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asia
5,000+ Views

프리뷰, 그룹 터보의 노래로 보는 영화 ‘터보’

Track 1. 나 어릴 적 꿈 영화 ‘터보’의 이야기 뼈대는 드림웍스가 2008년 발표한 ‘쿵푸 팬더’와 비슷하다. 국수 가게에서 아버지를 돕던 뚱뚱보 팬더 포가 쿵푸 마스터로 성장하는 이야기는 보잘 것 없는 주인공의 꿈을 그린다. 2013년의 ‘터보’도 마찬가지.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159207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해리포터 시리즈 재개봉을 한다면 이렇게 했으면 좋겠다.jpg
해리포터 시리즈가 죽성 파트1,2로 나눈 것까지 총 8편이니까 아예 통으로 빼서 하루종일 재개봉한다면 이렇게 하면 어떨까 싶어서 써보는 글 이벤트 이름은 <Harry Potter's All day> 7월 31일(해리 생일)에 하면 금상첨화 티켓은 해리가 받은 호그와트 입학통지서처럼! 안에 내용도 양피지 느낌 나는 종이로 그럴듯하게 하면 진짜 호그와트 입학하는 느낌 들듯 간단 티켓 버전으로는 플랫폼 9¾ 티켓도 괜찮을 거 같음 들어가기 전 네 개의 종이 중 하나를 랜덤으로 뒤집게 하고 종이 뒷면에는 그리핀도르/슬리데린/후플푸프/래번클로 네 기숙사 로고를 인쇄해둠. 뒤집은 종이가 바로 그 사람의 기숙사가 되는 거. 들어갈 때부터 기숙사 소속감 느낄 수 있게ㅋㅋㅋ 아님 티켓에다가 처음부터 랜덤으로 기숙사 종이 넣어서 주는 것도 좋을듯. 오래 앉아 있으면 힘들테니까 발 뻗을 수 있는 프리미엄 좌석으로 티켓 종류는 올데이(1~8편 쭉 보는 거), 하프데이(1~4/5~8편 나눠서 보는 거) 등으로 나눠서 해도 괜찮을 것 같고, 특전으로는 올데이 관객들에게는 마루더즈 맵(호그와트 비밀지도), 하프데이 관객들에게는 기숙사 별 뱃지(본인이 고른 기숙사 뱃지로 증정). 더 세분화한다면 티셔츠도 있겠고....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영화 한 편 끝나면 어느 정도 인터미션도 주고 식사도 제공해준다면 정말 말 그대로 하루종일 해리포터 데이일듯 가격은... 재미로 생각해 본 거라 딱히 생각해보진 않았지만 정말 저대로 간다면 적어도 10만원 이상은 하지 않을까 싶음ㅋㅋㅋ 핸드폰은 영화관 안으로 들어갈 때 가지고 가지 못하게 하면 반딧불이는 막을 수 있을 거 같음 근데 애초에 이런 이벤트는 팬들만 들어갈테니 영화관 매너는 걱정하지 않아도 될듯........ 뭐 기타 변수는 만약에 진짜 한다면 영화관 측이 알아서 하는 걸로ㅋㅋㅋㅋㅋㅋ (무책임) 중간중간 퀴즈 이벤트도 하면 더 꿀잼일듯 단 퀴즈는 너무 쉬운 거 말고 덕후라면 알 수 있는 중이나 중하 정도의 난이도로? 이벤트 상품은 feat.문학수첩ㅋㅋㅋㅋㅋㅋㅋㅋ 재미로 쓴 글이니 웃고 넘어가줘~ 출처ㅣ더쿠
디어마이프렌즈) 많은 사람들이 명작으로 꼽는 드라마 속 나레이션
[매회 인상 깊었던 '완'(고현정)의 나레이션] 디마프 속 장면 "그대 곁에 우리가 있어요" 우리를 울고,웃게하고 또 많은 것을 느끼게 했던 웰메이드 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 모든 것이 완벽했던 내 인생드라마. 어쩌면 꼰대들이 있기에 우리가 이 사회를 살아갈 수 있는 것이 아닐까. 노희경 작가님 감사합니다ㅠㅠㅠㅠㅠㅠㅠㅠ 디마프 아직 안 본 사람 있으면 제발 꼭 봐줘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출처ㅣ인스티즈 제 인생 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 *_* 지금 짤들 보면서도 눈물이 날 것 같아서 힘들었어요 . . 제가 가장 좋아하는 마지막화 엔딩씬의 나레이션도 적어봅니다 ! 나는 얼마나 어리석은가. 왜 나는 지금껏 그들이 끝없이 죽음을 향해 발걸음을 내딛는다고 생각했을까. 그들은 다만 자신들이 지난날, 자신들의 삶을 열심히 살아온 것처럼 어차피 첨에 왔던 그곳으로 돌아갈 수밖에 없는 거라면 그 길도 초라하지 않게 가기 위해 지금, 이 순간을 너무도 치열하고 당당하게 살아내고 있는데. 다만 소원이 있다면 지금 이 순간이 좀 더 오래가길, 아무런 미련이 남지 않게 조금 더 오래가길.. 감정소모가 엄 - 청 - 심한 드라마라 매 화 휴지없이는 보기 힘들지만 T_T ( 저는 정주행하는데 한 달 넘게 걸렸어요 . . ) 꼭 꼭 꼭 보시길 추천드리는 <디마프> 보면서 참 많은 생각이 스치는 인생명작입니다 -