코리나루이켄 길을 걷고 있는데 왜 이 인분의 어둠이 따라붙습니까 이 인분의 어둠은 단수입니까, 복수입니까 너는 문장을 완성시켜 말하라고 합니다 그것은 어려운 일입니다 매일 나는 작문 연습합니다 ⠀ 이 인분의 어둠을 홀로 진 자의 그림자 속에 들어가 안고 싶다. ⠀ #구관조 씻기기#민음사#황인찬 때때로 어떤 감정이 몸속에 들어와 휘몰아치고 위아래로 걸어 다니며 장기와 피를 교란시킨다. 그런데 이 감정을 어떻게 말해야 좋을지 알 수 없어 무력함을 느낄 때가 있다. ⠀ 무력의 나락. 그것이 의미하는 바는 무엇일까. 오늘따라 내 얼굴이 검은 피로 물들 수 있다는걸 알게 해주는 이들이 많다. 내면이 소란스럽다. ⠀ #소란#북노마드#박연준 부서지고 있는 것은 파괴될 수 없다. 내가 버틸 수 있었던 것은 그 때문이다. 나는 메말라 부서지는 삶의 표층과 그 부스러기들을 손가락으로 매만져가며 시간을 보냈다. ⠀ 서문에서부터 심장이 뛴다. 종이를 넘기는 손가락 끝이 붉게 물든다. ⠀ #활자안에서 유영하기#초록비책공방#김겨울 불안과 매혹, 의심과 의문 사이에서 지금도 나는 얼굴을 잃어버린 사람이 바닥을 더듬는 꿈을 꾼다. 육체가 육체인 것이 번번이 난감하고 육체가 육체인 것이 미덥다. ⠀ 어둠과 어둠의 끝없는 중첩 속, 얼굴을 잃어버린 자는 손을 뻗어 글자를 더듬는다. 눈을 떠도 눈을 감아도 알 수 없는 것이 있다. 이를테면 ㅅㅏㄹㅁ같은. ⠀ #잊기좋은 이름#열림원#김애란 타인에게 별생각 없이 건넨 말이 내가 그들에게 남긴 유언이 될 수 있다고 믿는 박준 시인의 마음을 닮고 싶다. ⠀ 문장 뒤에 담긴 마음이란 그런 것이다. #태도의 말들#유유#엄지혜
134
3
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